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CF8711.JPG

 



춤과 바다

 

어렸을 때 부터 리듬을 탔던 바다.

클수록 더 본격적으로 흔든다.

 

느린 음악은 눈을 감고 흐느적 흐느적

빠른 음악은 사방팔방 팔딱 팔딱

 

때로는 음악이 없이도

때로는 귀뚜라미 소리에도

몸을 흔드는 바다가

참 신기하고 예쁘다.

 

바다가 온 세상 만물과

평생토록

흔들었으면 좋겠다.

나와 함께.

 

+  +  +

(작업 이야기)

바다 한 명을 그리고 보니 혼자 덩그라니 외로워보여

바다가 너무나 좋아하는 동물 '야옹, 멍멍, 토끼, 코끼리'와 자주 보는 개미를 그려 넣었다.

그리고 나니 고양이가 해태처럼 보이긴 하지만 바다가 더 즐거워 보인다.

바다 방에 걸어줘야지!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최형주
이십 대를 아낌없이 방황하고 여행하며 보냈다. 서른 살이 되던 해에 시골 대안학교로 내려가 영어교사를 하다가 남편을 만나 결혼했고 지금은 두 딸 바다, 하늘이와 함께 네 식구가 제주 서귀포시 남원읍에 살고 있다. 부모님이 주신 '최형주'라는 이름을 쓰다가 '아름다운 땅'이라는 뜻의 '지아'에 부모님 성을 함께 붙인 '김최지아'로 이름을 바꾸었다. 베이비트리 생생육아에 모유수유를 하며 겪은 에피소드를 그림과 글로 표현한 ‘최형주의 젖 이야기'를 연재 완료하였다.
이메일 : vision323@hanmail.net      
블로그 : https://blog.naver.com/jamjamlife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259018/b98/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65 [일본 아줌마의 아날로그 육아] 어린이식당, 도쿄에서 서울까지 imagefile [3] 윤영희 2018-10-30 7648
264 [즐거운아줌마의 육아카툰] [육아카툰61편] Memory Christmas! 세월호 9명을 기억하며~ imagefile [2] 지호엄마 2016-12-24 7637
263 [박진현의 평등 육아 일기] 아빠와 아들의 취미 '낚시' imagefile [2] 박진현 2018-05-23 7636
262 [너의 창이 되어줄게] 다시 시작하는 '너의 창이 되어줄께' [12] rashaim74 2015-06-19 7636
261 [최형주의 빛나는 지금] 온 가족의 엄지로 만든 '하늘'나비 imagefile [5] 최형주 2015-06-13 7635
260 [정은주의 가슴으로 키우는 아이] 다엘, 아빠를 만나다 imagefile [3] 정은주 2017-07-03 7619
259 [이상한 나라의 케이티] 세상 모든 아기들에게 책 꾸러미를! imagefile [2] 케이티 2014-11-19 7593
258 [최형주의 빛나는 지금] 자연 생활 imagefile [2] 최형주 2017-04-20 7583
257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엄마! 이런 시어머니 되면 안돼요!!! imagefile [4] 신순화 2018-09-20 7572
256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여보, 조금만 아파.. imagefile [2] 신순화 2018-10-07 7530
255 [최형주의 빛나는 지금] 대봉님, 어여 익으소서~! imagefile [2] 최형주 2014-11-28 7524
254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35년 만의 미투 (me too) imagefile [12] 신순화 2018-02-21 7520
253 [아이와 함께 차린 글 밥상] [어른책] 분리된 세계 저쪽 imagefile [10] 서이슬 2017-09-10 7519
252 [양선아 기자의 육아의 재발견] 남편 살, 질투는 나의 힘 imagefile [2] 양선아 2018-09-21 7506
251 [최형주의 빛나는 지금] 바다와 냉온욕하는 재미 imagefile [2] 최형주 2014-11-14 7502
250 [정은주의 가슴으로 키우는 아이] 거짓말 거짓말 imagefile [2] 정은주 2017-04-10 7495
249 [일본 아줌마의 아날로그 육아] 부엌-텃밭-논.. 꼬리에 꼬리를 무는 육아 imagefile [8] 윤영희 2017-06-13 7488
248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오빠의 선물 imagefile [4] 신순화 2018-04-06 7478
247 [일본 아줌마의 아날로그 육아] 아이에겐 책이 먼저일까, 경험이 먼저일까 imagefile [2] 윤영희 2017-08-07 7477
246 [강남구의 아이 마음속으로] '각.자.도.생' imagefile [2] 강남구 2018-08-19 74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