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살 딸아이에 대한 두 가지 걱정

직장맘 조회수 11993 추천수 0 2011.09.01 19:43:10
아이를 키우다보니 정말 엄마가 된다는 게 너무 힘들구나 하는 생각이 드네요..  제 아이에 대한 두 가지 걱정이 있습니다.

제 아이는 6살 여자아인데요, 가끔 집에 와서 어린이집 친구들때문에 짜증이 난다며 친구가 너무 싫고 밉다고 하더군요. 처음에는 그러려니 하고 넘어갔는데, 거의 매일 친구들에 대한 불만을 토로합니다. 자세히 살펴보니 그 아이를 '질투'하는 감정이었습니다. 그리고 그 '질투'가 친하게 지내는 친구 모두에게 해당되고 있어요. 어린이집 선생님께서도 아이가 친구들과 놀다가 싫다, 밉다 하며 토라지는 경우가 종종 있다고 하는데 아이가 친구들을 욕할때 엄마인 저는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요?

두번째 고민은 이 아이가 TV만화, 그것도 '연애 만화'에 너무 탐닉해 걱정이예요. 이건 전적으로 엄마인 제 잘못인데, 일하다보니 바빠서 아이가 TV애니메이션(통칭 만화)을 보는 걸 방치해 왔습니다. 그러다보니 제 나이에 맞지 않는 만화들도 많이 보게 됐구요. 여자주인공이 잘생긴 남자와 연애하는 내용의 만화에 지나치게 탐닉하는 상황인데, 아이는 밤마다 그 남자주인공이 나오는 꿈을 꾸게 해달라고 기도를 하고, 그 만화 주인공과 뽀뽀를 하고 싶다고도 합니다. 현실과 구별하지 못하는 건 아니구요(제게 그 주인공은 만화에서만 있어서 안타깝다고 하거든요). 한번은 친구들과 놀다가 없어져서 찾았더니 혼자서 만화주인공과 뽀뽀하는 생각을 하고 있는데 친구들이 귀찮게 굴어서 숨었다고 합니다. 아직 어린 6살 아이가 친구들과 놀기보다 만화에 나오는 오빠와 연애하는 상상에 빠져 있다니 제가 속으로 너무 놀라서 귀엽게 생각하고 넘어가기에는 도를 넘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문제는 제 직장 귀가가 늦다보니 아이가 사실상 제 통제를 벗어나 마음껏 만화를 보는 상황입니다. 또 그렇다고 지금 당장 TV를 없애거나 하는 강력한 방법으로 대처해야 하는지도 고민이고요.  이럴때 어떻게 해야 하나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614 [자유글] 고속도로 옆에서 사진은 왜 찍는데? imagefile babytree 2011-09-09 11564
613 [살림] 보름달 따라 달뜬 몸과 마음, 행여 탈날라 imagefile babytree 2011-09-06 23672
» [직장맘] 6살 딸아이에 대한 두 가지 걱정 jolbogi 2011-09-01 11993
611 [자유글] 32개월 장손의 효^^ imagefile akohanna 2011-08-30 10405
610 [자유글] 그 표정으론 어림 반푼어치도 없다! imagefile babytree 2011-08-30 11904
609 [자유글] 직장에 또다른 남편과 아내가 있다 imagefile babytree 2011-08-30 11530
608 [건강] 바른 먹거리 교육-‘엄마 선생님’이 찾아갑니다~ zeze75 2011-08-29 7574
607 [건강] 2011년 하반기 심기일전, 생활단식으로 몸과 마음을 새롭게! zeze75 2011-08-29 7461
606 [자유글] 초보엄마를 위한 인문강좌-"엄마,돌봄의 지혜를 만나다!" imagefile minkim613 2011-08-26 6623
605 [자유글] 황금돼지띠 ‘경쟁은 내 운명’ imagefile babytree 2011-08-23 12131
604 [직장맘] 두 아이 직장맘 10년차, 직장 그만둬야 할까요 imagefile babytree 2011-08-23 24789
603 [자유글] 무상급식, 아이의 자존감 / 김은형 imagefile babytree 2011-08-18 19763
602 [자유글] 스마트한 ‘건강정보 앱’ imagefile babytree 2011-08-09 34685
601 [자유글] 엄마젖 먹일 사회환경이 필요하다 imagefile babytree 2011-08-09 23161
600 [자유글] “내 아기 육아정보 이 ‘앱’ 하나면 끝!” imagefile babytree 2011-08-03 37450
599 [자유글] 젊은 엄마, 아들보다는 딸이 좋아! imagefile babytree 2011-07-25 20461
598 [자유글] 유치원, 어린이집으로 찾아가는 공연 kukaknori 2011-07-21 6380
597 [자유글] 2011년 어린이국악뮤지컬의 명작 kukaknori 2011-07-21 5521
596 [자유글] 2011년 발표회를 위한 유아국악놀이 여름연수 kukaknori 2011-07-21 6015
595 [직장맘] 준규 머리. 없다! 없다! imagefile kiss3739 2011-07-20 12955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