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책읽는부모 6기 헌이엄마입니다

이렇게 좋은기회를 주심에 감사드리고

벌써 두번째책을받음에도

이제야 글을쓰는 만행을 저질렀네요 ㅠㅠ

정말 ...정말..게으르네요 ^^;;

 

첫책을 받고

제목이 너무마음에 와닿았고

손으로 직접 베이비트리에서 적어주신글도 감사했습니다.

 

왠지 따듯하고 진심어린느낌에 행복했어요^^

그런데 그만큼 책은 더디게 읽고있었네요.

아직도 완독을 했다고하기엔 좀 모자란감이있어요

 

육아서들 어떻게읽으시는지..?

저는 조금씩 꾸준히 여러번보는편이라.

그때그때 찾아읽기도하고요...

 

그래서 그랬던거같아요..ㅠㅠ

 

책을읽으면서

그리고요즘 일련의 사건들을보면서

엄마가 행복해야 아이가 행복해야한다는것에 드디어 동감하는듯했어요

 

전 사실 육아서나 강연등에서

엄마가 행복하셔야합니다 라던지

아버님들은 엄마한테 잘해주세요 라는말에 사실 작은 반감이있었어요.

 

난 그렇지않아

난 내아이만 행복하면되

이런생각으로 엄마의 행복 그런것들은 애잘안보는엄마들의 변명이다

식의 논리?를 가졌는데

그 의미가..

그리고 내가 생각과 행동이..

너무달랐다는것 느끼고말았습니다.

 

하늘에서 부모와 자식은 맺어준다는말을하잖아요?

운명적인 만남.

그만남의 위대함에 뿌듯해하며

펄럭펄럭 읽엇습니다.

 

두번째책도 기대됩니다

갖고다니며읽기엔 놀이터책은 너무 고급지고 커서

사진만 좀봐도 쩍하고 입이나오네요.

 

그리고 같이 보내주신 동화책

너무좋았어요

내가대장이야~

우리아들이 자기전에 읽어주니 너무좋아하더라고요.

 

개인적으로는 동화책이 더 쬐끔 좋았네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708 [책읽는부모] 놀이터 위험해야 안전하다. 책을 읽고 나서도 끝나지 않은 고민. [6] kulash 2015-10-02 3424
2707 [나들이] 바다에도 산에도 모래밭…대청도 사막 건너기 image 베이비트리 2015-10-01 3020
2706 [가족] 여든살차이 [2] 숲을거닐다 2015-09-26 2948
2705 [살림] [베이비트리 콕콕 짚어줘요] ⑬ 명절, 현명하게 보내는 법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5-09-25 10273
2704 [요리] 핑크 컵케익 이야기 imagefile [4] 소년공원 2015-09-24 3352
2703 [요리] 송편만 먹나요, 동남아·유럽 맛도 즐겨요 image 베이비트리 2015-09-24 2599
2702 [자유글] 그림일기.. 세잎 클로버 ... 행복과 함께 imagefile [1] rimbo875 2015-09-23 4107
2701 [가족] 아이 그림 이렇게도 활용할 수 있네요~ 양선아 2015-09-23 2402
2700 [자유글] 어른들을 위한 애니 마음을 고쳐 드려요 image 베이비트리 2015-09-23 2919
2699 [자유글] 자녀 사랑하기 - 올바른 훈육 공유합니다. imagefile jihojiho 2015-09-22 2777
2698 [가족] 베트남행 옐로카드, 시월드에 날리노라 image 베이비트리 2015-09-21 4273
2697 [가족] 남편이 내게 준 휴가...10년 만에 홀로 여행 imagefile [4] 푸르메 2015-09-15 5431
»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아이가 되어줘서..그리고 이야기 [3] frost1016 2015-09-15 2991
2695 [요리] 초가을 저녁엔 밀푀유 나베를 imagefile [3] 윤영희 2015-09-11 6871
2694 [요리] 무말랭이짜장면을 아시나요? image 베이비트리 2015-09-10 2954
2693 [책읽는부모] 하일권, 앙숙 [3] lovelive12 2015-09-09 2784
2692 [살림] 오랜만에 주부모드 imagefile [3] 숲을거닐다 2015-09-09 3661
2691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 imagefile [1] 꿈꾸는식물 2015-09-09 3858
2690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 kim mi ryoung [5] eruzach 2015-09-08 2587
2689 [자유글] 딸 아이 줄넘기 하는 것을 바라보며... (20150902) [3] eruzach 2015-09-08 27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