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집도 잘다니고 책도 잘보고 잘놀고 그런아이인데

갑자가 며칠전부터 무섭답니다.

전에는 티비보고 있으면 잠깐 쓰레기 버리고오기도하고 그랬는데

한번은 쓰레기 버리고 오니 큰아이가 더 크게 엉엉 울고 있더라구요.

무섭다고 하길래 물어보니...동생이 우니까 무섭다고하더라구요~

어릴때부터 예민한 성격과 다소 소심한 성격이라서 동생때문에 스트레스 받을까봐 신경을 많이 쓰게 되는 아이인데 동생이 울면 그럴수도 있겠다 생각을 했답니다.

그런데 점점 심해지네요~

동생은 방에서 낮잠을 자고

엄마랑 한참 놀다가 dvd를 틀어달래서 틀어주고 옆에서 잠깐 잠이 스르르 들려고하는데

엄마자지마요~울면서 무서워요...그럽니다...

동생도 자고 엄마도 자니까 무섭다고 하더라구요~한숨이 절로 나오더라구요.

밤에 잠자리에 들려고 눕히고 엄마화장실 다녀올께...

그랬더니 엄마 문닫지마세요!! 하며 놀라고 당황스러운 목소리로 말합니다.

저도 참다참다 짜증이나서 목소리가 커지더라구요~쫒아와 화장실앞에서 까지 닫지 말라고 울먹입니다...

왜 이러는지...

자면서 왜 무섭냐 물어보며 엄마가 집에 있고 나간것도 아니고 없어지는것도 아닌데...왜?

엄마가 안보이면 무섭답니다.

그러면서 엄마는 동생한테만 잘해준답니다...

다시 두살때로 돌아간것 같다고 엄마 속상하다고 했는데...

정말 꼭 두살동생과 똑같이 행동합니다.

이럴때 큰아이에게 어떻게 말해주고 앞으로 어떻게 해야하나 좀 알려주세요!!

잠이 안오네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베이비트리

2012.12.21 13:17:41

안녕하세요.

만 3세에서 5세 사이의 아동들은 상상력이 풍부해지면서, 다소 불안도 많아지는 예민한 나이입니다. 또한 본래 기질적으로 소심하고 겁이 많은 아이들도 있습니다.

따님이 최근에 불안해 하는 것이 어떤 이유가 있을 수도 있고, 없을 수도 있습니다. 아이가 동생 핑계를 댄다고 해서 모두 동생이 불안을 야기했다고 보기는 어렵지요.


일단 1-2주간 아이를 안심시키려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유치원이나 교회 등 꼭 필요한 활동은 지속하지만, 불요불급한 바깥 활동은 자제하는게 좋습니다. 아이를 억지로 떼어놓으려고 하는 노력은 오히려 아동의 불안만을 가중시킬 수 있습니다. 어느 정도는 허용해야 합니다.


1-2주가 지나도 여전히 불안이 호전되지 않는다면, 전문적인 상담기관을 찾아보아야 하겠습니다. 드물게 아동 강박증이 약간 생기는 수도 있습니다. 이런 경우에는 아동에게 무슨 생각이나 이미지가 계속해서 머리에 떠올라 불안해 하는 것은 아닌지 잘 살펴야 합니다. 이런 경우 전문적인 치료가 일시적으로 필요할 수도 있습니다.


(* 위 상담은 박진균 소아청소년 정신과 전문의께서 도와주셨습니다.)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37 [지난상담_조선미] 아빠와의 스킨십 답변완료 mityoun 2012-08-16 6890
136 [지난상담_조선미] 아이가 자신도모르게 손이올라갑니다. 답변완료 wmisun 2012-05-28 6910
135 [일반상담] 집에 가기 싫어하는 아이 답변완료 taek1120 2012-10-24 6910
134 [일반상담] 8개월 아기 모유,분유 거부 답변완료 idyou75 2014-12-13 6916
133 [일반상담] 소고기 이유식을 안먹어요. 답변완료 caynine 2013-08-09 6939
132 [지난상담_조선미] 만 8세의 사춘기대처법 알려주세요!! 답변완료 jani 2014-02-27 6948
131 [일반상담] 42개월 아이가 아직도 이불에 지도를 그려요. 답변완료 com94 2011-12-21 6950
130 [김영훈] 첫째 아이의 등원 거부 답변완료 meryjj 2018-07-23 6953
129 [지난상담_조선미] 잠자리 분리 방법 답변완료 redvitamin 2015-01-29 6984
128 [김영훈] 10세 남아 마음에 분노가 있는거 같아요 imagefile 답변완료 ssuny218 2016-07-04 6985
127 [김영훈] 6세 유치원을 안보내고 엄마와 보내려해요 답변완료 dpthf02 2017-01-18 7014
126 [일반상담] 역할놀이만 좋아해요... 답변완료 hellokka 2014-01-02 7045
125 [일반상담] 하루수유 200~400 심각합니다.도와주세요 답변완료 syss6917 2012-03-30 7055
124 [장규태] 고맙습니다. esse603 2011-11-18 7086
» [박진균] 6세 여아 갑자기 무섭답니다. 답변완료 guswls4 2012-12-15 7104
122 [일반상담] 7세 아이들의 놀이문화와 부모의 역할 답변완료 hawng2000 2014-06-30 7105
121 [지난상담_조선미] 틱장애에 대해 문의합니다 답변완료 sil511 2012-12-11 7114
120 [장규태] 답변 감사드립니다. esse603 2011-11-22 7117
119 [김영훈] 유치원 생활 적응 답변완료 dhwldb 2016-04-03 7126
118 [박진균] 24개월 남아, 물건을 잘 던져요 답변완료 ylight20 2015-07-08 7131

인기글

최신댓글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