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그래도 오늘 아침에 이부자리를 베란다에서 털면서

왜 다른 집은 이불 터는 모습이 안보일까 궁금해했는데요.

혹시 이런 이유?


20120619_3.JPG

(*출처: 인터넷한겨레 유머에서...)


청소기로 먼지 빨아들이는 것 보다 밖에서 털면 정말 속 시원한데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948 5년 전 유행했던 비키니를 꺼내며 image 베이비트리 2012-06-28 4541
947 나의 첫 화장 - 순악질 여사 강림 image [1] 베이비트리 2012-06-28 4688
946 [책읽는부모] <스마트 브레인> 이 제목 나빠요 [15] 강모씨 2012-06-27 5059
945 [자유글] 놀이가 처음 분위기처럼 끝날 수 있다면.. [8] 분홍구름 2012-06-27 4464
944 [나들이] 반나절 공원 나들이~ imagefile [4] blue029 2012-06-26 7924
943 [가족] “남편이 착해서 좋겠다고요?” “에이~ 모르는 소리…” image 베이비트리 2012-06-25 4577
942 [가족] 오빠만 밀어주는 엄마가 얄미워 얄미워 image 베이비트리 2012-06-25 9254
941 [가족] 건강한 밥상 이야기-더운 여름 나기 imagefile [4] 리디아 2012-06-25 6245
940 [가족] [팬더아빠 육아휴직기] 나은공주 십리대숲에서 맑은 공기를 마시다. imagefile kwon2001 2012-06-23 8717
939 [책읽는부모] <스마트 브레인> 아날로그 엄마의 스마트한 양육 imagefile [3] 새잎 2012-06-23 6809
938 [나들이] 숲길·바다·계곡 찍고 제주 고! 고! 고! image 베이비트리 2012-06-22 5148
937 [가족] [팬더아빠 육아휴직기] 나은공주와 손도장 찍기 놀이 imagefile [3] kwon2001 2012-06-21 6476
936 [요리] 아이들과 함께 도전한 사과떡볶이 imagefile [1] yahori 2012-06-20 8246
935 [책읽는부모] 뇌의 이야기를 읽으며 마음의 위안을 얻다(?) [3] jsbyul 2012-06-20 4450
934 [책읽는부모] <스마트브레인> 부모의 역할은 무엇일까 [3] lizzyikim 2012-06-20 4911
933 [책읽는부모] <스마트 브레인> 스마트한 세상에서 덜 스마트하게 살기 [2] blue029 2012-06-20 4827
932 [가족] [팬더아빠 육아휴직기] 나은공주 난타 공연장? imagefile [3] kwon2001 2012-06-20 6402
931 [가족] 도서관 -15개월 다니기 시작부터 책이 좋아 imagefile [2] 리디아 2012-06-20 9331
» [살림] 아파트에서 이불털면 안되는 이유? imagefile [3] wonibros 2012-06-19 6827
929 [가족] [팬더아빠 육아휴직기] 나은공주 간식 주기 imagefile [1] kwon2001 2012-06-18 703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