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개월 된 남아를 키우고 있습니다.

최근 한달 동안 아이가 장난감을 갖고 놀다가 마음대로 안되면

장난감한테 악을 쓰고 화를 내를 내요.

 

예를들어 블럭을 갖고 놀다가 무너지면

"야!!!! 너 왜 똑바로 안 서는거야?!!!"

다시 세웠는데 또 안되면

"야!~~~~~~~~~~~"

큰소리가 아니라 악을 써요.

 

문제는 제가 이때 "그러면 안돼"라는 말보다 좀더

구체적으로 어떻게 표현하고 가르쳐야하는지 알고 싶습니다.

어린이집 다닌 지 2달되었는데 어린이집과 집 모두 악을 쓰는 사람은 없거든요.

뭔지모를 스트레스를 악으로 푸는건지..

요즘은 울다가 악에 받치면 또 악을 쓰더라고요..

 

또 '엄마 미워'할 때도 제가 어떤 행동을 해야하는지 궁금합니다.

"이러이러해도 기분이 안좋았구나."라고 말은 하지만

사소한 일로 하루종일 미워미워하면 열번이고 백번이고 저런 표현을 해줘야하는지

그 소리를 그만 듣고 싶을 땐 어떻게 마무리를 지어야하는건지 ㅠㅠ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베이비트리

2016.01.07 17:29:39

42개월 된 아이는 말을 잘 할 수 있기 때문에 좌절하거나 화가 났을 때 말을 하는 것으로 해소하게 됩니다. 그래서 아이들은 장난감과도 대화식으로 자신의 마음을 표현하고 자신의 조절이나 짜증을 해소하기도 하는 것입니다. 따라서 블록을 쌓으면서 무너지면 소리를 지르거나 대화를 하듯이 장난감에 소리를 지르는 것은 자연스러운 현상입니다. 

이렇게 악을 쓰면서 스트레스도 해소하고 자신의 감정도 푸는 것입니다. 억제할 이유가 없다는 것이죠. ‘그러면 안돼’ 할 필요는 없습니다. 다만 아이가 블록이 무너진 것의 짜증을 엄마에게 푼다면 엄마의 반응이 필요합니다. “이러이러해서 기분이 안좋았구나”라는 마음 읽기를 해주는 것은 잘하고 있습니다. 아이가 화가 풀려 진정된 다음에 너무 악을 쓰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말해주면 아이는 알아듣게 됩니다. 

다만 사소한 일로 미워미워하는 것은 무시할 필요가 있습니다. 자신의 감정을 푸는 하나의 방법으로 미워미워하는 것인데 이때마다 반응을 한다면 아이는 스스로 감정을 풀고 스스로 자신의 감정을 조절하는 것을 배우지 못하게 됩니다. 

따라서 사소한 짜증은 오히려 무시하여 스스로 감정을 조절할 수 있게 하는 것이 좋습니다. 아이의 감정이 가라앉고 이성적으로 받아들일 준비가 되었을 때 그런 소리는 하지 말라고 이야기해주면 미워미워하는 소리는 서서히 줄어들게 됩니다.        

(*위 답변은 가톨릭대 의정부성모병원 김영훈 선생님께서 도와주셨습니다.)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3 [김영훈] 분유를 안 먹는 아이.. 도와주세요! 답변완료 happy6351 2017-12-07 5549
32 [김영훈] 22개월 여아 심한 훈육에 의한 변화 답변완료 iyw72500 2017-09-14 5594
31 [김영훈] 안돼라는 말에 흥분하는 아이.ㅠ 답변완료 thssj7 2015-10-07 5844
30 [김영훈] 만4세 남아 놀이관련 질문입니다. imagefile 답변완료 cider9 2017-01-30 5962
29 [김영훈] 심리가 불안정한 아이. 어떻게 해야 하나요? hyukheart 2019-04-10 6485
28 [김영훈] 11세 사춘기반항 너무 힘듭니다 ㅠ.ㅠ 답변완료 rrsrr 2016-03-07 6682
27 [김영훈] 유치원 가기싫은 아기 어떻게 해야하나요? 답변완료 miyabic 2017-03-13 6746
26 [김영훈] 첫째 아이의 등원 거부 답변완료 meryjj 2018-07-23 7091
25 [김영훈] 6세 유치원을 안보내고 엄마와 보내려해요 답변완료 dpthf02 2017-01-18 7132
24 [김영훈] 유치원 생활 적응 답변완료 dhwldb 2016-04-03 7216
23 [김영훈] 10세 남아 마음에 분노가 있는거 같아요 imagefile 답변완료 ssuny218 2016-07-04 7260
22 [김영훈] 유치원 친구사귀기 답변완료 space904 2016-03-23 7340
21 [김영훈] 마음이 여린아이,,, 답변완료 wlstl78 2018-06-24 7590
20 [김영훈] 부부간 육아 방식의 의견충돌 상담 부탁 드립니다. imagefile 답변완료 best2you 2018-11-16 7645
19 [김영훈] 아이가 미운 행동만 해요 답변완료 dpthf02 2017-04-10 8024
» [김영훈] 4세 아이가 장난감한테 악을 쓰며 말해요.. 답변완료 wingigs 2015-11-02 8327
17 [김영훈] 응가할때 귀저기때기 답변완료 miyabic 2016-03-05 8465
16 [김영훈] 공갈젖꼭지 떼는 방법 답변완료 rabbit05280 2016-03-21 8503
15 [김영훈] 7살 여동생 목욕 시켜 주겠다는 9살 아들 imagefile 답변완료 sybelle 2018-10-23 8639
14 [김영훈] 만5세여아 친구집착. 일상생활에 영향을 줘요 답변완료 suekim0118 2018-01-15 871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