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칼럼

[건아법②] 호흡기계 허약한 아이 건강하게 하는법

전찬일 2015. 02. 17
조회수 7811 추천수 0
만성기침.JPG » 한겨레 자료.
[2편] 호흡기계(肺系) 허약아 건아법

소화기계 허약아와 함께 많은 비율을 차지하는 유형으로 잦은 감기와 쉽게 열이 나고 기침을 자주하는데 특히 야간과 새벽에 합니다. 재채기와 맑은 콧물을 자주 흘리거나 코피가 자주 나고 코가 잘 막힙니다. 

심하면 쌕쌕거리는 소리와 가래 끓는 소리가 들리며 숨 쉴때 휘파람 소리 같은 소리도 내게 됩니다. 혹은 중이염이 병발하여 귀의 통증을 호소하기도 합니다. 구강 내를 들여다 보면 인두부나 편도선에 감염 흔적이 있고 깨끗하지 못하며 편도선은 대개 큽니다. 과거력으로는 모세기관지염, 기관지염, 인후염, 편도선염, 폐렴, 기관지천식, 축농증, 중이염이 있었거나 현재 앓고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특히 알레르기성 비염으로 많은 고생을 하기도 합니다. 이런 소아는 외부의 기후 변화에 극도로 민감하게 반응합니다. 피부도 연약하여 추위를 잘 타며 찬 음식물에도 기침을 하는 등 외부 환경에 대한 적응력이 몹시 약합니다.
​​
이런 어린이를 위한 섭생법은 다음과 같습니다.

집안에 적당한 습도와 온도를 유지합니다(20~22℃, 50~60%).
너무 덥게 키우지 말며 감기에 자주 걸리면 일광욕, 해수욕이나 냉수, 건포 마찰 등으로 피부를 단련합니다.

되도록 탁한 공기를 피하며 콧 속이 지저분할 땐 생리식염수로 비강세척을 하여 청결히 합니다.
외출 후에는 반드시 손발을 씻고 양치질을 합니다.

사람들이 많은 곳은 되도록 피하고 찬공기를 자주 쏘이지 않으며 목 뒤 보온에 힘씁니다.


가정요법으로는 위의 섭생법을 잘 지켜나가면서 평상시 유자차나 모과차, 대추차, 오미자차 등을 마시면 감기 예방에 좋으며 감기 초기 증상에는 칡(갈근) 8~12g 또는 파 흰뿌리 1개와 소엽(차조기잎) 4~8g 정도를 적당량의 물에 달여 하루 동안 차처럼 먹이면 도움이 됩니다. 기침, 가래에는 은행을 볶아 하루에 5알 정도 먹이던가 도라지와 배를 중탕하여 그 즙을 먹여도 좋습니다. 복숭아씨(행인)도 4~8g을 적당량의 물에 달여 먹여도 기침, 가래에 좋습니다. 


인후나 편도에는 도라지 6~12g과 감초4~6g 또는 우엉씨(우방자) 4~8g을 적당량의 물에 달여 먹이면 도움이 됩니다. 코감기에는 칡8~12g, 목련 봉우리(신이화) 4~8g, 개나리 봉우리(연교)4~8g을 달여 먹이면 좋고 맵지 않은 무를 강판에 갈아서 천으로 즙을 짠 후 면봉에 무즙을 적셔 콧구멍 안에 넣고 이곳저곳에 주의해서 잘 바르면 코가 뚫립니다. 무즙은 살균작용이 있어 코감기를 비롯한 호흡기 염증에 좋습니다. 평상시 비강세척도 도움이 됩니다. 

