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부 통신 16

자유글 조회수 3921 추천수 0 2014.04.01 04:31:50
농부 통신 16

내 친구 배수환.

20년 전 제대하고 사과 공판장에서 궤짝당 50원씩 받으며 상하차일 할 때 함께 일했다. 그리고 나는 복학을 하고 그는 고향에 남아 사과농사를 시작했다.

떡이 크면 떡고물도 크지 싶어 전공 취향 무시하고 돈을 쫓아 사회에 발 디뎠을 때 그가 심은 사과나무는 겨우 열매를 맺고 있었다.

원래 떡고물은 덩어리가 아니라 가루였다는 참 당연한 사실을 사회생활 10년 만에 무참히 깨달았을 때 그의 사과나무는 중후한 중년.

이미 바닥에 떨어져 못먹게 된 떡고물 근처를 못내 아쉬워 서성거릴 때 그는 또 다른 밭에 사과나무를 심었다.

작년. 코를 찌르는 떡고물 쉰내를 풍기며 빈털털이 몸으로 귀향했을 때 그는 나에게 사과나무 가지치기 하는 법을 가르쳐주었다.

올해. 그는 20년 전에 심었던 나무를 베었고 나는 사과나무를 한 주 심었다.

그리고 사과나무에 벌레잡이 기름을 뿌리려다 바람이 불어 포기한 봄의 한낮. 그와 잔디밭에서 낮술을 마셨다.
 
16-1.jpg
 
16-2.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908 [자유글] 60살 택시 기사 아저씨의 사랑 이야기 [2] 양선아 2014-04-08 5843
1907 [자유글] 빵 터지는 봄날, 이렇게라도 웃으니 ㅎㅎ [6] anna8078 2014-04-08 5109
1906 [책읽는부모] ♡ 황쌤의 책놀이4♡ 개미산이 뭘까요? imagefile [3] 황쌤의 책놀이 2014-04-08 11610
1905 [가족] <육아웹툰>야옹선생의 육아CPR-시작합니다 imagefile [6] 야옹선생 2014-04-08 5934
1904 [자유글] 엄마는 내거야! imagefile [5] 꿈꾸는식물 2014-04-07 5864
1903 [자유글] 다재무능한 이를 위한 직업 imagefile [2] 농부우경 2014-04-05 3543
1902 [직장맘] 두마리 토끼를 다 잡는..네덜란드 직장맘들. [4] 꽃보다 에미 2014-04-04 8470
1901 [건강] 도시 주택 20% 빛공해 노출…건강 지키려면 커튼 치세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03 6923
1900 [살림] [수납의 달인] ‘우유팩 차고’ 괜찮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03 6726
1899 [책읽는부모] 당신을 '책 읽는 부모'로 모십니다 imagefile [23] 베이비트리 2014-04-02 10689
1898 [선배맘에게물어봐] 34개월, 기저귀에 응아하는 아들 [12] 숲을거닐다 2014-04-02 5003
1897 [자유글] 농부 통신 17 imagefile 농부우경 2014-04-02 3835
1896 [자유글] 아들과 함께하는 기도시간*영원히 기억되었으면 해 file [2] akohanna 2014-04-01 3755
1895 [가족] 소박한 생일날 더없이 기쁜 날 imagefile [11] 양선아 2014-04-01 4314
» [자유글] 농부 통신 16 imagefile [1] 농부우경 2014-04-01 3921
1893 [나들이] 봄맞이 여행의 뒷이야기 imagefile [3] 윤영희 2014-04-01 5442
1892 [가족] 로맨틱한 아들~~^^ [9] 겸뎅쓰마미 2014-03-31 5506
1891 [자유글] 생일, 서로서로 축하하고 축하받기 imagefile [5] 안정숙 2014-03-31 4010
1890 [나들이] 딸기 체험 다녀왔어요~ imagefile [4] 숲을거닐다 2014-03-31 3617
1889 [자유글] 꽃놀이 서두르셔야겠네요 imagefile [9] 분홍구름 2014-03-31 440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