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초가 많은 이유

자유글 조회수 3657 추천수 0 2014.09.08 05:14:01

벌초를 한다. 중년의 두 아들은 예초기로 풀을 치고 늙은 아비는 갈퀴로 풀을 내린다. 원주변씨 삼의공파 26대손은 예초기를 지고 산을 오르내리는 것만도 버거운데 일흔 일곱 25대손은 이 산 저 골짜기 흩어져 있는 산소들 가는 길이며 누구의 묘인지를 자식에게 알려주느라 마음이 바쁘다.

 

- 내 가고 나면 니들이 더 하겠나마는 내 있는 동안에는 해야지.

 

정승도 아니고 판서도 아니고 종육품 찰방이 입향조인 초라한 양반가. 명색이 종가였으되 25대손의 아비는 한국전쟁 때 끌려가 생사를 모르고 어미는 일찍 죽고 형제들도 어려서 죽어 25대손은 고아나 다름 없이 컸다. 가파른 현대사의 절벽에서 떨어지지 않고 가까스로 버티느라 몸은 늙고 쇠했는데 늙을수록 뿌리에 대한 애착만 깊어지는 것이어서 해마다의 벌초가 근래 더욱 새삼스럽다.

 

- 다른 산소는 다 묵혀도 이 산소는 꼭 벌초하그래이.

 

아비의 어미가 묻힌 묘는 떼는 없고 잡초만 듬성듬성한데 할머니를 본 적 없는 그의 아들들은 그저 묵묵히 풀을 깎을 뿐. 아들도 산소는 망자가 아니라 남은 이들을 위한 것이라는 사실쯤은 아는 나이가 되어서 떼가 벗겨지고 봉분이 무너진 산소는 이제라도 묵혔으면 싶은데, 정작 마음이 쓰이는 곳은 봉분이 무너져 산소였던 흔적만 남은 자리. 그 자리에 뒹구는 쓸쓸함 따위가 마음에 걸려 아들은 또 생각한다.

 

- 내 가고 나면 형민이가 하겠나. 내 있는 동안에는 해야지.

 

그렇게 그렇게 쌓인 산소가 23기. 몰락한 종가로서는 너무 많은 벌초.

 

- 농부 통신 39

농부통신 39-1.jpg

 

놈부통신 39-2.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208 [책읽는부모] [발표] 9월 책 읽는 부모를 모집합니다 imagefile [12] 베이비트리 2014-09-11 8077
2207 [요리] 옥수수국수는 별미 간식, 속 꽉 찬 오징어순대는 안주로 딱!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9-11 8110
2206 [가족] 명절 휴유증 ILLUON 2014-09-09 3512
» [자유글] 벌초가 많은 이유 imagefile 농부우경 2014-09-08 3657
2204 [나들이] 음악영화 좋아한다면, 아이들과 같이간다면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9-05 4993
2203 [자유글] 시 읽는 엄마 - 오므린 것들 imagefile [4] 살구 2014-09-05 7130
2202 [자유글] 즐거운 추석 되세요~ [1] 양선아 2014-09-04 3782
2201 [선배맘에게물어봐] 묻고싶어요~~ [13] ILLUON 2014-09-03 4390
2200 [자유글] 마흔살을 기다리며 imagefile [10] 숲을거닐다 2014-09-03 3962
2199 [가족] 부모와 자녀의 자존감 ‘비례 공식’ 아시나요 imagefile [2] 베이비트리 2014-09-02 7645
2198 [가족] 잠자리의 세상구경 [4] 겸뎅쓰마미 2014-09-02 3893
2197 [가족] “배냇저고리 동화책, 아이에 선물하는 ‘저고리바람’ 어때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9-01 6099
2196 [가족] 둘째 어린이집 보내기... [4] ILLUON 2014-09-01 4498
2195 [자유글] 풀기 어려운 육아 고민에 대처하는 엄마의 자세 [6] 윤영희 2014-08-30 4541
2194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아이와의 편지쓰기, 덤으로 한글떼기 imagefile [2] pororo0308 2014-08-30 9640
2193 [책읽는부모] 가족과 이웃과 함께 느리게 살아가는 이야기 <슬로육아>후기 [1] blue13g 2014-08-29 4393
2192 [책읽는부모] 부엌 육아, 천천히 나를 키우는 일 (윤영희 님의 '슬로 육아'를 읽고) [9] 살구 2014-08-29 5256
2191 [가족] 절대 모르는데 딱 알 것 같은... 겸뎅쓰마미 2014-08-29 3253
2190 [책읽는부모] <아날로그로 꽃피운 슬로 육아> 언니의 육아 조언 imagefile 푸르메 2014-08-28 4224
2189 [자유글] [세상 읽기] 유민 아빠께 / 김중미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8-28 344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