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웹~1.GIF

 

 

 

 

 

 

 

티비를 한~ 참 보다가 눈이 뎅그렇게 커진 지호~
갑자기 나를 쳐다보더니,

 

 

베이비트리북한핵실험_001.jpg

 

 

이렇게 물어보더라. -,.-;

 

 

 

 

 ...

 

 

 

엉… 그게 뭐냐면 말이지. 우리랑 같은 민족인데
예전에 6·25 전쟁을 겪고 지금은 이념이 서로 달라
땅에 선을 그어놓고 따로 사는 거야.

 

 

 생생육아북한미사일_02.jpg

 

...

 

 

 

 

 


아… 설명하기가 힘드네.


북한이 뭐냐하면 말이지…

 

 육아웹툰북한핵미사일한반도_05.jpg

 

 

 

 

 


“전쟁은 뭐야?”, “미사일은 뭐야?”


계속된 질문과 이해가 안간다는 다섯살 아이의 표정~

 

 

 한겨레육아사이트북한개성공단_003.jpg

 

 

 

 

 

 

 

하긴 어른인 나도 요즘 이 상황을 잘 모르겠거늘.
다섯살인 네가 어떻게 알겠냐만은…

 

 

 육아카툰북한핵미사일_04.jpg

 

 

 

 

 

어쨌거나 내 아들래미가 분단 국가에서 살아 그런지...

 

 

 

이제 다섯살인 지호는
꽃보다  아름다운  평화라는 말보다
전쟁’  먼저 알아버렸고 


신비롭고 경이로운  우주, 별’ 이란 말보다
미사일이란 말을 먼저 알게 된 것 같아 ...

 

 
 엄마로서 안타깝고 슬프구나.  1_47.gif

 

 

 

 

 워킹맘카툰한반도긴장_006.jpg

 

 

 

 

 

 

<즐거운 아줌마> 블로그에 놀러오셔요~ ^^;

http://heihei9999.blog.me/

 

 

 

 

 

 

 

 

 

육아일기한겨레베이비트리_07.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태그
첨부
지호엄마
직장다니며 아기키우기 참~ 힘든 세상에서 그 짓거리를 하고 있습니다. 그래도 신기하게 커가는 아들래미의 모습을 보며 삶의 의미를 찾고, 틈틈이 블로그 운영을 하면서 그림과 카툰을 통해 삶의 즐거움을 같이 나누고자하는 아줌마입니다. 자주 찾아 뵐께용~ 꾸벅
이메일 : heihei9999@naver.com      
블로그 : http://plug.hani.co.kr/heihei9999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103709/c1f/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75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엄마, 나...... 좋아하는 사람 생겼어요!' imagefile [11] 신순화 2012-04-03 117128
74 [김연희의 태평육아] 노브라 외출, 사회도 나도 준비가 안됐다 imagefile 김연희 2011-08-19 106135
73 [즐거운아줌마의 육아카툰] [육아카툰25편] 엄만 김혜수가 아니여~ imagefile [6] 지호엄마 2013-05-31 87134
» [즐거운아줌마의 육아카툰] [육아카툰23편] 엄마! 북한이 뭐야? imagefile [4] 지호엄마 2013-04-17 82074
71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내 첫 책, '두려움 없이 엄마되기' imagefile [15] 신순화 2012-01-03 68333
70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아들의 방학은 엄마의 특별근무!! imagefile [2] 신순화 2011-12-26 66746
69 [아이가 자란다, 어른도 자란다] 위태로운 아이들, 어떻게 살려낼까 [4] 안정숙 2016-08-03 57918
68 [양선아 기자의 육아의 재발견] 둘째 아이를 갖기 위한 필수 조건 imagefile 양선아 2010-05-30 57911
67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글을 열며... imagefile 신순화 2010-04-23 56572
66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13살 아들, 죽음을 돌보다 imagefile [4] 신순화 2015-09-23 55826
65 [화순댁의 산골마을 육아 일기] 세월호 시대, 촛불과 횃불이 거리로 나섰다 imagefile [2] 안정숙 2014-05-01 54772
64 [아이가 자란다, 어른도 자란다] 엄마 미안해, 내 딸들을 더 사랑해서 imagefile [3] 안정숙 2017-12-01 50908
63 [김미영 기자의 공주들이 사는 법] 두달 뒤 마흔!, 센티(?)한 아줌마의 푸념 혹은 넋두리 imagefile [15] 김미영 2013-11-08 50125
62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내가 병원이 아닌 곳에서 세 아이를 낳은 이유 imagefile 신순화 2010-04-27 49046
61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동생이 없었으면 좋겠어요!! imagefile [9] 신순화 2011-12-05 47994
60 [즐거운아줌마의 육아카툰] [육아카툰37편] 좀~ 살살 놀면 안되겠니? imagefile [3] 지호엄마 2014-04-11 46656
59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나가수’보다 더 재미있는 것 imagefile 신순화 2011-08-31 45891
58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아이들을 부려먹자!! imagefile [2] 신순화 2011-11-28 44344
57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육아의 적, ‘큰아들’ 남편 imagefile 신순화 2010-10-20 44272
56 [즐거운아줌마의 육아카툰] [육아카툰40편] 교육감 후보, 이제는 알고 투표하겠습니다. imagefile [5] 지호엄마 2014-06-02 438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