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일년 시집에서 할머니 할아버지와 같이 살게 되었습니다.

저는 아이를 때리지않고 훈육하려 애쓰지만 할아버지 할머니는 맞아야돼 때찌 매매 맞아볼래? 를 수십번 씩 하십니다. 실제로 때리기도 하고 슬쩍 장난삼아 때리기도 하고 때리는 시늉을 하기도 합니다. 아이의 표정은 무반응. 울지도 소리지르지도 않고 무시하고 제할일만 하지만 엄마 눈에는 불안한것처럼 보이기도 하고 맘대로 안되니 체념한듯도 하고 엄마가 없는 시간동안 두돌 아이 혼자서 잘 버티고 있는건지 잘 지내고 있는건지 불안하기만 합니다. 할머니 할아버지의 사랑이 듬뿍 느껴질 때도 잇지만 표현이나 태도가 아이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지 걱정입니다. 직접 말씀드리기도 어렵고 그냥 두자니 아이가 안쓰럽고 참 어렵습니다. 어떻게 해야할까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베이비트리

2012.04.25 14:13:30

안녕하세요.


조부모와 함께 아이를 양육하는 부모 입장에서 양육관의 차이가 생기는 것은 참 어려운 일인 것 같습니다.

아마도 가장 이상적인 해결책은 어른들끼리 대화를 하여 양육의 원칙을 일치시는 것이겠지만 현실적으로 이런 식의 타협이나 조정이 어려울 수 있는데 이럴 때는 어머니가 안정적으로 아이를 보살펴주는 게 필요합니다.


너무 어른들과 표면적으로 갈등을 빚는 것도 아이에게는 좋지 않을 수 있으니 평소 많은 시간을 함께 보내면서 다정하게 대해주고, 아이가 겁을 먹은 것처럼 보이면 달래주고 위로해주시는 게 필요합니다.


그리고 한 번도 어른들께 말씀드리지 않았다면 부드럽지만 분명하게 체벌은 아이에게 그리 좋은 방법은 아닌 것 같다고 말씀드려보세요.


(* 위 상담은 조선미 아주대 교수님이 도와주셨습니다.)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136 [일반상담] 비염 예방 / 떼쓰는 아이 달래는 방법 답변완료 icdolval 2013-10-11 6225
135 [일반상담] 4개월 아기 eczema 진단 그런데... 답변완료 sunyk0801 2013-11-02 4983
134 [일반상담] 40개월 개똥이, 손톱이 없어요. 답변완료 강모씨 2013-11-10 4922
133 [일반상담] 갈비뼈가 유난히 튀어나와 있습니다. 답변완료 shineme0724 2013-11-11 7028
132 [지난상담_조선미] 자는게 너무 싫다는 아이 답변완료 jani 2013-11-20 7988
131 [일반상담] 돌 전 아기의 생우유 섭취? 답변완료 timberld 2013-11-21 7394
130 [일반상담] 역할놀이만 좋아해요... 답변완료 hellokka 2014-01-02 6353
129 [일반상담] 아기가 등에 업혀야지만 잠이 들어요 답변완료 caynine 2014-01-03 6075
128 [일반상담] 식탐이 많은 아이 답변완료 amorenrique119 2014-01-25 10863
127 [일반상담] 아기 눈 밑에 검푸른 지방 같은 게 있어요 답변완료 sybelle 2014-02-14 4795
126 [일반상담] 소아근시 한방치료 답변완료 sybelle 2014-02-17 4568
125 [일반상담] 채식만 하려는 아이 답변완료 jani 2014-02-21 5032
124 [지난상담_조선미] 만 8세의 사춘기대처법 알려주세요!! 답변완료 jani 2014-02-27 5885
123 [일반상담] 5세아이 안좋은 식습관으로 저와 트러블이 많아요 답변완료 mikypark 2014-03-11 8563
122 [지난상담_조선미] 아기에게 주의를 주는 법을 알고 싶어요 답변완료 saymanse 2014-04-04 4785
121 [지난상담_조선미] 사춘기 여자아이... 답변완료 carol322 2014-04-11 5185
120 [지난상담_조선미] 엄마와 떨어지지 않으려는 수줍음 많은 아이 답변완료 gemini46 2014-04-27 6806
119 [일반상담] 6세 남아 아직 밤기저귀를 못뗐어요... 답변완료 ilovemountn 2014-04-30 11285
118 [일반상담] 기저귀 떼기 답변완료 briseyr 2014-05-26 6066
117 [지난상담_조선미] 엄마와의 관계 답변완료 thssj7 2014-06-05 59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