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CF8756-2.JPG

 

 

 

"촤아--------"

'앗, 이 소리는?'

뭔가 작은 알갱이들이 바닥에 흩어지고있는 굉장히 불길한 소리!

바다는 보이지 않는다.

부엌으로 달려가 보니 바다가 차조 봉지를 들고 바닥에 붓고 있다.

자기도 별로 즐겁지 않은 사건이 벌어지고 있다는 걸 느끼는지 울상을 지으면서.

"바다야, 안돼! 그만~~~!"

이미 차조는 바닥에 작은 대륙을 만들었다.

그나마 비싼 율무나 쌀이 아니어서 다행이라고 생각하자. 생각하자.

"그래도!!! 먹는 걸로 장난치면 엄마 진짜 열 받는다!!!

임최바다!!! 다시는 해선 안 될 짓이야. 알겠나?"

 

 

+    +    +

 

아이 뒤치작거리가 원래 엄마의 일이라고 생각하면서도 화가 날 때가 있어요.

특히 몸이 피곤하거나 남편과 사이가 안 좋을 때.

새해에는 아이들에게 쏟을 힘을 많이 비축해두고 쓰고 

남편과도 더 애정스럽게 잘 지내보렵니다.

베이비트리 식구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모든 일을 잘 받아들이면서 편안하시길 바래요.

꾸벅 절~

(아이고, 배가 나와서 꾸벅이 잘 안 되네요. 접히는 데 까지만 접겠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최형주
이십 대를 아낌없이 방황하고 여행하며 보냈다. 서른 살이 되던 해에 시골 대안학교로 내려가 영어교사를 하다가 남편을 만나 결혼했고 지금은 두 딸 바다, 하늘이와 함께 네 식구가 제주 서귀포시 남원읍에 살고 있다. 부모님이 주신 '최형주'라는 이름을 쓰다가 '아름다운 땅'이라는 뜻의 '지아'에 부모님 성을 함께 붙인 '김최지아'로 이름을 바꾸었다. 베이비트리 생생육아에 모유수유를 하며 겪은 에피소드를 그림과 글로 표현한 ‘최형주의 젖 이야기'를 연재 완료하였다.
이메일 : vision323@hanmail.net      
블로그 : https://blog.naver.com/jamjamlife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304617/bde/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85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평범한 날'이 가장 '빛나는 날'이다 imagefile [4] 신순화 2017-04-04 9250
184 [최형주의 빛나는 지금] 하늘이의 첫 감기 imagefile [1] 최형주 2015-08-31 9242
183 [이상한 나라의 케이티] 케이티(KT)와의 첫 만남 [3] 케이티 2014-04-05 9233
» [최형주의 빛나는 지금] 앗! 이 소리는? imagefile 최형주 2015-01-09 9217
181 [박수진 기자의 둘째엄마의 대차대조표] 엄마도 쉬고 싶다 imagefile [2] 박수진 2017-03-24 9214
180 [이상한 나라의 케이티] 아픈 아이의 엄마로 살며 '나'를 잃지않기 imagefile [11] 케이티 2014-11-24 9195
179 [최형주의 빛나는 지금] 나를 위한 두 시간. 진작 이럴 걸! imagefile [2] 최형주 2015-05-31 9186
178 [최형주의 빛나는 지금] 대봉님, 어여 익으소서~! imagefile [2] 최형주 2014-11-28 9185
177 [뽀뇨아빠의 저녁이 있는 삶] 아내와 빵 터진 둘째어록 imagefile [2] 홍창욱 2018-02-20 9163
176 [즐거운아줌마의 육아카툰] [육아카툰61편] Memory Christmas! 세월호 9명을 기억하며~ imagefile [2] 지호엄마 2016-12-24 9143
175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아이들과 함께 하는 선거 imagefile [2] 신순화 2016-04-15 9143
174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더 키워봐야 안다 imagefile [2] 신순화 2017-07-19 9136
173 [정은주의 가슴으로 키우는 아이] 세월호와 함께 올라온 기억 imagefile [2] 정은주 2017-03-27 9133
172 [최형주의 빛나는 지금] 하늘이를 안고 벤치에 누워 낮잠을 imagefile [10] 최형주 2016-02-22 9131
171 [최형주의 빛나는 지금] 춤과 바다 imagefile [4] 최형주 2014-10-23 9128
170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학교 가는 길 imagefile 신순화 2017-06-28 9124
169 [이상한 나라의 케이티] 전업육아 엄마에서 학생 엄마로 [4] 케이티 2015-09-03 9117
168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내게로 온 책상 imagefile [1] 신순화 2017-05-12 9113
167 [이상한 나라의 케이티] 케이티(KT), 예쁘고도 잔혹한 그 이름과의 대면 [6] 케이티 2014-04-13 9107
166 [일본 아줌마의 아날로그 육아] 새들의 육아일기 imagefile [1] 윤영희 2015-06-23 9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