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뇨환자 33% 신경병증 통증 앓아

조회수 7427 추천수 0 2010.11.23 09:42:13

대한당뇨병학회 조사결과



당뇨 환자 3명 가운데 1명은 당뇨로 인한 발 궤양의 가능성을 높이는 ‘당뇨병성 신경병증 통증’을 가지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대한당뇨병학회는 전국 40개 병원 3999명의 당뇨 환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당뇨병성 신경병증 통증’을 가진 이들의 전체의 33%로 나타났다고 최근 밝혔다. 이는 당뇨의 가장 많은 합병증으로 알려진 망막 이상( 34.4%) 다음으로 높은 수치이다. 참고로 당뇨병성 신경병증 통증은 당뇨 초기에는 다리에 저린 느낌이 들다가 점차 통증으로 변하며, 당뇨를 제대로 관리하지 않으면서 이를 방치하면 특히 발 부분의 근육과 뼈에 궤양이 생기는 당뇨 발로 악화할 수 있다. 보통 당뇨 발 환자의 80%에서 당뇨병성 신경병증 통증이 나타나며, 당뇨병성 신경병증 통증을 앓은 지 3년이 되면 당뇨 발이 생길 위험이 14배 이상 증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 조사 결과에서는 또 당뇨병성 신경병증 통증 환자에서 가장 많이 나타나는 증상은 ‘발 또는 다리에 저린 느낌’으로 64.8%가 이를 호소했고, 이어 ‘발 또는 다리에 찌르는 듯한 느낌’이 46.1%, ‘이불이 피부에 닿을 때 아픈 느낌’ 40.8%, ‘발 피부가 건조해 자주 갈라짐’ 36.8%, ‘걸을 때 발의 무감각’ 35.7%, ‘발 또는 다리에 화끈거리는 통증’ 33.9% 등이었다. 아울러 당뇨병성 신경병증 통증은 당뇨가 생긴 지 5~10년이 된 환자에서 가장 많이 나타났다. 학회는 이때부터 신경병증 통증이 발생해 당뇨가 있는 동안 내내 지속되는 것으로 추정했다.  

당뇨병성 신경병증 통증은 60대에서 가장 많이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고경수 당뇨병성 신경병증 통증 소연구회장은 “당뇨병성 신경병증 통증 환자들 가운데 실제 이 통증으로 진단된 비율은 12.1%에 그쳤다”며 “당뇨 환자가 발이 저린 증상이 나타나면 즉시 담당 의사에게 알려야 한다”고 말했다.



김양중 의료전문기자 himtrain@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468 [자유글] 11월 26일 단 하루만 소중한 추억을 담은 알로하스튜디오 촬영 반값이벤트 imagefile akohanna 2010-11-25 5802
467 [자유글] 아기 맞이하기 전 엄마·아빠는 어떤 준비를 해야 할까? zeze75 2010-11-24 11063
466 겨울이면 더 새는 '요실금'…케겔운동 어떨까요 imagefile babytree 2010-11-23 24066
465 의미 큰 '갑상샘암 진료기준 권고' imagefile babytree 2010-11-23 8730
» 당뇨환자 33% 신경병증 통증 앓아 babytree 2010-11-23 7427
463 [나들이] 뽀로로의 대모험 크리스마스 기념 뮤지컬을 선물하세요! imagefile akohanna 2010-11-21 11091
462 [자유글] 설소대 어떻게 해야할까요? violet2006 2010-11-19 5544
461 [자유글] 엄마표 공 딸랑이 3종세트 imagefile gx0208 2010-11-18 16184
460 [자유글] 아이 성교육 동화책 무료로 준다네요 rka567 2010-11-12 8471
459 [자유글] 한의사와 함께하는 ‘건강한 임신·행복한 출산’ 강좌 imagefile babytree 2010-11-10 10387
458 고3 수험생들 '꼿꼿한 자세'잃지 마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11-09 19042
457 헬리코박터 덮어놓고 치료할 필요는 없어 imagefile babytree 2010-11-09 8903
456 힘 넘치는 현미씨 "비결은 현미예요" imagefile babytree 2010-11-09 13495
455 [자유글] 아이와 함께 만든 추억의 종이인형 imagefile sano2 2010-11-07 21618
454 [자유글] ‘엄마표 주방놀이’ 만들어줬어요 image posada 2010-11-03 17589
453 [자유글] 건우야, 아빠가 ‘집’은 장만했단다 imagefile trustjoon 2010-11-03 18809
452 "늦으면 뼈 손상"…류머티즘 관절염 조기진단을 imagefile babytree 2010-11-02 24281
451 "아토피 심할수록 삶의 질 떨어져" babytree 2010-11-02 9260
450 소화기 병나면 얼굴도 병든다 imagefile babytree 2010-11-02 11231
449 가렵고 땅기고…목마른 널 위해 준비한 팩들! imagefile babytree 2010-11-02 122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