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식만 하려는 아이

일반상담 조회수 5011 추천수 0 2014.02.21 06:50:39

안녕하세요?

저의 아들은 만 8세반으로 작년부터 고기를 않 먹겠다고 선언 했습니다.

애 아빠가 4년전부터 100% 채식을 하는데 아빠가 않 먹으니 저도 않 먹겠다더군요.

다행이라면 고기와 생선 외에는 특별히 가리지 않고 골고루 잘 먹는 아이 입니다.

원래도 저희는 육식을 많이 하는편도 아니고 

아이가 고기를 거의 않 먹지만 (저의 권유로) 아예 않 먹는건 아닌지라

그냥 영양균형에 신경을 더 쓰는 정도입니다

그 외에도 저는 되도록 짜고 단 음식은 피하고 인스턴트는 거의 먹이지 않고 

잡곡에..... 모든걸 건강식위주로만 먹거리를 준비 하고 있습니다.

지나친 육식은 오히려 몸에도 해롭고 여러모로 육고기를 않 먹는것은 크게 걱정하지 않으나

아이가 생선까지 않 먹는것은 영 걱정이 되네요.



아이의 성장에 해가 가지 않게 하려면 어떻게 식단을 짜야 하는건지요?

성인도 아니고 만 8세 아이가 채식만 할경우 아무리 부족한 영양소를 채워준다해도 

어떤 문제는 없을지 걱정 입니다


도움 말씀 꼭 부탁드려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베이비트리

2014.02.25 11:12:36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입니다. 

이번 상담은 [기린의 채식 레시피]의 필자로 활동하고 계시는 이현주 한약사님께서 정성스레 상담해주셨습니다. 


어린이들이 채식을 하게 될 경우, 동물성 식단의 영양을 채식 식단을 통해 대체할 수 있도록 식단을 균형있게 짜주시는 것이 좋습니다.

 

단백질의 바른 섭취를 위해서는 고기나 생선, 우유, 계란의 동물성 단백질과 단백가(단백질의 양과 질 측면에서 측정한 값)가 유사한 콩과 현미를 반드시 섭취하도록 식단을 짜주시기 바랍니다. 현미는 가능하면 100%를 꼭꼭 씹어 먹도록 어려서부터 훈련을 하면 좋습니다.

 

동물성 단백질이 동물성 지방과 짝을 이루어 있기 때문에 발병할 수 있는 여러가지 대사질환을 식물성 단백질이나 지방은 가지고 있지 않기 때문에 보다 안전하고 ,소화가 잘 되면서 흡수율 또한 좋아 여러가지 면에서 이롭습니다. 콩 단백질 가운데서는 특히 청국장이나 된장과 같은 발효식품을 자주 섭취하도록 해주시고 우유 대신 두유를 먹도록 권해주세요.

 

동물성 지방 대신 식물성으로도 지방을 섭취해 주어야 하는데 양질의 불포화지방산, 특히 오메가-3가 풍부한 견과류를 하루에 한 줌 정도 먹도록 해주세요. 음식을 하실 때는 들기름, 참기름을 듬뿍 사용하시고, 어린이가 견과류와 친해지도록 요리에도 넣어보세요.

 

칼슘과 철분, 인, 엽산 등의 미네랄은 봄나물과 시래기 등의 건채소, 건과일 등에 풍부합니다. 아직 이런 채소들을 좋아하지 않는다면 요리방법을 변형하셔서 스프나 주스 형태로라도 매일 꾸준히 마실 수 있도록 해주세요.

 

채소의 섭취는 한두가지에 치우치지 않도록, 다섯가지 색을 지닌 컬러푸드를 고루 식탁 위에 올리시고 가능하면 색소가 파괴되지 않도록 조리해서 먹을 수 있도록 해주시면 됩니다.

 

그 외에는 미역이나 김, 다시마, 톳과 같은 해조류로 영양을 보강해주시고 정제탄수화물과 탄산음료, 인스턴트 식품을 멀리 하도록 하면 영양의 균형은 걱정 안하셔도 됩니다.


채식 식단이 어린이의 성장과 영양에 문제를 일으키지 않는다고 외국에서는 논문으로 많은 연구가 발표되었습니다. 오히려 요즘처럼 동물들을 학대해서 생산되는 고기나 우유로 인한 병증유발이 더 문제가 되고 있으니 안심하고 채식을 할 수 있도록 배려해 주시기 바랍니다.

