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이제 만14개월이 지난 남자아기를 키우는 엄마입니다.
이제 아기도 말은 못하지만 의사소통이 조금씩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근데 하지말아야 할 행동들에 대해 하지말라고 하면 그냥 제말을 무시해 버립니다.
저 말고 아기 아빠나 할아버지, 할머니께서 주의하는 말을 하면 
자신이 잘못했다는 걸 알고 행동을 고치고 표정도 금새 울먹이곤 합니다.
하지만 유독 제가 하는 말에는 무반응 입니다.
나름 아기에게 주의를 줄때는 목소리도 좀 낮고 엄한 표정을 지어보곤 하는데
아기가 제 말은 듣지를 않아요
이럴 때 아기에게 어떤 방식의 훈육을 해야 할까요?
그리고 아기가 인사나 박수, 뽀뽀 등의 간단한 의사소통을 할 수 있는데 
이런 것들도 자신이 내킬 때에만 하고 자신이 하기 싫을 때는 그냥 못들은 것 처럼 행동합니다.
어부바나 밖에 가자는 등의 자신이 좋아하는 말에는 언제나 반응을 보이지만
그 외의 것들은 반응을 보이는 비율이 50%미만입니다.
벌써 아기가 자신의 주장과 생각대로만 행동하려하고 고집이 강해지는것 같아 걱정이됩니다
조언 부탁드립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베이비트리

2014.04.08 13:53:56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입니다. 

이번 상담은 조선미 아주대 교수님께서 도와주셨습니다. ^^


-------------------------------------------------------------------


이제 14개월이라면 몇 개의 단어를 말하거나 알아들을 수 있지만 아직 언어로 행동을 통제하고 알려주는 것은 가능하지 않은 나이입니다. 이 시기 아이들이 뭔가를 알아차리는 단서는 상대방의 비언어적 메세지입니다.


즉, 엄격한 표정과 단호한 톤으로 말하면 내용과 상관없이 일단 행동을 멈추거나 주춤거리게 됩니다. 그 이유는 엄격한 표정과 단호한 톤 자체가 영향을 주기도 하지만 대부분의 어른들은 그런 표정 이후에 아이의 행동을 실제로 제재하기 때문입니다. 아이가 어머니 외의 다른 사람의 말을 듣는 것은 아마도 그 분들이 아이의 손을 잡거나 안아서 하려는 행동을 못하게 하기 때문일 겁니다. 어머니의 말을 안 듣는 건 반면에 어머니가 훈육을 할 때 말로만 하고 행동이 함께 따라주지 않아서일 가능성이 제일 높습니다.


다섯 살이 될 때까지 대부분의 아이들은 말이 아닌 행동에 반응해서 자신의 행동을 조절합니다. 따라서 긴 설명보다는 바로 손을 잡아 못하게 하거나 번쩍 안아 가지 못하게 하고, 만지려는 것을 바로 치워버리는 게 훨씬 효과적입니다.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37 [지난상담_조선미] 아이가 자신도모르게 손이올라갑니다. 답변완료 wmisun 2012-05-28 6812
136 [일반상담] 비염 예방 / 떼쓰는 아이 달래는 방법 답변완료 icdolval 2013-10-11 6829
135 [김영훈] 10세 남아 마음에 분노가 있는거 같아요 imagefile 답변완료 ssuny218 2016-07-04 6830
134 [일반상담] 8개월 아기 모유,분유 거부 답변완료 idyou75 2014-12-13 6832
133 [지난상담_조선미] 아빠와의 스킨십 답변완료 mityoun 2012-08-16 6834
132 [일반상담] 집에 가기 싫어하는 아이 답변완료 taek1120 2012-10-24 6849
131 [지난상담_조선미] 만 8세의 사춘기대처법 알려주세요!! 답변완료 jani 2014-02-27 6865
130 [일반상담] 소고기 이유식을 안먹어요. 답변완료 caynine 2013-08-09 6867
129 [지난상담_조선미] 잠자리 분리 방법 답변완료 redvitamin 2015-01-29 6875
128 [일반상담] 42개월 아이가 아직도 이불에 지도를 그려요. 답변완료 com94 2011-12-21 6899
127 [김영훈] 6세 유치원을 안보내고 엄마와 보내려해요 답변완료 dpthf02 2017-01-18 6906
126 [일반상담] 역할놀이만 좋아해요... 답변완료 hellokka 2014-01-02 6987
125 [박진균] 24개월 남아, 물건을 잘 던져요 답변완료 ylight20 2015-07-08 6998
124 [일반상담] 하루수유 200~400 심각합니다.도와주세요 답변완료 syss6917 2012-03-30 7010
123 [일반상담] 7세 아이들의 놀이문화와 부모의 역할 답변완료 hawng2000 2014-06-30 7032
122 [장규태] 고맙습니다. esse603 2011-11-18 7034
121 [박진균] 6세 여아 갑자기 무섭답니다. 답변완료 guswls4 2012-12-15 7038
120 [지난상담_조선미] 틱장애에 대해 문의합니다 답변완료 sil511 2012-12-11 7047
119 [김영훈] 유치원 생활 적응 답변완료 dhwldb 2016-04-03 7053
118 [장규태] 답변 감사드립니다. esse603 2011-11-22 707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