몇달 전, 처음 놀러간 친구네 집에서 강아지랑 신나게 놀더니

안구가 부어올라서 응급실 다녀온 경험을 베이비트리에도 쓴 적이 있어요.

그런데 이제서야 알레르기 검사를.. 정말 게을러요..ㅎㅎ

 

검사 결과 들으러 갔더니 의사선생님이 입은 웃고 계신데

눈썹과 눈모양이 삼각형이 되어 계셨어요.

안타까움이 아주 많이 느껴지는 그 표정을 지으며 하시는 말씀, "너무 많아서 어떡해요~"

 

1~6 클래스로 나누어져 있고 해당 항목에 알러지가 있으면 그 클래스만큼 별표가 쳐져있는데요

보고서가 온통 별천지... 너무 많은 게 맞네요. 화려화려합니다...ㅠㅠ

 

안구가 부었던 원인은 개가 맞았어요. 클래스5라 개랑 접촉하면 안 된다고 하네요.

진드기에 대한 알러지도 있어 집에서 제가 좀더 신경써야 하겠고요.

아직 먹는 걸로 반응 나타난 적은 없는데 보고서 보면 과일들, 견과류, 곡류 중에도 별표 많은 것들이 꽤 많아요.

많은 종류의 나무와 풀에도 알러지가 있어 야외 활동 시에도 잘 살펴보라고 해요. 

 

조금은 속상했는데 알아야 대응하니 검사하기는 정말 잘 한 것 같고요

이왕이면 휑한 보고서가 더 좋았겠지만~

잔병치레가 있긴 해도 크게 아프지 않고 보통키에 보통체중으로 잘 자라줌에 감사하며..

안전하게 잘 키워봐야지요.

아들아~ 건강하자~^^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3262 [직장맘] 2학년 학부모총회 imagefile [6] 푸르메 2018-03-30 825
3261 [자유글] 2018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인디고 에디터 스쿨> 1기를 모집합니다! imagefile indigo2828 2018-03-30 459
3260 [책읽는부모] [라틴어수업]을 읽고 [2] 푸르메 2018-03-30 630
3259 [직장맘] 9세 남아 개똥이, 엄마가 돌아가셔서 슬퍼요(?) imagefile [4] 강모씨 2018-03-28 786
3258 [자유글] 시설에서 홀로 크는 아이들의 목소리 imagefile [2] 정은주 2018-03-25 675
3257 [자유글] 잊을만 하면 느끼게 되는 건강의 중요성 아침 2018-03-21 566
3256 [자유글] 엄마는 페미니스트 imagefile [2] 푸르메 2018-03-20 741
3255 [요리]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꿈꾸는 에코 도시락 단체 신청 안내 imagefile indigo2828 2018-03-17 439
3254 [자유글] 자유를 위해 아침잠을 포기했다 #사랑가득 엄마의 성장이야기 [4] 사랑가득 엄마 2018-03-13 704
3253 [자유글] 불편했던 기억들...나는 천재인가보다 [8] 푸르메 2018-03-09 1289
3252 [자유글] 유치원 첫 등원 풍경....^^ imagefile [2] 아침 2018-03-08 767
3251 [자유글] 봄비...그리고 세월호참사 4주기 image 푸르메 2018-03-08 415
3250 [나들이] 나들이 떠나야겠어요!ㅎㅎ hyochi88 2018-03-07 375
3249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빵점에도 다 이유가 있다. imagefile [2] 아침 2018-02-28 543
3248 [책읽는부모] <빵점에도 다 이유가 있다> 너 한편, 나 한편 imagefile [2] 강모씨 2018-02-28 811
3247 [자유글] 친구 남편 장례식장에 다녀왔어요 [1] 아침 2018-02-28 714
3246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꼼짝 마, 소도둑! imagefile 아침 2018-02-27 448
» [건강] 아들의 알레르기 검사 결과가 나왔어요~ [4] 아침 2018-02-27 719
3244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신기한 스쿨버스 우르르 쾅쾅 날씨 탐험 imagefile 아침 2018-02-26 431
3243 [직장맘] 7살은 유아사춘기? [1] 푸르메 2018-02-26 7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