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한해의 마지막날이 되었네요.^^
지난주 토토가를 신나게 보다가..ses노래를 듣다가. . 슈 아줌마됐다며 바다가 더 이쁘다며. 큭큭 웃으며 보다가 ..갑자기 눈물이 줄줄...나는거에요...
너무 당황했죠..
엊그제 토토가의 향수에서 헤어나오지 못하고 노래방가서 정신못차리고 춤추고 탬버린 치고 놀다가 집에 와보니 허벅지에 시퍼런 멍이 그냥 콱...ㅠ
아줌마되니..술 취하지 않아도 취한듯 놀수 있는 뻔뻔함이 생기드라구요..
고딩때 친구들과 노래방 가던 추억에 젖어 죄다~~옛날노래만...
어젯밤엔 잠이 안와 응칠을 또 한편 돌려보고는 또 빠지고..
그립기도..즐기기도 하고 있네요..
이제 정신차리려구요..
90년대 추억 다 한꺼번에 소비하면 더늙어서 그리울꺼리 없어 허할까 하여 조금 남겨두려구요..
추억허리 한자락 베어놓았다가...어느날 또 문득 일상에 지칠 무렵.
굽이굽이 펴 보아야지요...
아듀 2014...나의 90년대...^^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394 [가족] [알뜰살뜰우주네] 나는 아빠가 좋아! [7] satimetta 2015-01-09 4993
2393 [가족] 외동아는 사회성이 없고 발달이 느리다고? [7] 양선아 2015-01-09 5072
2392 [자유글] 복지부 어린이집 대기 시스템 보완한 것과 관련해 [33] 양선아 2015-01-08 4942
2391 [나들이] 썰매타기 imagefile [7] 난엄마다 2015-01-08 10914
2390 [건강] 신랑 피로회복을 해 주기 위해 치료비타민 준비 했습니다 imagefile 짱구맘 2015-01-07 5524
2389 [자유글] 그가 보고 싶은 날입니다 image [4] anna8078 2015-01-06 5788
2388 [자유글] 일신우일신 [8] 난엄마다 2015-01-06 4750
2387 [직장맘] 주말 날 구해준 장난감 imagefile [3] 양선아 2015-01-04 7520
2386 [자유글] 마을, 공동체에 관한 독서회 및 책 추천 [4] 케이티 2015-01-03 7132
2385 [자유글] 하소연ᆞᆞᆞ [8] may5five 2015-01-01 6566
2384 [자유글] 지치지 않는 사람 (토이 - 좋은 사람 개사) [6] 케이티 2014-12-31 7972
» [자유글] 안녕 바이 짜이찌엔 2014~ [3] illuon 2014-12-31 5237
2382 [자유글] 쿠키 만드는 5세 남아 개똥이 imagefile [9] 강모씨 2014-12-30 4921
2381 [자유글] 시 읽는 엄마 - 식탁은 지구다 [3] 살구 2014-12-30 7279
2380 [책읽는부모] 웃프다 그이름 '전투육아' [1] mars2333 2014-12-29 6475
2379 [자유글] 미처 보내지 못한 크리스마스 선물 imagefile [6] 윤영희 2014-12-25 7383
2378 [자유글] 간첩도 울컥했을 ‘12척의 배’ 감축드리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12-24 5499
2377 [자유글] 2014년 속닥속닥 어워드 [5] 베이비트리 2014-12-23 7070
2376 [자유글] 베이비트리 여러분 메리크리스마스 ^^ imagefile [7] 야옹선생 2014-12-23 5232
2375 [자유글]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⑪ 마법 같은 하루, 메리 크리스마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12-22 1766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