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3개월차 여자아기입니다.

어떤 애들마다 다들 잠버릇은 있기마련인데 너무 힘들어서 글 올립니다.

아기가 졸립기 시작하면 머리카락을 뜯어요.

본인의 머리카락이 아닌 엄마  아빠 머리카락을 뜯어요.

머리를 묶으면 묶여져있는 머리카락 속에 손을 집어넣고 머리카락을 꽉! 잡고

묶여진 머리카락을 입에 대거나 살짝 물고 잠이 듭니다.

머리를 빼려고 하면 아주심하게 잡아 당겨요.

조심히 머리를 뺀 사실을 눈치채면 엄청 짜증을 부리면서 울어요.

다시 머리카락을 대어주기 전까진 계속 울면서 잠을 못자네요.

 

2. 그리고 새벽에도 갑자기 일어나서는 으앙!! 하면서 짜증을 엄청 내요.

새벽에 두세번씩은 매번 깨어나서 저희도 아기도 깊은잠을 잘수가 없네요

어린이집을 다니는데 어린이집에서도 혼자 잠들지 못한다네요

낮동안 스트레스를 받아서 그러는걸까요???

 

3. 분유를 돌 이후에 끊으라고 하는 사람들이 많아

슬슬 끊으려고 분유주는 횟수를 줄이고 있습니다.

아침7시에 200 

10시정도 죽 ,

11시에 식사.

3시 간식

5시반 분유160 

8시정도 식사.

10시 분유200

 

현재 이런 패턴인데..분유를 끊는다면 어떤 순서의 분유를 먼저 끊어야하는건가요??

아침(첫 분유) 저녁(마지막분유) 분유를 먼저 끊어도 될까요??

아침에 일어나서 배고플것 같아 분유를 항상 먼저 줬고.

자기전에 배고프면 잠을 못잘것 같아 또 배불리 줬거든요..

참고로..아기는 7시에 일어나자마자 분유 200을 먹고 어린이집에 가요..

배고픈 상태로 어린이집에 보내는게 안쓰러워서 항상 아침엔 분유를 줬어요..

어린이집에서 첫 식사가 10시정도 죽으로 시작하는거라 그사이까진 배고플것 같아서요..

 

4. 식사할때 동그랗게 말아주는 주먹밥 외에 일반 밥을 주면

씹지않고 바로 삼키네요.

억지로 씹혀줄수 없으니 그냥 밥을 주고있긴 한데..

이래도 괜찮을까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베이비트리

2015.02.13 14:03:47

안녕하세요. 각 질문 번호 순으로 답변드립니다.

<1번>
아이가 잠들때 무언가 잡고 의지하려는 것 같습니다. 특히 손의 감각이 예민한 것을 보입니다. 이것을 이상증상라고 보기에는 어렵습니다. 머리카락의 감촉을 좋아하므로 더 편한 자극이 될 수 있는 만질거리를 주거나 자기가 좋아하는 것을 주어서 서서히 행동을 수정해주시는 것이 필요합니다.

<2번>
수면중에 우는 경우를 한의학에서 ‘야제증’이라고 합니다. 보통 놀란 일이 있거나 아픈 경우 발생하며 아닌 경우는 잠을 깊게 자지 못하거나 꿈을 자주 꾸게 되는 것입니다. 보통은 1개월이내에 없어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몇개월 이상 오래 지속되는 경우 한의학에서는 소화기가 차거나 속열이 있는 경우로 판단하고 이에 대한 치료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3번> 
분유를 끊으라는 이야기는 첫째 밤중수유를 끊는 다는 것이고 둘째 분유를 생우유로 바꾸어 주는 것을 말합니다. 어머님의 생각에서 우유만 더 추가하시면 되겠습니다. 

<4번>
밥양이 많지 않으면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이유식을 처음 시작한 아이들이 씹지 않고 삼키는 경우가 많습니다. 씹는 즐거움을 느껴야만 변화가 있게 됩니다. 어머님께서 맛있게 씹어 먹는 것을 보여주시기 바랍니다. 찹쌀을 사용하거나 윤기있는 밥을 해주시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본 상담은 장규태 선생님께서 도와주셨습니다. )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77 [장규태] 중이염을 동반한 감기증세에 대해서 궁금합니다. 답변완료 esse603 2011-11-16 8453
76 [김영훈] 7살 여동생 목욕 시켜 주겠다는 9살 아들 imagefile 답변완료 sybelle 2018-10-23 8485
75 [일반상담] 자는걸 너무 싫어 하는 아이 답변완료 jani 2013-05-22 8492
74 [박진균] 5살 여아(만 50개월) 놀이 답변완료 hellokka 2013-04-01 8522
73 [박진균] 자주 우는 만4세 아이 답변완료 taek1120 2015-09-10 8534
72 [일반상담] 갓 태어난 아기 다리. 답변완료 love3662 2012-02-27 8540
71 [일반상담] 갈비뼈가 유난히 튀어나와 있습니다. 답변완료 shineme0724 2013-11-11 8614
70 [일반상담] 8개월 아이 어린이집을 보내야 할까요?? venturi2 2011-12-08 8643
69 [김영훈] 아들의 사회성 결여..공감능력등..고민이 많아요. qtseol 2016-09-28 8728
» [일반상담] 자기전에 과할정도로 머리카락을 뜯어요 답변완료 popipo77 2015-01-30 8749
67 [일반상담] 밤에 자주 깨는 아이 답변완료 icdolval 2012-05-16 8769
66 [박진균] 잠들기 전에 보채요... 답변완료 ss022 2011-11-21 8810
65 [지난상담_조선미] 초등1학년 남자아이가 자꾸 웁니다 답변완료 soo2in 2012-06-04 8828
64 [지난상담_조선미] 큰아이의 최근 행동 궁금합니다. 답변완료 johj79 2014-07-15 8855
63 [일반상담] 쉽게 비난받는다고 느끼는 아이 답변완료 하이얀 2014-09-17 8868
62 [일반상담] 아이가 어린이집 등원을 거부해요 답변완료 福男母 2013-04-11 8918
61 [지난상담_조선미] 자는게 너무 싫다는 아이 답변완료 jani 2013-11-20 8923
60 [장규태] 1년 내내 코감기를 달고 사는 아이 답변완료 sejk03 2011-12-10 8937
59 [일반상담] 네 살 아이가 요즘 옷을 무는 행동을 합니다. 답변완료 푸르메 2013-07-17 8952
58 [일반상담] 아기 영양제 답변완료 eodlfaksnfk 2012-01-26 8998

인기글

최신댓글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