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이제 13개월에 접어든 딸아이를 키우고 있는 아빠입니다.

 

엊그제 아내와 같이 아이 목욕을 시키는데 아이가 자지러질듯이 울길래 저는 잠깐 달래서 진정시킨 다음에 다시 씻겼으면 했는데 아내는 아이를 억지로 욕조에 앉히고 그냥 계속 씻겼습니다. 그리고 아이가 너무 우니 그만 씻기자고 말하는 저에게 답답하다는 이야기를 했구요. 목욕을 마치고 난 후 아내는 비누가 여전히 묻어 있는데 그러다 피부병 걸리면 어떡할거냐 빨리 씻기면 되지 아이가 좀 운다고 뭐 어떻게 되는 것도 아닌데 뭘 그걸 갖고 그러느냐는 이야기를 저에게 했습니다.

 

그리고 다음날 저녁 이유식 먹일 때도 (제가 집에 있을 때도 특별한 이유가 없으면 이유식은 아내가 혼자 먹입니다) 아이가 잘 먹지 않고 계속 울자 처음에는 달래가면서 이유식을 먹이려고 노력했습니다만 아이가 쉴 새 없이 울어대니 본인도 지쳤는지 결국에는 "아가리에 처 넣어!"라는 말을 아이에게 하고 말았습니다.

 

아내가 하루 종일 집에서 혼자 아이를 돌보느라 힘이 들거라 생각합니다. (아내는 원래 2014년 9월 1일자로 복직을 계획하고 있었으나 육아를 위해 사직을 했습니다.) 

 

그렇지만, 평소에는 매우 자주 그리고 깊게 아이에게 애정표현도 많이 하는 사람이, 가끔 아이가 힘들게 할 때면, 물론 인내심을 계속 발휘할 때가 더 많습니다만, 짜증과 분노를 참지 못하고 폭발해 버리는 경우가 있는 것 같습니다.

 

물론 나중에는 후회하고 아이에게 사과도 하지만 아이가 지금보다 더 어렸을때도 그런 적이 가끔 있었고 앞으로도 가끔이지만 계속 그러면 어쩌나 하는 걱정이 많습니다.

 

또 아내가 아이에게 그럴 때면 제가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 많이 당황스럽습니다. 이유식 먹이면서 욕을 했을때는 제가 그냥 자리를 피해버리고 말았습니다. 제가 애한테 왜 욕을 하냐는 말을 하게 되면 아내는 오히려 더 짜증을 낼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기 때문입니다. 

 

제 아내가 아이에 대해서 가끔 보이는 이런 언행에 혹시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닌지, 문제가 있다면 어떻게 해결할 수 있을지, 해결을 위해 아빠이자 남편인 제가 해야 할 일을 무엇이 있을지 조언을 얻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박진균

2014.09.16 17:55:11

아내의 행동 및 언행 때문에 남편으로서 걱정이 많겠습니다. '산후 우울증'은 아닌지 조심스럽게 살펴야 하겠다 싶네요.

 

아이의 행동에 대해서 모든 것을 다 받아주어야 하는 것은 아니지만, 엄마가 스스로 자신이 감정 통제가 불가능해지는 순간이 많아진다면, 이는 문제가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엄마가 몸이 아픈 것은 아닌지, 일이 너무 많은 것은 아닌지, 친정이나 시댁 문제 등으로 다른 곳에서 짜증이 자주 나게 되는 것은 아닌지 돌아보아야 합니다. '산후 우울증'은 많게는 다섯 명 중 한 명 꼴로 출산 후에 생길 수 있으며, 짜증이 많아지고 감정 통제가 안되며, 만사 재미있는 일이 없고, 심하면 죽고 싶다거나 그냥 없어지고 싶다는 생각 등이 들 수 있습니다.

 

남편으로서는 부인의 행동이나 언행을 잘 살피고, 물어봐주는 것이 필요하구요, 또한 육아 이외의 여타 자잘한 일들을 도와주는 것이 필요하겠습니다. 또한 간혹 부인이 육아에 힘들어한다면 1-2시간 남편이 직접 도움으로써 부인에게 쉴 시간을 주는 것도 좋겠습니다. 주변에서 도울 자원을 찾아서 말로든 행동으로든 돕는 모습을 보이세요. 지속적으로 힘들어한다면, 가까운 전문가를 찾아서 조언을 직접 듣는 것도 필요할 듯합니다.

 

소아정신과 전문의, 박진균.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17 [일반상담] 아기 눈 밑에 검푸른 지방 같은 게 있어요 답변완료 sybelle 2014-02-14 6834
216 [김영훈] 37개월 남자 아이 입니다. 답변완료 hanjin2239 2015-10-12 6849
215 [지난상담_조선미] 아기에게 주의를 주는 법을 알고 싶어요 답변완료 saymanse 2014-04-04 6854
214 [일반상담] 예방접종 답변완료 cucurru 2012-02-08 6868
213 [박진균] 16개월 아기가 다른 친구를 때리고 발이 먼저나가요.. baessim21 2019-09-18 6881
212 [일반상담] 채식만 하려는 아이 답변완료 jani 2014-02-21 6906
211 [박진균] 놀이할때 가르쳐야하는것인지... 답변완료 mine1231 2015-04-20 6910
210 [일반상담] 35일된 아기 모유수유 어려움이 있어요.. 답변완료 gwyneth81 2014-12-16 6914
209 [일반상담] 분유와 젖꼭지 답변완료 moby3753 2013-02-22 6916
208 [일반상담] 예방주사 늦어도 맞춰야 할까요? 답변완료 lizzyikim 2013-05-27 6944
207 [일반상담] 2개월 5일 아기 수면 상담입니다 답변완료 toyhyhj7 2015-02-13 6953
206 [지난상담_조선미] 어린이집을 옮기려고 하는데... 답변완료 bongbor 2013-09-25 6965
205 [김영훈] 33개월 아이의 행동에 대해 상담하고 싶습니다. yuni1029 2019-09-08 6984
204 [지난상담_조선미] 죽는게 무서운 아이... 답변완료 ilovemountn 2015-02-22 7051
203 [박진균] 7세아이 어린이집에서 하는 행동 답변완료 duribon1004 2015-04-03 7088
202 [김영훈] 낯선 환경을 거부하고 사회성이 떨어지는 아이 답변완료 lightjj45 2017-10-27 7099
201 [장규태] 양선아 기자님 댓글 답변/68eos 답변완료 68eos 2012-08-24 7106
200 [일반상담] 7세여아 친구에게 괴롭힘을 당해요 답변완료 signlove 2018-04-19 7109
» [일반상담] 아내가 아이에게 아주 가끔 욕설이나 억압적인 행동을 합니다. 답변완료 msha1976 2014-09-11 7130
198 [지난상담_조선미] 사춘기 여자아이... 답변완료 carol322 2014-04-11 7204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