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아빠 어릴적에] 비석치기, 사방치기

손장군 2014. 12. 16
조회수 8572 추천수 0
 
KakaoTalk_20140619_153453321.jpg


04945396_P_0.JPG » 한겨레 사진 자료

[아빠 어릴적에] 비석치기

▲ 준비물 : 선을 그릴 재료, 돌, 나뭇가지

비석치기는 지역마다 부르는 이름이나 놀이방법이 다르다. 이 놀이의 핵심은 발끝에서 머리꼭대기까지 단계를 밟아가며 돌을 옮겨서 상대방의 돌을 넘어뜨리는 것. 별다른 도구가 필요 없고 돌만 있으면 되는 사방치기와 비석치기는 내가 지금의 내 아이들 또래였을 때 제일 만만하게 했던 놀이다. 돌이 잔뜩 널려 있는 캠핑장에서도 이보다 간편한 놀이가 없다 .

한 번은 심심해하는 아이에게 비석치기를 하자고 제안했다. 놀이의 순서를 떠올리고 있는 사이, 아이가 놀이 방법은 물론 비석치기의 또 다른 이름을 가르쳐주는 게 아닌가.

“아빠, 그걸 비석치기, 비사치기, 아니면 돌치기라고도 불러. 아빠는 뭐라고 불렀어?”

“어라! 네가 이걸 어떻게 알지?”

“3학년 국어교과서 ‘전통놀이’편에 나오는 놀이야.”

오호라. 요즘도 이 놀이를 아이들에게 가르치고 있나보다.

비석치기는 손바닥만 한 돌을 들고 4~5m 앞에 세워놓은 상대편의 돌을 맞춰 쓰러뜨리는 놀이다. 출발선에 서서 돌을 던져 상대편의 돌을 맞추는 것이다. 공격의 단계도 있다.

① 제자리에서 던지기 → ② 한 발 뛰기 → ③ 두 발 뛰기 → ④ 세 발 뛰기 → ⑤ 재기

거리를 점점 멀리하며 던지는 것이다. 또 다음 단계도 있다.

⑥ 도둑 발 (돌을 발등 위에 올리고 걸어가기) → ⑦ 토끼뜀 (돌을 양 발목 사이에 끼우고 걸어가기) → ⑧ 오줌싸개 (돌을 양 무릎 사이에 끼고 걸어가기) → ⑨ 똥퍼 (돌을 양 허벅지 사이에 끼고 걸어가기) → ⑩ 배사장(돌을 배꼽 위에 올리고 걸어가기) → ⑪ 술병 쥐기 (오른손 또는 왼손에 돌을 살짝 올리고 걷기) → ⑫ 신문팔이(돌을 겨드랑이에 신문 끼우듯 끼우고 걸어가기) → ⑬ 장군 (돌을 어깨 위에 올리고 걸어가기) → ⑭ 턱 치기 (돌을 턱과 목 사이에 끼우고 걸어가기) → ⑮ 떡장수 (돌을 머리 위에 올리고 걸어가기) → ⑯ 장님(한쪽 눈을 감고 그 위에 돌을 올리고 걸어가기)

결국, 상대편 비석을 쓰러뜨리면 이기는 것이다. 공격 중에 돌을 떨어뜨리면 아웃이고 이때 공격과 수비를 바꾸게 된다. 지금 생각해봐도 참 단순하지만 중독성 있는 놀이인 것 같다. 흙바닥과 돌이 있는 캠핑장으로 떠난다면 미리 순서를 외워두고 아이들과 신나게 놀
아보자. 동심의 세계에 들어가 함께 웃고 놀면서 마음의 여유를 찾게 될 것이다.

<이렇게 놀아요>
아이가 나름의 규칙을 만들어 놀게 하는 것도 좋다. 아이들은 응용력이 뛰어나 눈을 감고 던진다거나 뒤로 또는 옆으로 던지기, 돌을 손등 위에 올리고 걷기, 심지어는 돌을 엉덩이에 끼우고 걸어가기 등으로 변경하기도 한다.



01852955_P_0.JPG » 한겨레 사진 자료

[아빠 어릴적에] 사방치기

▲ 준비물 : 선을 그릴 재료, 돌, 나뭇가지

사방치기는 여자아이들이 주로 했던 놀이로 기억된다. 아내 역시 사방치기의 추억을 간직하고 있었다. 요즘 아이들도 같은 방법으로 한다기에 캠핑장을 이용해 놀아보기로 했다. 평소에는 학교 운동장이나 아파트 놀이터 주변에서 하곤 한다. 우리 동네에는 바닥에 사방치기 놀이판을 그려놓은 곳도 있다.

