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결과

'육아'에 대해 83건이 검색되었습니다.

  • 육아의 황금 원칙, '함께하기'와 '홀로서기'육아의 황금 원칙, '함께하기'와 '홀로서기'

    by 이정희 | 2016. 07. 18

    "가을이면 세 돌을 맞이하는 늦둥이 딸은 육아의 '황금 원칙'을 적용한 성공 사례였어요. 첫 아들은 시어머님이, 연년생 둘째 아들은 친정엄마가 능숙한 실력으로 키워주셨죠. 여섯살 터울로 40세를 넘어 셋째를 노산한 시점에 더 이상 기댈 ...

  • 여름철 산후조리는, 온도보다 바람이 중요여름철 산후조리는, 온도보다 바람이 중요

    by 황덕상 | 2016. 07. 06

    더운 여름에도 무조건 따뜻하게 하는 것이 산후조리법?출산 후에 무조건 따뜻하게 하는 것은 금물 출산 후에 시간이 지나도 기운 없고, 지치고 힘들어 하는 산모들이 여름에 많이 오는 경향이 있다. 통계적으로 정리를 한 것은 아니지만 진...

  • 공부방 책상보다 식탁, 밥상머리 교육 어때요공부방 책상보다 식탁, 밥상머리 교육 어때요

    by 양선아 | 2016. 06. 29

    이주의 육아공감  부모님들의 책상 사랑은 끝이 없습니다. 6~7살부터 아이의 공부방을 만들고 멋진 책상을 들여놓는 분도 있고, 아이에게 집중력을 길러주겠다며 독서실 책상을 들여놓는 분도 있더군요. 초등학교 3학년만 되어도 많은 부모...

  • 부모 13% “나는 좋은 부모 아니야”…아이들 90%는 “우리 엄마·아빠 좋은 부모”부모 13% “나는 좋은 부모 아니야”…아이들 90%는 “우리 엄마·아빠 좋은 부모”

    by 베이비트리 | 2016. 06. 27

    여성가족부, 부모-자녀 설문조사34% “감정적으로 아이 대할 때 많다”좋은 부모 조건은 부모·아이 모두“말 잘 들어주고 대화 많이 하는 것”지난해 11월28일 서울시직장맘지원센터가 연 ‘직장부모커뮤니티 송년파티’에 참여한 부모들의 모습. 직장맘...

  • 아이 떼쓸 때, 같이 화를 내버렸어요아이 떼쓸 때, 같이 화를 내버렸어요

    by 양선아 | 2016. 06. 07

    4살 아들을 키우는 아빠입니다. 아이에게 아이스크림을 사줬는데, 아이스크림이 녹아서 옷과 손이 엉망진창이 됐어요. 닦자고 해도 막무가내로 싫대요. 집에 도착해 “손을 씻자”고 해도 싫다며 말을 듣지 않았습니다. 요즘 부쩍 떼가 느는 것 같아...

  • 취업한 딸의 성장보고서취업한 딸의 성장보고서

    by 권오진 | 2016. 05. 20

    따르릉..전화을 받자 딸의 목소리가 들린다."아빠, 저 지금 면접봤는데 결과가 일찍 나왔어요"이 말에 교활한 아빠의 한 마디,"그래 애썼다" 라며 결과가 아니라 오히려 면접에 대하여 물어본다.   그러자 답답한 딸은 "아빠, 저 합격했어요...

  • “부모의 전략적 양육이 오히려 아이들의 성장 막는다”“부모의 전략적 양육이 오히려 아이들의 성장 막는다”

    by 양선아 | 2016. 04. 29

    정신분석가 이승욱씨 ‘육아’ 강연“요즘 부모들은 아이들을 너무 전략적으로 낳고 키우려고 합니다. 우리가 살고 있는 세상이 불안정하긴 합니다. 그런데 부모들이 그런 불안을 너무 과도하게 받아들이고 있는 것 같아요.”0~3살 아이들을 위한 육아...

  • 육아시장 ‘아빠 바람’…상표도 인기

    by 베이비트리 | 2016. 04. 06

    대디·파파 등 상표출원 5년새 2.4배↑유통업계, 아빠 강좌 늘리고 행사도육아에 적극적인 남성이 늘면서 육아 상품과 서비스에 ‘아빠’를 내세우는 상표가 부쩍 늘고 있다. 유통업체들은 아빠들을 붙잡기 위한 행사를 늘리고 있다.특허청이 5일 발표...

  • “홑벌이론 생활 안돼” 전업주부 2년째 감소 등록

    by | 2016. 03. 22

    지난 1년새 5만8천여명 줄어가사와 육아를 이유로 경제활동을 하지 않는 여성, 다시 말해 전업주부가 2년 연속 감소했다.21일 통계청 자료를 보면, 지난해 전업주부는 708만5000명으로 1년 사이 5만8000명 줄었다. 전업주부는 관련 통계를 내기 시작...

  • 두 딸의 전쟁, 어떻게 할까요?두 딸의 전쟁, 어떻게 할까요?

    by 양선아 | 2016. 03. 21

    9살과 3살, 두 딸의 아빠입니다. 24개월 둘째는 언니 물건을 보면 모두 “내 거야”라고 합니다. 첫째를 화나게 만들지요. 둘이 잘 노는가 싶다가도 “으앙~ 으앙, 내 거야~” 하며 싸우곤 합니다. 저로서는 ‘나이 차가 많으니 첫째가 양보했으면...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