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올해 5살 된 여자아이입니다. 50개월 되었구요...동생은 없습니다.

제가 공부하는게 있어서 어린이집을 3살때부터 다녔습니다.(25개월부터)

어린이집에는 일찍부터 갔는데도 별 무리 없이 잘 다녔습니다.

가끔 늦게 데리러 (저녁 6시30)에 데리러 가는 날도 있었는데

그런 때도 잘 놀았다고 하더라구요.

"엄마 오늘 학원 가야 해서 늦게 데리러 가야해" 라고 얘기해주면

알았다고 빨리 뛰어오라고 대답도 해주고 그랬습니다.

 

올해 2월까지는 어린이집에서 낮잠 시간이 있어서

밤잠 자는것을 힘들어했습니다.

그 때문에 밤에 혼내는 일이 많았구요.

 

어린이집에서 하루종일 지내서 그런지

어느때부턴가 집에 오면

"엄마 같이 놀자"고 합니다. 전에는 집안일이 바빠서 먼저 놀고 있으라고

설거지나 밥 하고 나서 놀아주겠다고 많이 했습니다.

그러다 이러면 않되겠다 싶어서

저도 집안일은 미리 다 끝내놓고 아이를 데리고 와서 놀기부터 해줬습니다.

밥을 준비해야 할때는 십분전부터는 십분후에는 엄마 밥 해야 한다고 알려주구요..

저 나름대로 열심히 놀아 준다고 놀아주는데도

아이는 항상 엄마 같이 놀자고 합니다.

특히 역할놀이를 좋아라 합니다.

아기랑 엄마가 되는 놀이요...

주말이면 공원이나 놀이터에 가서 신나게 뛰어놀고 들어와서도

'아기 엄마놀이'를 하자고 합니다....

주말에 아빠가 있어도 아빠 보다는 엄마랑 놀기를 좋아하구요...

 

혼자 놀때는 장난감이나 이불을 빙 둘러 공간(?) 생기게 만들어 놓고

아기인형 이불에 눕혀주고 그 옆에 그냥 앉아있을때가 많습니다.

혼자 노는 방법을 모르는 것은 아닌가 걱정이 됩니다.

 

또 어릴때 어린이집에 갈때 저랑 쉽게 떨어진 것이

오히려 애착형성을 제대로 되지 않아서 그런것은 아닌가 하는 걱정도 되구요.

 

엄마랑 같이 놀기를 원할때는 아이가 하자는 놀이 열심히 같이 해주는데

가끔은 몸이 힘들거나 할때 같이 놀아주는게 쉽지 않습니다.

또 길게 놀아주다 보면 저도 처음 시작할때 만큼 열정적으로 놀아주지 못하구요.

놀자는 대로 다 놀아줘야 하는건지

아니면 시간을 정해서 그 시간 외에는 혼자 놀게 도와줘야 하는건지....

 

더 어릴때부터 사랑을 많이 주지 못했나 하는

미안함과 걱정이 됩니다....

아이 키우는데 중심을 못잡는 것 같아 다급해지기도 하구요..

 

쓰다보니 길고 앞뒤도 엉망이고 그러네요. ^^;;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베이비트리

2013.04.16 10:10:57

안녕하세요.


아이가 이제 다섯 살이고, 25개월부터 어린이집에 잘 다니고 있다면

일단 크게 걱정할 점은 없어 보입니다. 엄마와 떨어질 때 분리불안을 강하게

보이는 아이가 있는가 하면 수월하게 떨어지는 아이도 있는데 이는 애착과

연관도 있지만 기질도 그 못지 않게 영향을 미칩니다. 아이가 어려서부터 유순하고

감정기복이 크지 않았다면 기질로 봐도 될 것 같습니다.


아이의 나이로 볼 때 놀이는 상당히 다양한 형태로 이루어질 때입니다. 

또래와 어느정도 어울려 놀수도 있고, 엄마나 다른 어른들과 놀 수도 있으며, 혼자 놀 수도 있습니다.

혼자 놀이는 학령기 전 아이들에게 흔한 형태의 놀이이기 때문에 너무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아이에 대해 가장 정확한 정보는 보통 어린이집이나 유치원 교사로부터 들을 수 있습니다.

시간나실 때 유치원 선생님을 만나 아이가 다른 애들과 남다른 점이 있나 알아보고

별 차이 없이 잘 생활한다면 지금처럼 아이를 키우셔도 될 듯합니다.


 (* 위 상담은 조선미 아주대 교수님이 도와주셨습니다.)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77 [장규태] 중이염을 동반한 감기증세에 대해서 궁금합니다. 답변완료 esse603 2011-11-16 8452
76 [김영훈] 7살 여동생 목욕 시켜 주겠다는 9살 아들 imagefile 답변완료 sybelle 2018-10-23 8477
75 [일반상담] 자는걸 너무 싫어 하는 아이 답변완료 jani 2013-05-22 8490
» [박진균] 5살 여아(만 50개월) 놀이 답변완료 hellokka 2013-04-01 8518
73 [박진균] 자주 우는 만4세 아이 답변완료 taek1120 2015-09-10 8530
72 [일반상담] 갓 태어난 아기 다리. 답변완료 love3662 2012-02-27 8531
71 [일반상담] 갈비뼈가 유난히 튀어나와 있습니다. 답변완료 shineme0724 2013-11-11 8614
70 [일반상담] 8개월 아이 어린이집을 보내야 할까요?? venturi2 2011-12-08 8641
69 [김영훈] 아들의 사회성 결여..공감능력등..고민이 많아요. qtseol 2016-09-28 8727
68 [일반상담] 자기전에 과할정도로 머리카락을 뜯어요 답변완료 popipo77 2015-01-30 8749
67 [일반상담] 밤에 자주 깨는 아이 답변완료 icdolval 2012-05-16 8767
66 [박진균] 잠들기 전에 보채요... 답변완료 ss022 2011-11-21 8809
65 [지난상담_조선미] 초등1학년 남자아이가 자꾸 웁니다 답변완료 soo2in 2012-06-04 8827
64 [지난상담_조선미] 큰아이의 최근 행동 궁금합니다. 답변완료 johj79 2014-07-15 8854
63 [일반상담] 쉽게 비난받는다고 느끼는 아이 답변완료 하이얀 2014-09-17 8865
62 [일반상담] 아이가 어린이집 등원을 거부해요 답변완료 福男母 2013-04-11 8914
61 [지난상담_조선미] 자는게 너무 싫다는 아이 답변완료 jani 2013-11-20 8919
60 [장규태] 1년 내내 코감기를 달고 사는 아이 답변완료 sejk03 2011-12-10 8935
59 [일반상담] 네 살 아이가 요즘 옷을 무는 행동을 합니다. 답변완료 푸르메 2013-07-17 8951
58 [일반상담] 영상물에 집착하는 아이. 답변완료 bora8310 2012-03-12 8987

인기글

최신댓글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