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장녀,

두살터울의 남동생이 태어났을 때의 상실감과 차별을

네 다섯살 되던 나이부터 어렴풋하게 느꼈던 기억이 난다.

그런 영향이 있었는지 몰라도 친구들 자식이나 조카들에게도 첫째에게 더욱 집중하게 된다.

뭐, 동변상련이라고 내가 너의 기분 다 안다~~~ 쯤.이라고나 할까?


어쨌거나 다른 일 같았으면 씨알도 안 먹혔을 이야기를

지금 내가 고민하고 있는 건...

바로 이제 곧 첫째가 될 석이 때문이다.


오는 13일에 둘째 수술날짜를 픽스시켜놓고

그날만 목 빠져라 기다리고 있는데

토요일에 시어머님이 수술 날짜 옮기라고 남편에게 강력하게 말씀하셨단다.

여자아인데 팔자가 드세다고 했다나??

드센게 어때서.. 이 모진 세상 풍파 잘 헤쳐나가겠구만...  해서 단칼에 거절.

어제 어머님에 이어 오늘은 아버님이 전화해서 남편을 설득하기 시작.

서서히 분노 게이지가 올라간다.


석이 때도 어머님 말씀 듣는다고 남편이 수술동의 안 해줘

친정엄마 울고 불고, 산모 아기 모두 죽일거냐는 의사 쌤 불호령에 겨우 수술했는데

이번에는 일주일을 늦추란다.

경산 39주면 진통이 충분히 올 수도 있는 시기..

서운했다. 내 건강에는 배려없음에...


그런데 지금 나는 날짜 변경을 고려하고 있다.

왜냐... 둘째가 보통이 아니라 석이가 많이 치인단다.

남편이 시누이들에게 치이는 편이라 그런 말에 멈칫하게 된다.


재미로 보던 사주에 내가 갇힐 거라고는 생각도 못했다.

일부러 날짜 생각 안하고 잡은 일정인데...

첫째 언급에 망설이게 된다..


이게 또 뭐라고...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728 [나들이] 남한강 폐사지 가을여행 가볼까 image 베이비트리 2015-10-22 11334
2727 [가족] 노 대디, 예스 대디: 아이가 분노를 표출하도록 도와주기 imagefile [1] 소년공원 2015-10-21 4590
2726 [살림] 아름다운 가게 기부 imagefile [1] 숲을거닐다 2015-10-20 5437
2725 [자유글] 육아의 오르막길 [3] 윤영희 2015-10-20 4027
2724 [가족] 둘째, 인사드려요 imagefile [13] 숲을거닐다 2015-10-19 4052
2723 [직장맘] 오늘 휴가내고 대호 예방접종 맞추고 왔어요!! 이벤트도 하더라구요!! jindaeho7 2015-10-16 4690
2722 [책읽는부모] <사랑하지 않아서가 아니야>를 읽고 imagefile [2] puumm 2015-10-15 7957
2721 [요리] 내 생애 최고의 식물성 밥상 image 베이비트리 2015-10-15 4721
2720 [요리] 아는 사람만 간다는 북성포구를 아시나요 image 베이비트리 2015-10-15 3583
2719 [가족] 문제 아이 뒤에는 문제 부모가 있다? 꼭 그런 건 아니래요! imagefile [4] 소년공원 2015-10-15 4101
2718 [자유글] 연세대 사학과 교수들 한국사 국정 교과서 제작 참여 안하겠다고 하네요 양선아 2015-10-14 3502
2717 [책읽는부모] <놀이터, 위험해야 안전하다>를 읽고 imagefile [6] puumm 2015-10-13 6680
» [자유글] 사주가 또 뭐라고 [6] 숲을거닐다 2015-10-11 4123
2715 [자유글] < 인생이 빛나는 정리의 마법 > 따라잡기 imagefile [10] 강모씨 2015-10-10 8894
2714 [살림] 요즘 인기 ‘패브릭 얀’ 이용한 러그 뜨기 도전기 image 베이비트리 2015-10-08 7361
2713 [나들이] ‘1인승 완행버스’ 타고 낙동강 따라 느릿느릿 image 베이비트리 2015-10-08 3911
2712 [나들이] 태안 갯벌체험, 그 후 imagefile [2] yahori 2015-10-06 8709
2711 [가족] “엄마는 늘 다음에 다음에…난 지금 사랑이 필요하다고”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5-10-05 5235
2710 [책읽는부모] `놀이터, 위험해야 안전하다'를 읽고 [7] manicure99 2015-10-04 7442
2709 [책읽는부모] 편해문 쌤... 놀이터, 위험해야 안전하다. [4] eruzach 2015-10-03 619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