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손 꼭 잡은 자기, 손은 씻었지?

조회수 12475 추천수 0 2011.01.18 10:08:52

'계절성 독감'신종플루

지난해말 정점 찍고 하향세지만

노약자는 예방접종 하는게 좋아

치료제는 건보 적용돼 부담 줄어



6df596f48d60a96a4d62b1b196cc4d09.



최근 들어 2009년과 지난해에 ‘신종 인플루엔자’로 불렸던 캘리포니아 에이(A)형 독감으로 숨지는 사람들이 잇따라 나타나면서 인플루엔자에 대한 두려움이 다시 커지고 있다.

그러나 관련 전문가들과 보건당국은 인플루엔자 유행이 지난해 말을 정점으로 한풀 꺾였으며, 신종 인플루엔자가 처음 나타났을 때와는 달리 캘리포니아 에이형 독감의 독성이 그리 강하지 않고 백신과 치료제도 충분히 있는 만큼 너무 겁먹을 필요는 없다고 밝혔다. 대신 외출 뒤 손씻기 등 개인위생 습관을 철저히 지키고, 65살 이상 노인이나 만성질환자 등 고위험군은 지금이라도 예방접종을 받도록 당부했다.



■ 인플루엔자 유행 한풀 꺾여



질병관리본부가 인플루엔자의 유행 정도를 알아보기 위해 전국 표본감시기관의 외래 환자 가운데 인플루엔자 감염 의심 환자 비율을 분석한 결과, 지난달 19~25일주에 외래 환자 1천명당 인플루엔자 감염 의심 환자 비율은 23.9명으로 정점을 찍은 뒤 점차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달 26일~이달 1일주는 22.3명으로 감소했고, 지난 2~8일주는 17명 가량으로 크게 줄었다. 앞으로는 더 떨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권준욱 보건복지부 질병정책과장은 “학생들이 방학을 하고 난 뒤 유행이 줄면서 감염 의심 비율이 크게 떨어지고 있다”며 “세계보건기구에서도 신종 인플루엔자를 일반 계절성 독감으로 판단하고 있는 만큼 예년의 독감처럼 여기면서 관리하면 된다”고 말했다. 대한의사협회도 “신종 플루 즉 캘리포니아 에이형 독감은 기존의 다른 계절성 독감보다 더 위험하지는 않다”며 “최근 인플루엔자 감염으로 수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것에 대해 지나치게 걱정할 것 없고, 올해 인플루엔자 관련 사망자도 예년 수준을 넘지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다만 앞으로도 인플루엔자 감염 사망자는 더 나올 수 있다. 김우주 고대구로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인플루엔자 감염 사망은 유행 정점에서 3~4주 이내에 사망자가 많이 나온다”면서도 “이미 유행 정도가 하향세를 그린 만큼 지나친 우려보다는 철저한 예방습관이 필요한 때다”고 말했다.



■손씻기 경각심 다시 높여야



 인플루엔자 바이러스는 기침이나 가래 등에 섞여 있다가 기침할 때 직접 튀어 나와 다른 사람에게 전파되기도 하지만, 바이러스가 감염자의 손 등에 묻어 있다가 다른 사람이나 물체에 닿을 때 남아 감염을 일으킬 수 있다. 특히 이번 캘리포니아 에이형 독감을 일으키는 인플루엔자는 다른 종류에 견줘 독성은 비교적 약하나 감염력이 훨씬 강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때문에 ‘신종 플루’ 유행 시기처럼 다시 물만 보이면 손을 씻는다는 자세가 필요하다. 또 기침을 할 때에는 손으로 막아서는 곤란하고, 손수건이나 소매 등으로 막아서 다른 사람에게 전파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만성호흡기 및 심장질환자나 65살 이상 노인, 임신부, 6달~5살 영유아 등 인플루엔자 고위험군은 지금이라도 예방접종을 챙기는 것이 바람직하다. 인플루엔자는 대체로 겨울철에 대유행하다가 감염이 크게 줄어든 뒤 다시 늦겨울이나 이른 봄에 소규모 유행이 있기 때문이다.  



■항바이러스제 건강보험 적용으로 약값 부담 적어



65살 이상 노인, 만성질환자 등 고위험군 가운데 기침, 고열, 근육통, 목구멍의 통증 등이 나타난다면 인플루엔자 감염이 의심되므로 곧바로 가까운 병의원을 찾아 진료를 받아야 한다. 항바이러스제는 증상이 나타난 뒤 48시간 이내에 먹어야 효과가 있기 때문이다. 권 과장은 “기존에는 인플루엔자 감염이 의심될 때 인플루엔자 고위험군만 항바이러스제에 건강보험 적용이 됐는데, 지난주말부터는 모두가 혜택을 받을 수 있다”며 “환자 부담이 2만원 가량 줄어 1만원 정도”라고 말했다. 한편 인플루엔자 감염 증상으로 고열이 우선 순위이나, 이보다는 기침만 있는 사람들도 있다는 연구 결과가 있어 주의할 필요가 있다. 이지원 연세대의대 가정의학과 교수팀이 인플루엔자 감염이 의심돼 병원을 찾은 환자 828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환자 10명 가운데 4명은 고열이 없었으며, 10명 가운데 9명은 기침이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기 때문이다.



김양중 의료전문기자 himtrain@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528 병명없는 교통사고 후유증 "어혈부터 풀어주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02-08 8340
527 [자유글] [답변포함] 모유수유에 대한 질문입니다. ssal1150 2011-02-01 8187
526 어머니,전 부칠때 쪼그려 앉지 마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02-01 14087
525 [우리말과 한의학]"비위가 약하다" babytree 2011-02-01 7899
524 "음주가 자살 위험 높인다" babytree 2011-02-01 7485
523 만성폐쇄성질환 예방은 '금연' imagefile babytree 2011-02-01 6283
522 튀김 멀리하라, 나물부터 먹어라, 많이 움직여라 imagefile babytree 2011-02-01 13176
521 [자유글] [답변포함] 직장맘 젖떼기 gerade97 2011-01-28 11587
520 [자유글] [답변포함] 모유수유를 하고싶어요... k2k0708 2011-01-26 9194
519 [요리] 뱃속 데워주는 국수 한그릇 image babytree 2011-01-26 11963
518 빵·과자 많이 먹다간 '대사증후군' 생겨요 imagefile babytree 2011-01-25 10473
517 "미숙아 안과질환 주의해야" babytree 2011-01-25 9506
516 한파도 피로도 사르르…뜨끈한 것이 좋아! imagefile babytree 2011-01-25 9832
» 내손 꼭 잡은 자기, 손은 씻었지? imagefile babytree 2011-01-18 12475
514 사촌이 땅을 사면 배가 아프다 babytree 2011-01-18 8695
513 '겨울 식중독'죽지도 않고 또왔네 babytree 2011-01-18 9651
512 몸에 좋은 '최고의 명약'은 건강습관 imagefile babytree 2011-01-18 10528
511 그날이 들쑥날쑥…'마술의 경고' 무시 마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01-18 11038
510 [자유글] 건의사항 pansoeun 2011-01-17 4843
509 [자유글] 공구카페 사기 접수중(맘베이비) akohanna 2011-01-13 89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