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그림책 따라 그리기, 아이 생각이 쑥쑥

권지영 2014. 08. 19
조회수 9289 추천수 0

감성미술놀이상단이미지 copy.jpg   


그림을 잘 그리건 못 그리건, 아이들은 많은 작품을 만들어 냅니다.

창작 욕구는 아이들이 지닌 본능이지요.

아이들이 그린 그림을 버리기는 아깝고 매번 스크랩북으로만 두면

아이의 소중한 시간이 그렇게, 그렇게 잊혀질 것 같아 안타깝습니다.

아이의 생각과 마음이 오롯이 담긴 작품들을 거실에, 아이방에 걸어보면 어떨까요?

한때 붐이었던 ‘거실의 서재와’ 대신 ‘아이방의 갤러리화’가 널리 퍼지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엄마의 톡톡 튀는 아이디어로 멋진 작품이 됩니다.

아이와 함께 따뜻한 감성을 나누는 미술놀이, 시작해 볼까요?

연재하는 글은 <창의력과 표현력이 반짝이는 우리집 미술놀이>의 일부를 발췌한 글입니다.

필자 권지영씨는 책의 내용을 일부 발췌해서 싣되, 한 달에 한 번 정도 책에 나오지 않은 얘기도 함께 싣을 예정입니다.

베이비트리 새 연재 칼럼 '아이와 함께하는 감성미술놀이' 기대해주세요.  


▼ 준비물 : 아이가 좋아하는 책, 하얀색 종이, 검은색 사인펜, 색연필



아이들이 세 살 생일 때 선물 받은 《Mr. Men & Little Miss》 시리즈는 어른 손바닥만 한 크기에 그림이 단순하면서도 귀엽고 이야기도 재미있어서 아이들이 어렸을 때부터 저와 함께 즐겨 보던 책입니다. 우리가 느끼는 감정이나 사람들의 성향을 캐릭터로 만들어 놓아 아이들이 유난히 재미있어 했습니다. 아이들에게 이 책들을 읽어주면서 우리 아이는 어떤 성향을 가졌는지 생각해보곤 합니다.

 크기변환_IMG_3149.JPG

책들을 책상 위에 펼쳐놓고 아이들에게 가장 좋아하는 책을 골라보라고 했습니다. 무언가를 선택해야 할 때 아이들은 진지해집니다. 이 책 저 책 모두 꼼꼼히 살펴보고 가장 마음에 드는 책을 고른 아이들에게 그 책 속에 있는 그림을 그려보라고 했습니다. 《Mr. Men & Little Miss》 시리즈의 그림은 테두리가 검은색으로 굵고 색깔도 선명해서 따라 그리기가 좋습니다.


 크기변환_과정 1.JPG

하임이는 꽃돼지 저금통 그림을 그리겠다고 했습니다. 하임이가 그린 그림을 보면서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이 그림을 보니 어떤 생각이 들어?”
"‘동전이 필요해~’라고 말하는 것 같아요.”


크기변환_과정 4.JPG

크기변환_과정 6.JPG

크기변환_IMG_2624.JPG

그림책에 있는 그림을 따라 그리다보면 아이들의 그림실력이 향상되고 관찰력도 좋아집니다. 애니메이션 <니모를 찾아서>를 본 후로 하임이는 니모에 푹 빠져서 《니모를 찾아서》 책을 사서 매일 수십 장의 니모를 그리곤 했습니다. 니모의 앞모습, 옆모습 등을 이젠 눈 감고도 그릴 수 있을지도 모릅니다. 하임이는 니모를 무척 사랑해서 스쿠버다이빙을 배워 바다 깊은 곳에 들어가 니모를 만나 뽀뽀를 하겠다고도 합니다. 아이들은 그림책 속 그림 따라 그리기를 통해 주인공과 마음으로 소통하고, 그 그림과의 좋은 추억을 남깁니다. 그리고 그림을 그리는 다양한 방법을 자연스럽게 배우게 됩니다.^^

 크기변환_IMG_6526.JPG


 하단2 copy.jpg
 에서 발췌한 글입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권지영
의대를 졸업하고 의사가 되었으나, 아이를 낳아 기르며 엄마로서의 삶에 집중하기로 했다. 현재 7세 여자 쌍둥이의 엄마로, 아이들이 그림그리기를 좋아하고 엄마는 미술과 인테리어에 관심이 많아 집안에 아이들 그림을 걸며 갤러리로 꾸미고 있다. 지은 책으로 아이와 함께하는 미술 놀이 방법과 아이의 그림을 멋진 작품으로 만들어주는 아이디어를 담은 <창의력과 표현력이 반짝이는 우리집 미술놀이> 가 있다.
이메일 : gogksk@naver.com      
블로그 : http://gogksk.blog.me

최신글




  • 엄마와 함께 즐기는 점토 만들기엄마와 함께 즐기는 점토 만들기

    권지영 | 2015. 01. 16

    가끔씩은 아이가 미술놀이를 할 때, 엄마도 옆에서 같은 재료로 엄마만의 미술작품을 만들어보세요. 아이도 엄마 작품을 감상하는 것을 좋아합니다.

  • 나만의 크리스마스 오너먼트나만의 크리스마스 오너먼트

    권지영 | 2014. 12. 23

    크리스마스가 다가왔습니다. 누구에게나 크리스마스의 따뜻한 추억들이 있지요. 가족들과 함께 했던 좋은 곳에서의 저녁식사, 사랑하는 사람과 조곤조곤 나눈 이야기들, 아버지가 사온 케이크에 작은 초를 꽂고 서로를 마주보며 미소지었던 시간들... &nb...

  • 아름다운 겨울밤을 밝혀줄 따뜻한 등불 하나아름다운 겨울밤을 밝혀줄 따뜻한 등불 하나

    권지영 | 2014. 12. 02

    눈발이 휘날리는 겨울밤, 아이들이 정성껏 만든 등불 아래서 가족이 함께 모여 사랑을 전하는 시간을 가져볼까요?

  • 나만의 가을 향기를 담아요나만의 가을 향기를 담아요

    권지영 | 2014. 11. 12

    유치원에서 집에 오는 길에 아이들과 함께 노란 은행잎과 빨간 단풍잎을 주웠습니다. 그리고 햇살 좋은 창가에 두어 말려두었다가 낙엽주머니를 만들어 봤어요.

  • 가을이 가기 전에, 낙엽 리스를 만들어요가을이 가기 전에, 낙엽 리스를 만들어요

    권지영 | 2014. 10. 24

    비가 온 다음이면 낙엽이 많이 떨어져 있겠죠. 아이들과 함께 가을빛을 머금은 낙엽을 모아 리스를 만들어 보세요. 집 안에서도 가을을 느낄 수 있을 거예요.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