사방치기는 평평한 바닥에 네모꼴의 놀이판을 그리고 납작한 돌을 던진 후 이 돌을 한 발로 차서 다음 칸으로 이동시켜나가는 놀이다. 한 발을 들고 해야 하므로 바닥이 평평한 곳이 적당하고, 아이들의 균형 감각과 운동신경을 발달시키기에도 좋다.

바닥에 그림을 그려도 되지만 바닥이 흙이나 잔디일 경우에는 돌과 나무를 이용해 경계선을 만들어도 좋다. 놀이를 처음부터 스스로 만들어가며 하다 보면 과정부터 즐거운 경험이 된다.

<이렇게 놀아요>
정형적인 사방치기 놀이판 대신 아이들이 원하는 모양으로 그려놓고 놀아도 재미있을 것이다.


출처 : 아이가 즐거운 가족 캠핑의 모든 것 <아빠, 캠핑가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손장군
한 곳에 머무르지 않고 자유로이 여행하는 캠핑 전문가. 2007년 4월 본격적인 캠퍼의 길에 올라 매주 가족과 함께 캠핑을 떠난다. ‘어떻게 하면 행복할 수 있을까?’를 늘 고민하며 ‘아이는 놀이에서 모든 것을 배운다’는 것을 굳게 믿는 아빠. 지금껏 수백 차례의 캠핑과 여행을 하며 두 아이와 함께 했던 놀이와 추억을 모아서 <아빠, 캠핑가요!>로 엮었다. 현재 국내 유수의 IT 보안업체 이사로 재직 중이다.
이메일 : neojkson@naver.com      
홈페이지 : http://www.campingfamily.co.kr

최신글




  • [아빠 어릴적에] 솔잎싸움, 산가지놀이[아빠 어릴적에] 솔잎싸움, 산가지놀이

    손장군 | 2015. 01. 12

        [아빠 어릴적에 :: 솔잎싸움] ▲ 준비물 : 솔잎 보길도의 예송갯돌해변에서 캠핑을 하던 날이었다. 작은아이가 슬그머니 다가오더니, “아빠, 솔잎싸움 할래?” 하며 솔잎 두 개를 들고 와 하나를 내게 건넨다. 둘 중에 어느 것을 줄...

  • [여럿이 놀이] 돌에 얼굴 그리기[여럿이 놀이] 돌에 얼굴 그리기

    손장군 | 2014. 12. 05

    [여럿이 놀이 :: 돌에 얼굴 그리기] ▲ 준비물 :  돌, 아크릴물감, 붓, 파스텔, 데코칼라 등  우리 집 아이들은 집에 있을 때보다 오히려 캠핑장에서 그림 그리는 시간을 많이 갖게 된다. 물론 야외에 나왔으니 아빠와 함께 뛰고 ...

  • [여럿이 놀이] 볼링놀이, 병 맞히기[여럿이 놀이] 볼링놀이, 병 맞히기

    손장군 | 2014. 11. 21

    [여럿이 놀이] 볼링놀이 ▲ 준비물 :  음료수병 또는 페트병, 작은 공 캠핑을 가서 반나절쯤 놀다 보면 다 마시고 빈 병만 남은 음료수병이나 생수용 페트병 등이 쌓이게 된다. 이것들로 아이들과 놀 방법이 없을까 생각하다가 볼링을 ...

  • [여럿이놀이] 야외극장[여럿이놀이] 야외극장

    손장군 | 2014. 10. 28

    ▲ 준비물 : 노트북 또는 소형 프로젝터, 스크린(또는 흰색 천)캠핑을 시작한 뒤로 마음속에 항상 그려오던 장면이 있다. 별이 빛나는 밤하늘 아래 살살 부는 바람을 맞으며 영화를 감상하는 일! 타닥타닥~ 모닥불을 피워놓고 서늘한 밤공기를 맞...

  • [자연놀이] 돋보기 놀이, 망원경 놀이[자연놀이] 돋보기 놀이, 망원경 놀이

    손장군 | 2014. 10. 13

      자연놀이 :: 돋보기놀이, 망원경놀이 ▲ 준비물 :  돋보기, 망원경 하루 종일 캠핑장에서 뛰노는 아이들에게 자연에 조금 더 집중해볼 수 있는 시간을 만들어주자. 돋보기와 망원경을 이용해 땅에 기어 다니는 작은 벌레, 이름 모를 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