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젯밤,

남편 와이셔츠 다림질을 하다가

sos긴급출동을 보게 됐어요.



저도, 남편도 sos는 최대한 보지 않으려고 해요.

보고나면 대체로 마음이 언짢고, 잠 못 이루는 날이 숱하잖아요.



<모텔에 사는 4남매> 제목에 꽂혀서 봤는데요,

만취 상태에서 수유를 하는 어린 엄마보다

처자식을 뒤로 한 채 피시방에서 게임을 하는 아빠보다

그... 그... 공무원,  그 공무원들 정말 너무하더군요.



동해시청이라고 하던데요,

홈페이지는 계속 로딩 상태였다가 거의 30초만에 열립니다.

겨우 열린 게시판(열린마당)도 항의성 글로 도배가 됐네요.



어떡해야 하나요?

사회복지담당 공무원은 복지와 인권을 알고는 있을까요?

한밤중에 나타나 승합차로 가로막으면서 아이들을 데리고 간다니요.

환한 대낮에 어린 아이들을 몇차례 설득을 해도 될까말까한 마당에 강제로 분리 시도한 공무원들.

인간적 예의도 없는 사람들이었어요.

전 제가 낸 세금이 아깝기까지 합니다.  ㅠㅠ



동해시청에 항의를 해야 하나요?

청와대나 행정안전부에 민원을 넣어야 하나요?



답답한 나머지 님들에게 물어봅니다.



fadc3fffcbed4e9ca3277b31105c20fc.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67 [다이어트 37화] ±1kg 들쭉날쭉 imagefile 김미영 2010-07-09 5538
266 [자유글] 혼자서도 잘 먹고 잘 논 우리 신랑 image akohanna 2010-07-08 5062
265 (이벤트참여) 머리하고 바지사고... imagefile qccsw 2010-07-08 4682
264 [다이어트 36화] 드디어 66사이즈! 질렀다 imagefile 김미영 2010-07-08 9265
263 [자유글] 저체중,양수부족 rsj7116 2010-07-07 6374
262 [다이어트 35화] 스파게티 이긴 열무김치 imagefile 김미영 2010-07-07 11392
261 [이벤트참여] 아파서 며칠 쉬었어요. kimmy123 2010-07-07 5879
260 [나들이] 부천 워터파크 웅진플레이도시 방문기 harry39 2010-07-07 11939
» [자유글] 인간에 대한 예의도 없는 사람들 imagefile sano2 2010-07-06 6081
258 [요리] 아주 특별한 검은 쌀 아이스크림 imagefile babytree 2010-07-06 13517
257 여름 감기 안 낫나요? 많이 지치셨군요 imagefile babytree 2010-07-06 15053
256 “항암제·방사선 치료 직장암 환자, 복강경수술이 안전” babytree 2010-07-06 7842
255 선풍기…찬음료…더위 피하려다 병 만날라 imagefile 김미영 2010-07-06 15270
254 [다이어트 34화] 고구마로 쭉쭉? imagefile 김미영 2010-07-06 8789
253 [생활동의보감] 좋은 땀 나쁜 땀 이상한 땀 imagefile babytree 2010-07-06 11444
252 [다이어트 33화] 주말은 역시나 힘들어 김미영 2010-07-05 7556
251 [자유글] 땀띠났을땐 어떻게 해야하나요? skdud6435 2010-07-03 4947
250 [자유글] 녹용 먹이는 법 wong999 2010-07-03 5633
249 내게 딱 맞는 운동화 고르는 법 imagefile 양선아 2010-07-03 8973
248 [자유글] 홍삼 먹으면 젖이 마른다?? pcprince 2010-07-02 57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