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칼럼

변신로봇, 그 이름은 직장맘

송미연 2013. 02. 08
조회수 11403 추천수 0

로봇과 자동차를 넘나드는 변신로봇은 그 종류도 다양하다. 하지만 로봇과 자동차로 변신한 모습이 모두 멋지고 큰 것들은 그만큼 변신 또한 쉽지 않다. 장난감이라 생각하고 쉽게 변신시킬 수 있을 것이라는 생각은 오산, 그 중 몇몇은 설명서를 보고 몇 번의 시행착오를 거친 후에야 다른 모습으로 변신하는 것도 있는 것이 현실이다. 왜 이런 것들을 좀 더 쉽게, 아이 혼자 로봇과 자동차로 변신시켜 갖고 놀 수 있게 만들지 못하는 걸까. 등 뒤에 변신 버튼 하나 달아놓고 버튼만 누르면 자동으로 알아서 변신해주면 참 좋을 텐데 말이다.

그러다가 불현듯, 내 등 뒤에도 변신버튼이 하나 달려 있었음 참 좋겠다는 생각이 든다. 직장과 가정에서의 180도 다른 삶, 주말 내내 아이들과 함께 지내다가 출근하는 월요일 오전은 집에서 빠져 나오는 데까지 유독 많은 시간이 걸린다. 직장에서 정신 없이 일하다가 집으로 퇴근한 시간, 가끔 난 ‘엄마’역할로 변신하는데 어려움을 겪는다. 참 다른 삶, 하지만 그 역할에 모두 순간적으로 몰입하여 충실하기란 결코 만만치 않다.

20130213_01.jpg » 한겨레 자료. 
좋은 엄마가 되기 위한 수많은 육아정보들이 쏟아지고, ‘기다려 주는 엄마’, ‘들어주는 엄마’의 중요성도 수없이 강조되고 있지만 엄마 또한 출근해서는 경쟁사회 속에서 열심히 달리다가 퇴근해서는 무조건 들어주고 받아주는 엄마가 된다는 일, 과연 그 누군들 척척 잘해낼 수 있을까.


로봇을 자동차로 변신시키는 과정에서 간혹 일어나는 일 중 하나가 빨리 변신시키겠다는 욕심이 과해, 아님 너무 많은 힘을 쓰다가 일부를 부러뜨리는 일이다. 그렇게 일부분이 부러져나가면 다시 복구하기란 상당히 힘들어진다. 별로 필요하지 않은 부분이라면 상관이 없겠지만 중요한 부분이 부러져나가면 로봇도, 자동차도 모두 올바른 모습을 갖지 못하게 된다.


중요한 건 힘 조절이다. 직장과 가정에서의 균형을 맞출 수 있는 힘 조절, 그리고 조금 잘못 비틀려도 부러져나가지 않을 수 있는 유연성이다. 니나 디세나는 ‘유혹과 조종의 기술’에서 인생을 다섯개의 공을 저글링하는 게임이라고 표현하고 있다. 그 공에는 각각 직장, 가정, 건강, 친구, 성실함이라는 이름이 붙어있고 모든 공을 떨어뜨리지 않으려고 애쓰고 있다고.


개개인마다 갖고 있는 공은 그 종류도, 그 숫자도 다를 것이다. 다만, 그 공이 무엇이 되었던 한가지를 너무 강하게 쥐고 있으면 다른 것이 움직이지 못하고 그대로 떨어져버리고 만다. 어떤 것이 고무로 되어있는 공인지, 어떤 것이 유리로 되어있는지를 판단하는 것은 결국 개인의 몫일게다.


궂이 저글링까지 가지 않더라도 음(陰)과 양(陽)의 균형은 우리 삶의 구석구석에서 결코 간과할 수 없는 부분이다. 멋져 보이는 변신로봇일수록 변신이 힘들 듯, 더 많은 것을 원한다면 그만큼 변신의 어려움은 감수해야 할 부분일게다. 욕심과의 타협, 그리고 복잡할수록 단순하게 생각하는 일, 내 삶의 유리공이 과연 무엇인지 우선순위가 확실하다면 다른 부분들은 좀 더 쉬워지지 않을까. 난 오늘도 퇴근 전 변신 준비를 하고 있다. 명절이 끼어있어 더 만만치 않은 주말, 딱 5분만, 눈을 감고 생각을 비우는거다. 그리고 리셋, 이제 집으로 출발이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태그 : 직장맘, 송미연
송미연
경희대학교 한방재활의학과 교수이자 강동경희대병원 웰니스센터 센터장으로 있다.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을 졸업했으며, 동 대학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한 후 미국 콜럼비아 대학 비만 연구센터 연구교수 및 존스홉킨스대학 통합의학센터 교환교수를 지냈다. 채정, 채현, 채호 세 아이를 키우며, 늘 정신없이 바쁜 엄마로 부족함을 느끼고 있지만 ‘엄마가 행복해야 아이가 행복하다’는 기본 믿음에는 변함이 없다. 엄마들의 건강한 몸과 마음 회복을 위한 진료를 하고 있으며, 송미연 교수의 한방비만체형클리닉 카페를 운영 중이다.
이메일 : mysong@khu.ac.kr      

최신글




  • 출산 후 골반이 아파요, 산후골반통출산 후 골반이 아파요, 산후골반통

    송미연 | 2012. 09. 24

    산후에 엉치, 골반뼈가 아프다고 호소하는 산모들이 종종 있다. 우리가 주위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산후골반통은 좌골, 장골, 치골의 3가지 뼈가 단단한 인대로 연결되어 이루어진 골반이 분만시 산도 확보를 위해 벌어졌다가 정상으로 돌아가지 못...

  • 소아비만, 몸만의 문제일까소아비만, 몸만의 문제일까

    송미연 | 2012. 07. 17

    여름이다. 노출이 많아지는 계절, 아이도 어른만큼 체중에 민감하다. 소아비만으로 진료실을 찾는 아이들 중 많은 경우가 엄마가 정신 없이 바쁜 직장맘, 엄마는 바쁜 시간을 쪼개서 걷잡을 수 없이 늘어가는 아이의 체중문제로 병원에서 모든 것...

  • 엄마가 더 건강해지는, 아이와 산에 오르기엄마가 더 건강해지는, 아이와 산에 오르기

    송미연 | 2012. 05. 16

    세상에서 가장 힘든 일이 뭐냐고 묻는다면 ‘아들 키우는 일’이라고 망설임 없이 대답을 할 것이다. 적어도 내게 있어 ‘아들 키우는 일’은 가장 힘든 일이다. 때로는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정신세계, 그리고 백 번 양보해도 납득되지 않는 ...

  • 몸과 마음을 바꾸는 긍정적인 말몸과 마음을 바꾸는 긍정적인 말

    송미연 | 2012. 04. 24

      예전에 EBS에서 한글날 특집으로 ‘말의 힘’과 관련된 방송을 한 적이 있다. 똑 같은 밥을 밀폐용기에 넣고 한쪽에는 ‘사랑해’라는 말을 해주고 한쪽에는 ‘짜증나’라는 말을 한 후 2달 후 변화를 보는 내용이었다. 극명하게...

  • 엄마의 잠 못 드는 밤, 불면엄마의 잠 못 드는 밤, 불면

    송미연 | 2012. 04. 04

       출산과 함께 찾아오는 정신적, 신체적, 사회적 변화는 수도 없이 많지만 그 중에서 절대적인 수면시간의 부족은 빼놓을 수 없는 부분이다. 특히 직장생활을 하는 엄마라면 밤 시간 동안 수도 없이 깨는 아이 덕에 밤새 잠을 이루...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