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생 처음으로 63빌딩 뷔페 ‘파빌리온’에 갔습니다. (<삐뽀삐뽀119> 하정훈 원장님을 뵙기로 해서...) 인터넷을 보니, 가격이 워낙 비싸(평일 저녁인데도, 6만3천원) 한강을 보며 근사하게 먹을 수 있는 식당이려니 했는데, 지하1층에 있는 곳이더군요.

고급 뷔페집이라고 해서 크게 다른 것은 없었습니다. 중식, 한식, 양식, 샐러드, 후식 등... 조금 더 저렴한 곳에서 볼 수 있는 메뉴 외에 몇가지 요리가 더 있더군요. 워낙 홀이 넓었다는 것, 비싼 식당이었음에도 많은 사람들이 이 곳에서 식사를 한다는 사실에 조금 놀랐습니다... 주로 젊은 사람들, 직장인이거나 어린 자녀를 둔 젊은 부부들이 많았던 것 같아요. 아마 생일이나 기념일을 축하하기 위해서 오신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음식은 정갈하고, 깔끔했어요. 야채도 신선했구요. 골고루 이것저것 조금씩 맛봤습니다. 개구리 다리 요리도 있던데, 그것만은 먹지 못했구요. 또한 개인적으로 연어를 안 좋아해서(전 그 향이 싫더라구요.) 그것도 먹지 않구요...

여튼 오늘도 점심, 저녁까지 다이어트에는 유익하지 못한 식단이었습니다. 하정훈 원장님 말로는 “일주일에 하루이틀 정도는 먹고 싶은 음식을 맘껏 먹어야 한다. 나도 다이어트 하면서 그 원칙을 지키고 있다. 그래야 지치지 않는다”고 하시네요. 그래서 위안 삼아 봅니다.

<9월15일 식사>

아침 : 생식, 우유

점심 : 순두부찌개, 밥 1/2공기

저녁 : 뷔페

<9월15일 운동>

러닝머신 30분, 줄넘기 1000번.(늦게 헬스클럽에 가서, 1500번을 채우지 못했습니다.) 요즘 계속 늦잠을 자서, 근력운동을 제대로 못하고 있네요. 근력운동, 근력운동...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408 죽지않은 신종플루, 가을되니 또 오네요 imagefile babytree 2010-10-05 12361
407 잇몸 아프면 신장 따뜻하게 babytree 2010-10-05 8695
406 [다이어트2-36화] 월요일은 절식 실천 김미영 2010-10-05 9509
405 완숙한 삶의 시작…당신의 ‘완경’을 축하합니다 imagefile babytree 2010-10-05 7424
404 [다이어트2-35화] 또 또 깜빡~ 최근 제모습 공개! imagefile 김미영 2010-10-04 9155
403 [자유글] ‘유아용 수면 포지셔너’ 사용시 주의하세요~ imagefile 김미영 2010-10-04 7576
402 임신부, 건강한 아기 출산 위해 독감예방 접종해야 babytree 2010-10-01 10210
401 [다이어트2-34화] 어제 깜빡 했네요~ 김미영 2010-10-01 10549
400 [다이어트2-33화] 평생 살 안찌게 먹는 법? 김미영 2010-09-29 9362
399 환절기 목소리 건강 이렇게 지키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09-28 11388
398 [다이어트2-32화] 2차 번개 언제 칠까요 imagefile 김미영 2010-09-28 8369
397 돈 꾸거나 귀중품 내다팔면 의심을 babytree 2010-09-28 5906
396 “한 판만 더”…멈출 수 없는 병 ‘도박 중독’ imagefile babytree 2010-09-28 15482
395 슈퍼박테리아와 ‘더불어 사는 법’ imagefile babytree 2010-09-28 9152
394 [다이어트2-31화] 다시 일상이구나... 김미영 2010-09-27 12115
393 [다이어트2-30화] 이제 다시 시작이다 김미영 2010-09-24 7280
392 [다이어트2-29화] 추석 명절 잘 보내세요~ 김미영 2010-09-20 8189
391 [다이어트2-28화] 헬스클럽 재등록했어요 김미영 2010-09-17 8893
» [다이어트2-27화] 63빌딩 뷔페에 갔어요. 김미영 2010-09-16 9010
389 [자유글] 예비엄마를 위한 해설이 있는 정원산책 참가하세요~ imagefile minkim613 2010-09-15 126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