세연아~ 세희야~

사랑한다.. 사랑한다.

수백번을 말해도 모자랄만큼 너희를 사랑하는 엄마란다.

그런데 엄마는 왜 자꾸 눈물이 날까?

사랑하는 만큼 너희에게 잘못을 자꾸하게되는구나..

아침이면 유치원에 보내려고 재촉하는 엄마.

화내면 같이 화를 내고있는 엄마.

밥먹으라고 소리치는 엄마.

이런 못난 엄마라서 미안하고 또 미안하단다.

어릴때는 무조건적인 사랑이 다인줄 알았고

너희가 조금씩 커가니 규칙과 틀에 너희를 구속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어.

일관성없이 너희를 키우다보니 엄마도 너무 지치고 너희들도 너무 지쳐버린것같아서

요즘 엄마는 많이 변화려고 노력하려고 한단다.

내 이쁜 아이들아~

과거의 엄마는 못난 엄마였단다.

현재도 못난 엄마지만 노력하고있단다.

우리 두딸과 엄마 아빠가 행복해지기를 바라며

미래는 지금 엄마가 심은 씨앗이 잘 열매를 맺으면 좋겠구나..

 

신랑~ 내가 많이 노력해야하는데 그렇게 하지 못해 미안해~

무뚝뚝한 아내라 미안하고 아이들에게 신경쓰고 살아서 미안해..

나를 많이 도와주고 아까주는데 나는 그걸 너무 모르고 살았나봐..

우리가족한데 너무 미안하구나~

이제 엄마가 많이 많이 노력해야될 것 같아~

미안하고 사랑한다.. 우리 가족 모두~~~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발표] 엄마가 미안해 편지 공모전 file [1] 베이비트리 2014-07-15 14052
공지 ‘엄마가 미안해’ 편지공모전 안내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6-03 57512
공지 본보기 편지 : 사랑하는 준이에게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6-03 25145
10 [잘할게상 수상작] 우리의 여행 imagefile mayline 2014-06-11 3790
9 엄마 딸, 승주와 주원이에게 swtpotato 2014-06-11 2164
8 더 노력하는 엄마가 될께~ 약속~! uncutdia 2014-06-11 1991
» 우리 예쁜이들 사랑하고 미안해~ thssj7 2014-06-11 1992
6 엄마가 고마워 floralfest 2014-06-10 2841
5 사.랑.해.요. 이.창.우 !!! [2] jym000087 2014-06-10 2148
4 엄마가 잘할게 [1] ridi96 2014-06-10 2942
3 나의 첫아기 서현아~ [1] select3 2014-06-10 2260
2 아빠가 미안해 imagefile [1] hhssceo7 2014-06-10 3119
1 넌 들꽃 처럼 있는 그대로 예쁜 꽃 이란다^^ [1] 사람이 소중한 세상 2014-06-10 23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