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개월 된 남아를 키우고 있습니다.

최근 한달 동안 아이가 장난감을 갖고 놀다가 마음대로 안되면

장난감한테 악을 쓰고 화를 내를 내요.

 

예를들어 블럭을 갖고 놀다가 무너지면

"야!!!! 너 왜 똑바로 안 서는거야?!!!"

다시 세웠는데 또 안되면

"야!~~~~~~~~~~~"

큰소리가 아니라 악을 써요.

 

문제는 제가 이때 "그러면 안돼"라는 말보다 좀더

구체적으로 어떻게 표현하고 가르쳐야하는지 알고 싶습니다.

어린이집 다닌 지 2달되었는데 어린이집과 집 모두 악을 쓰는 사람은 없거든요.

뭔지모를 스트레스를 악으로 푸는건지..

요즘은 울다가 악에 받치면 또 악을 쓰더라고요..

 

또 '엄마 미워'할 때도 제가 어떤 행동을 해야하는지 궁금합니다.

"이러이러해도 기분이 안좋았구나."라고 말은 하지만

사소한 일로 하루종일 미워미워하면 열번이고 백번이고 저런 표현을 해줘야하는지

그 소리를 그만 듣고 싶을 땐 어떻게 마무리를 지어야하는건지 ㅠㅠ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베이비트리

2016.01.07 17:29:39

42개월 된 아이는 말을 잘 할 수 있기 때문에 좌절하거나 화가 났을 때 말을 하는 것으로 해소하게 됩니다. 그래서 아이들은 장난감과도 대화식으로 자신의 마음을 표현하고 자신의 조절이나 짜증을 해소하기도 하는 것입니다. 따라서 블록을 쌓으면서 무너지면 소리를 지르거나 대화를 하듯이 장난감에 소리를 지르는 것은 자연스러운 현상입니다. 

이렇게 악을 쓰면서 스트레스도 해소하고 자신의 감정도 푸는 것입니다. 억제할 이유가 없다는 것이죠. ‘그러면 안돼’ 할 필요는 없습니다. 다만 아이가 블록이 무너진 것의 짜증을 엄마에게 푼다면 엄마의 반응이 필요합니다. “이러이러해서 기분이 안좋았구나”라는 마음 읽기를 해주는 것은 잘하고 있습니다. 아이가 화가 풀려 진정된 다음에 너무 악을 쓰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말해주면 아이는 알아듣게 됩니다. 

다만 사소한 일로 미워미워하는 것은 무시할 필요가 있습니다. 자신의 감정을 푸는 하나의 방법으로 미워미워하는 것인데 이때마다 반응을 한다면 아이는 스스로 감정을 풀고 스스로 자신의 감정을 조절하는 것을 배우지 못하게 됩니다. 

따라서 사소한 짜증은 오히려 무시하여 스스로 감정을 조절할 수 있게 하는 것이 좋습니다. 아이의 감정이 가라앉고 이성적으로 받아들일 준비가 되었을 때 그런 소리는 하지 말라고 이야기해주면 미워미워하는 소리는 서서히 줄어들게 됩니다.        

(*위 답변은 가톨릭대 의정부성모병원 김영훈 선생님께서 도와주셨습니다.)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96 [김영훈] 갑자기 돌변해요 imagefile 답변완료 fireandbox 2016-03-16 11681
195 [김영훈] 11세 사춘기반항 너무 힘듭니다 ㅠ.ㅠ 답변완료 rrsrr 2016-03-07 5185
194 [김영훈] 응가할때 귀저기때기 답변완료 miyabic 2016-03-05 6601
» [김영훈] 4세 아이가 장난감한테 악을 쓰며 말해요.. 답변완료 wingigs 2015-11-02 7454
192 [김영훈] 37개월 남자 아이 입니다. 답변완료 hanjin2239 2015-10-12 4515
191 [김영훈] 안돼라는 말에 흥분하는 아이.ㅠ 답변완료 thssj7 2015-10-07 4982
190 [김영훈] 몸에 끼는 옷을 싫어해요. 답변완료 푸르메 2015-10-01 4396
189 [김영훈] 엄마아빠 앞에서 쑥쓰러워합니다 답변완료 815nim 2015-09-23 4153
188 [김영훈] 잠들 때 심하게 우는 7개월 아기, 손가락을 빨고 엄마를 만지면서 자는 31개월 아이 답변완료 최형주 2015-09-22 8236
187 [박진균] 자주 우는 만4세 아이 답변완료 taek1120 2015-09-10 6043
186 [박진균] 사과하지 않는 아이 답변완료 kichanrob 2015-09-01 5692
185 [박진균] 5세여아 머리카락 또는 옷을 빨아요 답변완료 saerazzang 2015-08-26 5700
184 [박진균] 여섯살 남자아이의 그리기문제와 '남성'의식 답변완료 gauni 2015-08-13 4528
183 [박진균] 사고 겪은 후 달라진 아이의 행동 답변완료 zoayozoa 2015-08-06 4111
182 [박진균] 20개월된 남아 폭력성... 답변완료 밤하늘별빛 2015-07-20 6033
181 [박진균] 엄마와의 애착관계 문제일까요 답변완료 neo7796 2015-07-16 5719
180 [박진균] 사회성이 떨어지는 아이 답변완료 ?´????????³° 2015-07-09 5212
179 [박진균] 24개월 남아, 물건을 잘 던져요 답변완료 ylight20 2015-07-08 5211
178 [일반상담] 7살 남아 야뇨 때문에 고민이에요. 답변완료 whitesky97 2015-05-26 5172
177 [박진균] 유치원생활 부적응(?) 답변완료 riverstone85 2015-05-18 59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