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비트리생생육아인트로.GIF





명절에 열심히 부친 며느리, 떠나라!




추석연휴베이비트리힐링여행01.jpg







ㅋㅋㅋ 
그래서 추석 명절을 시댁에서 지내고
집으로 돌아온 나는 

친정 엄마와 힐링 여행을 다녀왔다.


추석연휴베이비트리힐링여행02.jpg




추석연휴베이비트리힐링여행03.jpg



친정 엄마와  1박 호텔 놀이~ ^^;







우선, 백화점을 들러



추석연휴베이비트리힐링여행04.jpg






하지만… 현실은,

추석연휴베이비트리힐링여행05.jpg  





아이쇼핑만 하고 ㅋㅋ





영화를 보러 간 모녀!

아... 이것이 얼마만에 온 극장 나들이던가.

추석연휴베이비트리힐링여행06.jpg








추석연휴베이비트리힐링여행07.jpg








그리고 저녁에 호텔에서 밥도 거~하게 먹고!

추석연휴베이비트리힐링여행08.jpg




그런데 … 울 엄마, 저녁 식사하는 내내 
지호 생각하더라.


추석연휴베이비트리힐링여행09.jpg 


 
엄마인 나도 지호 생각 안하는데...
알아서 잘 먹겠지. 




그리고 1박!  집이 아닌 호텔에서  잤다~
ㅋㅋㅋㅋ


추석연휴베이비트리힐링여행10.jpg



맥주 마시며 수다 떨며 
그렇게 짧은 하루를 보냈다.


추석연휴베이비트리힐링여행11.jpg




 
손자인 지호 키워주랴, 
주말엔 반찬도 해주랴,
시집 간 딸래미때문에 항상 바쁘신 울 친정엄마.



비싼 옷을 사드린 것도 아니고
몸에 좋은 보약을 해드린 것도 아니고
럭셔리 여행을 보내드린 것도 아닌데

그저 딱 하루, 엄마를 부엌에서 
해방시켜드렸을뿐인데
엄마는 너무 좋아하셨다.


추석연휴베이비트리힐링여행12.jpg 


명절때만 되면 친정 엄마를 뒤로하고
시댁부터 먼저 찾아간 것이
항상 맘에 걸렸는데

이번 추석은 다행이다.
엄마가 좋아하셔서.


엄마! 다음엔 더 좋은 곳에서, 
맛난 것 사 드릴께요~


추석연휴베이비트리힐링여행13.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태그
첨부
지호엄마
직장다니며 아기키우기 참~ 힘든 세상에서 그 짓거리를 하고 있습니다. 그래도 신기하게 커가는 아들래미의 모습을 보며 삶의 의미를 찾고, 틈틈이 블로그 운영을 하면서 그림과 카툰을 통해 삶의 즐거움을 같이 나누고자하는 아줌마입니다. 자주 찾아 뵐께용~ 꾸벅
이메일 : heihei9999@naver.com      
블로그 : http://plug.hani.co.kr/heihei9999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130651/930/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125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엄마, 오늘은 제가 밥 사드릴께요 imagefile [2] 신순화 2019-02-08 67119
2124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30인분의 비빔밥을 준비한 날 imagefile [1] 신순화 2019-02-01 66332
2123 [일본 아줌마의 아날로그 육아] 사라져가는 동네 가게들에 대한 아쉬움 imagefile [3] 윤영희 2019-01-24 66163
2122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내 첫 책, '두려움 없이 엄마되기' imagefile [15] 신순화 2012-01-03 65818
2121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알아버렸다. ‘살아 있는 맛’ imagefile 신순화 2019-04-03 65774
2120 [일본 아줌마의 아날로그 육아] 일본에서 며느리살이,이보다 더 가벼울 수 없다 imagefile [7] 윤영희 2013-03-18 65359
2119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아들이라는 남자 imagefile [2] 신순화 2019-01-18 65219
2118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딸 아이의 그 날 imagefile [6] 신순화 2019-02-22 65008
2117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막내의 반장 도전 성공기 imagefile [8] 신순화 2019-03-13 64980
2116 [양선아 기자의 육아의 재발견] 하루만에 젖떼기 성공! 시원섭섭한 엄마 마음 imagefile [4] 양선아 2011-10-12 64739
2115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좋은 여행 imagefile 신순화 2019-06-10 64672
2114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모두가 선물을 받은 날 imagefile [4] 신순화 2019-02-16 64499
2113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아들의 방학은 엄마의 특별근무!! imagefile [2] 신순화 2011-12-26 64402
2112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열 일곱 아들의 편지 imagefile 신순화 2019-05-13 64366
2111 [즐거운아줌마의 육아카툰] [육아카툰31편] 다섯살 아들과 극장에 처음 가봤더니... imagefile [4] 지호엄마 2013-12-27 64330
2110 [최형주의 젖 이야기] 엄마 가슴이 바람 빠진 풍선 같아 imagefile [1] 최형주 2019-02-15 64043
2109 [김태규 기자의 짬짬육아 시즌2] 나를 '이해'해줄 거라는 '오해' imagefile [7] 김태규 2012-03-12 63849
2108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라면, 라면... 또 라면인건가!! imagefile [2] 신순화 2019-03-05 63527
2107 [일본 아줌마의 아날로그 육아] 세 번의 졸업식과 네 번의 입학식 imagefile [6] 윤영희 2019-02-26 63323
2106 [임지선 기자의 곤란해도 괜찮아] 알고보니 순풍녀 imagefile [6] 임지선 2012-04-04 625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