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칼럼

아이들의 가을 환절기 건강관리 어떻게?

전찬일 2015. 10. 13
조회수 6961 추천수 0
04060165_P_0.JPG » 가을과 아이들. 한겨레 자료 사진.

화려하고 뜨거웠던 여름이 가면 메마르고 차가운 가을이 나뭇가지 끝에 걸리며 갈대처럼 밀려 옵니다. 한방적으로 가을은 여름에 번성했던 자연이 갈무리되는 시기입니다. 한 여름 무성했던 식물들은 잎과 꽃에 퍼진 에너지를 모아 열매로 맺습니다. 동물들은 추운 겨울을 나기 위해 많이 먹어 살을 찌우며 혹은 동면을 위한 준비를 합니다. 사람 또한 가을엔 대자연의 법칙에 따라 본능적으로 겨울을 대비하는 작업을 합니다. '천고마비의 계절'이란 말이 일컫듯이 식욕이 왕성해지고, 섭취된 음식은 체내 특히 뼈로 모든 영양을 공급하여 저장시킵니다. 또한 여름에 소모된 기를 회복, 축적시키기 때문에 봄, 여름 동안 저하된 면역기능이 강화됩니다. 그러므로 가을은 어른 아이 말할 것 없이 체력 기능이 좋아지며 이 시기에 보약을 통해 기와 영양을 더 많이 보충하기도 합니다. 
 
가을에 흔한 질병 

한방에서는 흔히 가을철은 폐왕간쇠(肺旺肝衰)한 계절이라 합니다. 즉, 폐는 왕성하고 간이 쇠약해지는 때라는 이야기이죠. 또 아침과 저녁의 일교차가 크고, 여름 열기가 완전히 가시지 않은 상태에서 차가운 바람이 하루가 다르게 세차지니 폐 기능이 왕성해야 병도 들지 않는다는 뜻도 있습니다. 때문에 가을에 폐기능이 왕성하려면 여름과 달리 들뜬 마음을 가라앉히고 영양을 잘 섭취, 뼈에 진액을 보충하고 기를 충실히 모아주어야 합니다. 폐 기능이 부실하면 감기를 비롯한 천식, 기침 등 호흡기 계통의 질환이 자주 발생합니다. 더불어 겨울 설사에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이외 가을에 흔한 질병으로 수분과 진액의 부족으로 오는 피부 건조증입니다. 이는 피부가 메마르고 거칠어지는 증상을 갖습니다. 물론 코 점막 등이 건조해져 감기를 일으키는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때문에 가을에는 건조를 막기 위해 국물이 있는 따뜻한 국물 음식이나 수분 등을 많이 섭취해야 합니다. 무엇보다 먹거리가 풍성해지는 가을에는 음식을 자제하지 못해 위장에 탈이 나거나 혹은 소아 비만을 염려하여 음식을 제한하는 것 또한 자연에 역행하는 일이니 적절히 섭취하도록 배려해야 합니다.
 
가을철에 전하는 한방조언 

앞서 여름 편에서 잠깐 이야기했지만 가을에는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는 것이 좋습니다. 
「동의보감」에 "가을 세 달은 용평(容平)"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용평이란 '만물을 거두어 들이고 다시는 성장하지 않는다' 는 뜻으로 자연의 갈무리를 가리킵니다. 때문에 봄과 여름에 안에서 밖으로 발산한 기운을 가을에는 '마음을 가다듬고 신기(神氣)를 안으로 모아야 된다'고합니다. 즉, 기를 보충해야 한다는 것이지요. 기를 보충하려면 가을의 천기(天氣)와 지기(地氣)를 잘 다스려야 합니다. 그런데 가을은 천기가 쌀쌀해지고 지기는 깨끗해집니다. 그러므로 아침에 닭 울음과 함께 일어나 마음을 안정시키면 가을의 쌀쌀한 기운을 거스르지 않고 몸에 신기를 거두어들일 수 있고, 마음속에 잡생각을 없애고 일찍 잠이 들면 폐기(肺氣)를 맑게 해주어 건강하게 해줍니다. 또 이를 거스르면 폐가 약해진다 합니다. 

이렇듯 자연에 거스르지 않고 몸을 건강하게 하는 방법이 있는가 하면 부지런한 엄마 손에 건강을 다지는 방법도 있습니다. 가을에 아이들에게 해줄 수 있는 건강요법으로 건포마찰이 있습니다. 즉, 마른 수건으로 매일 아침 10분씩 피부를 마사지하듯 문지르면 피부와 폐가 단련되어 겨울이 되어도 감기에 잘 걸리지 않습니다.
 