중이염에는 율무 8~16g과 만형자 4~8g을 심하면 민들레 말린 것(포공영)6~12g을 같이 달여 먹이면 좋습니다. 잦은 감기로 면역 기능이 허약해져 있을 때는 홍삼이나 황기에 대추와 감초 약간을 넣어 달여 먹이면 도움이 됩니다. 단 홍삼은 열이 있을 때는 피하고 열이 많은 체질은 인삼보다는 황기가 좋습니다. 하지만 이것은 어디까지나 보조적인 가정요법이지 증상이 오래 간다면 정확한 진찰 후 체질과 증상에 맞게 선별한 한약을 처방 받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용량은 7세 기준, 1주 이상 복용 시 전문가와 상의하셔야 됩니다. 증상이나 정도에 따라서 무통침치료나 레이져 치료, 약향요법, 외치요법 등을 병행하기도 합니다.
한방 처방으로는 건폐탕, 청상보하탕, 맥문동탕, 소아보혈탕 등을 활용할 수 있습니다. 호흡기 허약은 전신적 허약을 유발하며 성장부진, 면역기능 저하, 식욕부진, 장기능 저하, 식은 땀, 가래, 만성비염 등 다양한 후유증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호흡기 질환을 앓고 나면 보약을 써주어 호흡기를 보강하고 면역기능을 개선하며 허약한 부분을 진찰 후 도와 주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관련칼럼]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전찬일
한의학박사. 자연주의적인 육아에 관심이 많은 엄마들 사이에서 입소문 난 한방육아서 인 <자연주의 육아백과>의 지은이다. 상지대 한의과대학을 졸업한 뒤 한방소아과로 경희대학교에서 한의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상지대 한의대 한방소아과 겸임교수이자 전찬일한의원 원장이다. 아이들의 정기(正氣, 일종의 면역력)를 도와, 스스로 병을 이겨내는 힘을 키우고, 체질에 따른 육아법, 자연에 가까운 먹거리와 환경을 제공해야만 아이들을 건강하게 키울 수 있다는 믿음을 엄마들과 공유하고자 ‘베이비트리’에 참여 하게 됐다.
이메일 : omdj27@nate.com      

최신글




  • 한의사가 알려주는 집에서 만드는 한방 감기약한의사가 알려주는 집에서 만드는 한방 감기약

    전찬일 | 2015. 10. 26

    근래 들어 아이들의 체력이 약해지고 항생제 등 약물의 내성이 높아지면서 감기가 오래가고 잘 떨어지지 않아 이로 인해 호흡기 계통이 약해지고 전반적인 허약 체질로 옮겨 가는 아이들이 많이 있습니다. 한의학의 경전이라고 불리우는 내경(內經)...

  • 아이들의 가을 환절기 건강관리 어떻게?아이들의 가을 환절기 건강관리 어떻게?

    전찬일 | 2015. 10. 13

    화려하고 뜨거웠던 여름이 가면 메마르고 차가운 가을이 나뭇가지 끝에 걸리며 갈대처럼 밀려 옵니다. 한방적으로 가을은 여름에 번성했던 자연이 갈무리되는 시기입니다. 한 여름 무성했던 식물들은 잎과 꽃에 퍼진 에너지를 모아 열매로 맺습니다....

  • [건아법⑤] 간기능 및 운동기계 허약한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건아법⑤] 간기능 및 운동기계 허약한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

    전찬일 | 2015. 03. 27

    간기능 및 운동기계가 허약한 아이는 식욕부진과 함께 안색이 윤택하지 않은 황색으로 피로를 잘 느끼고, 특히 계절을 심하게 타는 편이다. 간은 혈액과 근육을 주관함으로 혈허(血虛)증상이 따르게 된다. 즉 자주 어지러워하며 코피가 자주 나...

  • [건아법④] 비뇨생식기 및 골격계 허약한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건아법④] 비뇨생식기 및 골격계 허약한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

    전찬일 | 2015. 03. 24

    신허(腎虛)하다는 것은 신장 및 방광 자체의 기질적 장애와 함께 비뇨생식기와 관계되는 개념을 모두 포함합니다. 즉 소변과 배뇨의 이상과 함께 생식기와 관련된 문제 및 정기(精氣)가 허약한 상태, 호르몬의 부조화 그리고 뇌척수와 골수, 골격계의...

  • [건아법③] 순환기 및 정신신경계가 허약한 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건아법③] 순환기 및 정신신경계가 허약한 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

    전찬일 | 2015. 03. 06

    심장 자체의 기질적 장애를 수반하는 경우에 증상은 우선 안색이 창백하며 다소 푸른 색을 띠기도 하며 손과 발 끝이 굵고 짧습니다. 가슴이 두근거리고 부정맥이나 빈맥 등 맥이 고르지 못하며 잘 먹지 않고 특히 체중이 늘지 않고 수척하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