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둘째가 입학했습니다

양선아 2017. 03. 08
조회수 1838 추천수 0

05728522_P_0.JPG » 한겨레 자료 사진.

둘째 아이가 올해 초등학교에 입학했습니다. 2년 전 딸이 입학할 때처럼 마냥 걱정되지는 않았습니다. 누나가 학교 다니는 것을 옆에서 지켜봤으니, 아들은 학교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은 없어 보였습니다. 그러나 모든 아이는 각자 다르고, 아들과 딸의 성장 속도는 차이가 납니다. 아들이 학교에 들어가 어떻게 생활할지는 아무도 모르는 것이지요. 게다가 아들은 누나가 입학했을 때처럼 엄마가 쉬면서 자신을 학교에 데려다 주고 학교가 끝나면 교문에서 다른 엄마들처럼 기다려줄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저는 3월 한달 동안 아껴두었던 안식월 휴가를 쓰겠다고 회사에 신청했습니다. 한겨레신문사는 2000년부터 안식휴가제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안식휴가 기간은 근속 만 5년 단위(5년, 10년, 15년, 20년 등)는 15일, 만 10년 단위(10년, 20년 등)는 30일 쓸 수 있습니다. 2001년 11월 입사한 저는 2012년께 안식월을 쓸 수 있었지만 둘째 입학 때를 위해 아껴두었지요.

안식월을 쓴다고 하니 주변 직장맘들이 얼마나 부러워하던지요. 어떤 회사는 20년 근속을 해야만 안식월이 겨우 주어지고, 안식월 제도가 있어도 상사의 눈치 때문에 이용할 수 없다는 분들도 있더군요. 아무리 제도가 좋아도 현실에서 제대로 적용되지 않으면 무용지물입니다.

대선 주자들이 아이 키우기 쉬운 세상을 만들겠다고 장밋빛 공약을 내놓습니다. 새로운 공약을 내놓는 것도 중요하지만 기존 제도들이 현실에서 잘 정착되고 있는지도 점검해야 하지 않을까요?  

양선아 기자anmadang@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양선아 한겨레신문 기자
열정적이고 긍정적으로 사는 것이 생활의 신조. 강철같은 몸과 마음으로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인생길을 춤추듯 즐겁게 걷고 싶다. 2001년 한겨레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경제부·편집부 기자를 거쳐 라이프 부문 삶과행복팀에서 육아 관련 기사를 썼으며 현재는 한겨레 사회정책팀에서 교육부 출입을 하고 있다. 두 아이를 키우며 좌충우돌하고 있지만, 더 행복해졌고 더 많은 것을 배웠다. 저서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존감은 나의 힘>과 공저 <나는 일하는 엄마다>가 있다.
이메일 : anmadang@hani.co.kr       트위터 : anmadang21       페이스북 : anmadang      
블로그 : http://plug.hani.co.kr/anmadang

최신글




  • 으슬으슬 콜록콜록하면 약 말고 `이것'으슬으슬 콜록콜록하면 약 말고 `이것'

    양선아 | 2017. 10. 25

    감기의 계절이 왔습니다. 아침저녁으로 쌀쌀해지고 기온차가 커지니 감기 기운 때문에 콜록콜록 기침하는 아이도 있고, 콧구멍이 막혀 답답해하는 아이들도 있지요.&nb...

  • 언어 영재가 부럽다면 수다쟁이 부모 되세요언어 영재가 부럽다면 수다쟁이 부모 되세요

    양선아 | 2017. 10. 11

    영재 관련 방송 프로그램에 출연해 영재를 자주 만나온 베이비트리 필자 김영훈 소아청소년과 전문의는 지난주 영재의 명암과 관련한 글(동영상으로 언어 교육? 부모가...

  • 사립유치원의 ‘사심’, 국공립 확대의 명분사립유치원의 ‘사심’, 국공립 확대의 명분

    양선아 | 2017. 09. 20

    두 아이가 초등학교에 다니지만, 이번 사립유치원의 휴업 예고 및 번복 사태를 보며 남일 같지 않았습니다. 두 아이를 민간 어린이집에 4~7살까지 보냈...

  • 살충제 달걀, 아이와 열공  “정신 안 차리면 또 당해”살충제 달걀, 아이와 열공 “정신 안 차리면 또 당해”

    양선아 | 2017. 08. 22

    살충제 달걀 사태가 사그라지지 않고 있습니다. 식탁에 가장 많이 오르는 먹거리인 달걀에서 살충제 성분이 검출됐으니 그 어느 때보다도 국민의 불안감은 높...

  • 돈으로 살 수 없는 것들돈으로 살 수 없는 것들

    양선아 | 2017. 06. 28

    ‘돈, 돈, 돈’ 하는 세상입니다. 주변을 둘러보면 ‘돈 없으면 사람 취급 못받는다’고 생각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돈만 있으면 무엇이든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분들도 많습니다. 이번주 베이비트리에는 이런 생각을 하는 사람들에게 돈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