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지인께 받은 글귀입니다.


어느날, 굉장한 부자집 아버지가 가난한 사람들이 어찌 사는가를 보여주려고 

어린 아들을 데리고 시골로 갔다.

둘이서 찢어지게 가난한 사람 농장에서 2~3일을 보냈다.


돌아오면서 아버지가 아들에게 물었다.

"어때, 재미 있었냐?"

"아주 좋았어요. 아빠!!"

"그래, 가난한 사람이 어떻게 사는지 알았어?"

"예, 아빠!!"


아버지가 묻기를... "그래, 무얼 배웠느냐?"


"우린 개가 한 마리 뿐인데 

그 사람들은 네 마리더라고요.

우리 수영장이 마당에 있는데

그 사람들은 끝없는 개울이 쫙 놓여 있더라고요.

우리 정원에는 수입 전등이 있는데

그 사람들은 밤에 별이 총총이 빛을 내더라고요.

우리 패티오(집 테라스)는 앞마당에만 있는데

그 사람들은 지평선 처럼 끝이 없더라고요.

우리는 작은 땅 안에서 사는데

그 사람들은 들이 한이 없더라고요.

우린 하인이 우리를 도와주는데

그 사람들은 남을 도와 주더라고요.

우린 음식을 사 먹는데

그 사람들은 직접 길러 먹더라고요.

우리 집은 담장으로 둘러 싸여 있는데

그 사람들은 친구들로 싸여 있더라고요."


아버지는 망연자실 할 수 밖에...


그런데, 아들이 마지막으로 쐐기를 박았다.


"아빠, 고마워

우리가 얼마나 가난한가를 알게 해주어서"



_MG_1752.JPG

...


우리집은 얼마나 가난할까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268 [자유글] 때론, 고장난 게 좋을 때도 있네요 ^^ [8] 나일맘 2013-01-12 5089
1267 [자유글] 삐삐(개똥이)와 함께 부르는 삐삐쏭~ imagefile [3] 강모씨 2013-01-12 13902
1266 [건강]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③ 동생이 생겼어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3-01-11 17491
1265 포근한 중독성 뜨개질 명상 image 베이비트리 2013-01-11 8255
1264 [가족] 엄마 여행 잘 다녀오세요 imagefile [3] yahori 2013-01-10 9365
1263 [가족] 딸 위해 인생 바쳤는데 나 때문에 숨막힌다고? image [1] 베이비트리 2013-01-07 5690
1262 [자유글] 2012년 독서 목록 [13] 강모씨 2013-01-06 5495
1261 [자유글] [책읽는 부모] 아빠와 함께 노는 책 보며 아빠가 달라졌어요~ imagefile [8] 분홍구름 2013-01-06 6961
1260 [자유글] 그녀, 돈상자를 열다 imagefile [4] soojinne 2013-01-05 5885
1259 [자유글] '교양 있는' 부모, 교육 쇼핑 중독에 빠지다 wonibros 2013-01-04 5561
1258 [책읽는부모] 2012년 나를 있게 만든 책 [5] 난엄마다 2013-01-04 5399
1257 [자유글] 다짐 보고와 2013년 새해 결심 ~! [8] 새잎 2013-01-02 24862
1256 [자유글] 2013년 한해도 건강하고 행복합시다! [6] 강모씨 2013-01-01 5081
1255 [나들이] 강원도 화천 바로파로 축제 imagefile [6] 분홍구름 2012-12-31 5951
1254 [자유글] 세번째 책을 받고~우리 아들 버릇고치다~야호~! [8] jenaya 2012-12-31 5440
1253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 할 때]-꿈꾸는 엄마가 좋아요 [4] selbi 2012-12-31 5946
1252 [책읽는부모] 눈물의 크리스마스 이브 [4] lizzyikim 2012-12-31 5290
» [자유글] 우리집은 얼마나 가난할까? imagefile [3] wonibros 2012-12-28 5901
1250 [자유글] 우리 남편을.. 어떻게 해야 좋단말입니까..... [13] 나일맘 2012-12-27 5409
1249 2012년 스타일계를 휩쓸고 간 열쇳말은? image 베이비트리 2012-12-27 491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