 

제 아들은 집에서만 완전채식을 중학교때부터 했는데 병치레 한번도 안했고 근육질의 우람한 체격입니다. 유전적으로 아빠나 제가 키가 작은 편이라 큰 키는 아니지만 아주 건장한 청년으로 성장했답니다. 군대에 가서 고된 훈련을 받고, 이번에 바이러스때문에 다들 의무반에 실려가는 와중에도 본인은 단 한번도 아프지 않아 다들 체력을 부러워했다고 합니다. 고등학교때 인성검사 결과 가장 안정되고 편안한 아이라고 결과도 나왔답니다. 


채식을 하는 아이들의 장점은 어떤 경우에도 흔들림없이 자신의 중심을 잘 유지하고, 평안한 마음을 지닐 수 있다는 점이 아닐까 합니다. 채식을 시키시면서, 환경이나 먹거리에 관한 공부를 할 수 있는 책도 읽게 해 주시고 생명을 사랑하는 방법에 대해 스스로 터득해 나갈 수 있도록 해주시면 평화롭고 아름다운 아이로 성장할 것입니다.

양선아

2014.03.17 19:15:07

채식주의가 아이 성장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신혜정 국립의료원 소아청소년과 의사께서 베이비트리에 글(http://babytree.hani.co.kr/?category=7722&mid=media&document_srl=150225)을 올려주셨습니다. 채식주의를 하고 계시는 전문가와 그렇지 않은 전문가 분들 사이에 이견이 있는 것 같습니다. 어떤 채식을 하고 있는지, 또 아이를 둘러싼 각종 식생활 환경 등등을 고려하시고 전문가들의 서로 다른 의견도 참고하시면서 아이의 영양 관리 신경 써보세요.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56 [일반상담] 밤 11시에서 새벽 1시면 우는 아이 답변완료 djatndud2 2013-01-22 5457
155 [박진균] 6살(50개월) 예민한 남자아이예요 답변완료 lester1 2013-01-23 5475
154 [장규태] 양선아 기자님 댓글 답변/68eos 답변완료 68eos 2012-08-24 5476
153 [지난상담_조선미] 잠자리 분리 방법 답변완료 redvitamin 2015-01-29 5501
152 [장규태] (14개월) 너무 먹질 않습니다. 답변완료 ubin25 2012-03-08 5507
151 [김영훈] 10세 남아 마음에 분노가 있는거 같아요 imagefile 답변완료 ssuny218 2016-07-04 5536
150 [일반상담] 혼합수유 계속해야하나요? 답변완료 univ8795 2013-04-04 5583
149 [일반상담] 첫째가 상처받을까 봐 겁이 납니다. 답변완료 sybelle 2012-12-03 5587
148 [김영훈] 생후 55일 아기 - 낮잠을 너무 오래 자는데 (2.5시간 이상) 깨워야 하나요? 답변완료 mannerty 2017-09-17 5596
147 [일반상담] DTaP백신 접종.. 콤보백신으로 바꿔도 되나요? 답변완료 관악맘 2013-09-27 5635
146 [일반상담] 이유식 시작 시기에 대한 갈등 답변완료 neo7796 2013-10-02 5653
145 [일반상담] 이유식 알러지 문의드립니다 file 답변완료 yoonjustyle 2013-05-07 5664
144 [김영훈] 유치원 친구사귀기 답변완료 space904 2016-03-23 5668
143 [박진균] 7세 아들인데 아직 말이 서투릅니다. 답변완료 ohcomeon 2012-10-26 5676
142 [박진균] 사과하지 않는 아이 답변완료 kichanrob 2015-09-01 5682
141 [박진균] 5세여아 머리카락 또는 옷을 빨아요 답변완료 saerazzang 2015-08-26 5690
140 [일반상담] 두 아이의 육아 답변완료 sybelle 2013-05-14 5691
139 [박진균] 엄마와의 애착관계 문제일까요 답변완료 neo7796 2015-07-16 5711
138 [박진균] 한부모 남아아이에 대해서 -.,- 답변완료 kagasi 2012-09-13 5738
137 [박진균] 유치원에서 일을 말하지 않는 아이... 답변완료 thssj7 2015-04-25 57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