가을을 위한 섭생법 

가을은 모든 사람이 건강의 재기를 다지기 좋은 계절입니다. 또 가을에 수확하는 오곡백과는 많은 질병을 예방, 치료합니다. 예컨대 가을에 거두는 배, 귤, 은행, 무, 도라지 등은 기침이나 가래 같은 기관지 증상에 좋은 식품입니다. 돼지고기, 오리고기, 꿀, 땅콩, 잣 등도 가을에 좋습니다. 가을철 과일을 살펴보면 포도는 몸 안에 들어오면 성질이 서늘하여 적당히 먹거나 껍질 째 먹으면 변비에 좋습니다. 때문에 변이 무르고 설사를 하는 아이에게는 좋지 않습니다. 그러나 포도즙을 먹거나 달인 즙을 마시면 오히려 장이 튼튼해집니다. 

사과 또한 변비에 좋습니다. 사과는 전신의 신진대사 기능을 활성화하고 장의 기능을 정상화시키고 면역기능을 강화시킵니다. 마찬가지로 변이 무르고 퍼지는 아이는 사과즙만 마셔야 하며 사과에 함유된 산성 성분으로 위장이 약하거나 질병을 앓은 아이는 피해야 합니다. 배의 성질도 차지만 즙을 내어 먹거나 생강 등과 함께 달여 먹으면 오히려 소화기능을 높여줍니다. 또 빈혈이 있거나 손발이 찬 어린이는 철분이 풍부한 대추를 많이 먹으면 좋고, 대추차를 수시로 마시면 효과가 있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전찬일
한의학박사. 자연주의적인 육아에 관심이 많은 엄마들 사이에서 입소문 난 한방육아서 인 <자연주의 육아백과>의 지은이다. 상지대 한의과대학을 졸업한 뒤 한방소아과로 경희대학교에서 한의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상지대 한의대 한방소아과 겸임교수이자 전찬일한의원 원장이다. 아이들의 정기(正氣, 일종의 면역력)를 도와, 스스로 병을 이겨내는 힘을 키우고, 체질에 따른 육아법, 자연에 가까운 먹거리와 환경을 제공해야만 아이들을 건강하게 키울 수 있다는 믿음을 엄마들과 공유하고자 ‘베이비트리’에 참여 하게 됐다.
이메일 : omdj27@nate.com      

최신글




  • 한의사가 알려주는 집에서 만드는 한방 감기약한의사가 알려주는 집에서 만드는 한방 감기약

    전찬일 | 2015. 10. 26

    근래 들어 아이들의 체력이 약해지고 항생제 등 약물의 내성이 높아지면서 감기가 오래가고 잘 떨어지지 않아 이로 인해 호흡기 계통이 약해지고 전반적인 허약 체질로 옮겨 가는 아이들이 많이 있습니다. 한의학의 경전이라고 불리우는 내경(內經)...

  • [건아법⑤] 간기능 및 운동기계 허약한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건아법⑤] 간기능 및 운동기계 허약한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

    전찬일 | 2015. 03. 27

    간기능 및 운동기계가 허약한 아이는 식욕부진과 함께 안색이 윤택하지 않은 황색으로 피로를 잘 느끼고, 특히 계절을 심하게 타는 편이다. 간은 혈액과 근육을 주관함으로 혈허(血虛)증상이 따르게 된다. 즉 자주 어지러워하며 코피가 자주 나...

  • [건아법④] 비뇨생식기 및 골격계 허약한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건아법④] 비뇨생식기 및 골격계 허약한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

    전찬일 | 2015. 03. 24

    신허(腎虛)하다는 것은 신장 및 방광 자체의 기질적 장애와 함께 비뇨생식기와 관계되는 개념을 모두 포함합니다. 즉 소변과 배뇨의 이상과 함께 생식기와 관련된 문제 및 정기(精氣)가 허약한 상태, 호르몬의 부조화 그리고 뇌척수와 골수, 골격계의...

  • [건아법③] 순환기 및 정신신경계가 허약한 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건아법③] 순환기 및 정신신경계가 허약한 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

    전찬일 | 2015. 03. 06

    심장 자체의 기질적 장애를 수반하는 경우에 증상은 우선 안색이 창백하며 다소 푸른 색을 띠기도 하며 손과 발 끝이 굵고 짧습니다. 가슴이 두근거리고 부정맥이나 빈맥 등 맥이 고르지 못하며 잘 먹지 않고 특히 체중이 늘지 않고 수척하며 ...

  • [건아법①] 소화기계 허약한 아이 건강하게 하는법[건아법①] 소화기계 허약한 아이 건강하게 하는법

    전찬일 | 2015. 02. 23

    <건아법(健兒法)> 소아 환자들 중에는 감기에 자주 걸려 발열, 인후염, 편도선염, 중이염, 축농증 등 상기도 감염 증상이 빈번하거나 평상시 잦은 기침, 코막힘, 식욕부진, 복통, 소화불량, 설사 및 변비 등의 호흡기와 소화기 관련한 증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