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저녁밥상에서 아들과의 대화.

 

"아빠, 내일 수요일은 태권도장에서 피구 해. 그런데 말을 뒤~지게 안 들으면 피구 하는 시간이 줄어들어."

 

그냥 '뒤지게'가 아니다. '뒤이~지게'란다. 구사하는 게 아주 찰지다.

 

 g.jpg

 
음... 어디서 나쁜 말을 배웠군. 친구들? 학교 형? 나는 당황하지 않고 웃으며 물었다.

 

"뒤지게라는 말을 누구한테 배웠어? 친구가 그래?"


"아니. @학년#반 선생님이 '오늘 니들 뒤~지게 말 안 듣는다' 그랬어."

 

정말? 팩트 체크 들어갔다.

 

"그런데 넌 @학년#반이 아니잖아."


"아, 급식실 갈 때 @학년#반 지나가. 그때 들었어."

 

띠용! 맞구나.

 

"그런데 '뒤지게'는 나쁜 말이야. 다음부턴 쓰지마."


"아~ 그렇구나."

 

선생님이 많이 힘드셨나 보다.

 

 

 

*5월19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입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김태규 기자
서른두살 차이 나는 아들과 마지못해 놀아‘주다가’ 이제는 함께 잘 놀고 있는 한겨레 미디어 전략 담당 기자. 부드럽지만 단호하고 친구 같지만 권위 있는 아빠가 되는 게 꿈이다. 3년 간의 외출을 끝내고 다시 베이비트리로 돌아왔다.
이메일 : dokbul@hani.co.kr      
블로그 : plug.hani.co.kr/dokbul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376021/3b7/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45 [박진현의 평등 육아 일기] 육아, 엄마식 아빠식 imagefile [6] 박진현 2017-10-10 7477
244 [양선아 기자의 육아의 재발견] 아이와 함께 하는 여행, 선택권 주고 욕심 줄이고 imagefile [6] 양선아 2017-10-16 7443
243 [최형주의 빛나는 지금] 춤과 바다 imagefile [4] 최형주 2014-10-23 7438
242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마누라보다 딸이 더 좋지? imagefile 신순화 2017-12-05 7430
241 [최형주의 빛나는 지금] 그들을 바라보며 사부작 사부작 imagefile [2] 최형주 2015-12-05 7429
240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평범한 날'이 가장 '빛나는 날'이다 imagefile [4] 신순화 2017-04-04 7425
239 [일본 아줌마의 아날로그 육아] '엄마'에서 다시 '나'로 돌아오는 시간 imagefile [2] 윤영희 2018-10-10 7423
238 [즐거운아줌마의 육아카툰] [육아카툰62편] 떡국을 먹으며 새해 소망을~ imagefile [6] 지호엄마 2017-01-06 7422
237 [이상한 나라의 케이티] 전업육아 엄마에서 학생 엄마로 [4] 케이티 2015-09-03 7421
236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분노의 호미질이 가르쳐 준 것들 imagefile [6] 신순화 2017-07-25 7412
235 [뽀뇨아빠의 저녁이 있는 삶] 세상 부러울 것 없는 하루 imagefile [1] 홍창욱 2016-03-02 7410
234 [최형주의 빛나는 지금] 하늘이를 안고 벤치에 누워 낮잠을 imagefile [10] 최형주 2016-02-22 7406
233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앵두.. 아, 앵두!! imagefile [7] 신순화 2018-06-21 7403
232 [뽀뇨아빠의 저녁이 있는 삶] 그래, 아내에게도 친구가 필요해 imagefile [1] 홍창욱 2017-06-06 7397
231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여긴 꼭 가야 해!! imagefile [2] 신순화 2018-07-19 7366
230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학교 가는 길 imagefile 신순화 2017-06-28 7358
229 [박진현의 평등 육아 일기] 읽기장애여도 괜찮아 imagefile [2] 박진현 2017-11-16 7348
228 [즐거운아줌마의 육아카툰] [육아카툰54편] 찬이 엄마~ 땡큐 imagefile [9] 지호엄마 2016-06-01 7344
227 [박진현의 평등 육아 일기] [제주 아빠의 평등육아 일기] 닭이 행복해야 우리도 행복하다. imagefile [7] 박진현 2017-08-18 7338
226 [아이가 자란다, 어른도 자란다] 매일 엄마와 이별하는 아이들 imagefile 안정숙 2017-09-27 73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