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상: 떨어져 다친 아이

2010. 05. 10
조회수 19166 추천수 0

0571a880786c121b797ffdb04814c4dc.


낙상


떨어진 아이


아이들은 항상 높은 곳으로 기어 올라가기 마련입니다. 올라간 녀석들 중에는 떨어지는 녀석들이 항상 있기 마련입니다. 아이들은 항상 뛰어 놀기 때문에 어른들에 비해서 안전 사고가 많은 편입니다. 떨어지는 것을 막기 위해서는 우선 안전하지 않는 곳에 올라가서는 안되고 높은 곳에 올라가서는 주의를 하여야 합니다. 그래도 올라가면 떨어지기 쉬운 법! 높은 곳에서 떨어진 경우 대처법을 알아두면 도움이 됩니다.


떨어진 아이가 의식이 없을 때


이것이 제일 위험한 경우입니다. 떨어진 아이가 숨은 쉬는데 의식이 없다면 바로 주위에 있는 다른 사람들에게 도움을 청하고 바로 119에 연락을 해 달라고 해야 합니다. 아이가 있는 곳이 안전하지 않다면 바로 아이를 안전한 곳에 옮기는 것이 중요한데 이때 의식이 없는 아이는 목과 척추에 손상을 받았을 가능성이 있으므로 목이 움직이지 않게 주의하여야 합니다.


아무리 급하다고 해도 의식이 없는 아이들 들쳐업고 병원으로 달려가는 것은 굉장히 위험한 일이므로 절대로 해서는 안됩니다. 만일 척추에 손상을 입은 아이를 업고 뛰었다가는 신경이 다쳐서 평생 마비 때문에 움직이지 못할 위험성도 있습니다.


의식은 있더라도 잠기 기절한 경우


떨어진 아이가 잠시라도 의식을 잃은 경우는 멀쩡 해보여서 의사의 진료를 받는 것이 안전합니다. 보기에는 멀쩡해 보여도 머리를 부딪힌 경우 두개골 안에 내출혈이나 뇌가 손상을 받는 것이 사실 더 걱정입니다. 지금 당장은 문제가 없어 보여서 다친 후 수일동안은 주의하여서 관찰하여야 합니다.


떨어진 후 잠시 의식의 변화는 없는 아이


다른 특별한 이상이 없어 보인다면 너무 걱정하지 말고 두고 보실 수 있습니다. 하지만 72시간 정도는 나중에 문제가 생길 수도 있으므로 주의하여서 관찰하여야 합니다. 특히 머리를 심하게 부딪히고 외상이 생긴 경우에는 이틀 정도 신경써서 잘 관찰해야 합니다. 만일 이마가 부었으면 찬물찜질이나 얼음찜질을 20분 정도 해주십시오. 그리고 떨어지고는 한바탕 울고 난 후에 아이가 잠을 자는 경우가 많은데 다른 문제가 없다면 2시간 정도 잠을 자게 내버려 둔 후 깨워서 의식이 제대로 있는지, 잘 걷는지, 아니면 다른 문제는 없는지 확인할 필요가 있습니다. 약 같은 것은 함부로 먹여서는 안된다는 것입니다. 놀랐다고 진정작용을 하는 약을 먹이면 증상의 발견이 늦어질 수도 있기 때문에 치료의 시기를 놓쳐서 아이의 뇌에 손상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밤에 자기 전에 한번 확인하고 잠든 지 4시간 정도 지난 후에 깨워서 이상이 있는지를 확인하는 것이 안전합니다. 만일 엄마의 느낌상 아이가 이상한 것 같으면 바로 동네 소아청소년과를 방문해서 의사에게 보이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깨워도 잘 깨지 않고 의식이 흐려지거나 경련을 하거나 분수처럼 토하거나, 3번 이상 토 하거나 목이 아프다며 목이나 몸을 잘 움직이지 못하는 경우는 바로 응급실로 가야 합니다. 떨어진 아이가 10분 이상 울음을 멈추지 않거나 두통을 호소하거나 떨어진 아이가 외상을 입어서 상처를 치료할 필요가 있는 경우도 바로 의사의 진료를 받아야 합니다.


떨어졌을 때 응급실 가야 하는 경우


-침대에서 떨어진 아기가 깨워도 잘 깨지 않거나, 의식을 잃었거나, 의식이 흐려지거나, 엄마를 몰라보는 경우

-떨어진 후 갑자기 말을 잘 못하거나, 눈이 잘 안보여 하거나, 물체가 두 개로 보인다고 하는 경우

-경련을 하거나, 갑자기 분수처럼 심하게 토하거나, 3번 이상 토를 하는 경우


-목이 아프다고 하거나 목이나 몸을 잘 움직이지 못하는 경우

-떨어진 아이가 10분 이상 울음을 멈추지 않거나, 심한 두통을 호소하거나, 두통이 점점 더 심해지는 경우

-떨어진 아이가 외상을 입어서 상처를 치료할 필요가 있는 경우


떨어지는 것에 대한 예방


예방보다 더 중요한 것은 없습니다. 떨어지는 것을 막기 위해서는 높은 곳에 아이를 올라가지 못하게 해야 합니다. 그리고 어린 아가는 절대로 어른 침대에 올려두면 안됩니다. 드물지만 침대에서 떨어진 아기의 머리뼈에 금이 가서 입원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뒤집을 수 있는 아기를 어른 침대에 혼자 눕혀 두는 것은 정말로 위험한 일입니다.


/ 소아청소년과 전문의 하정훈


이 글은 2010년 4월에 작성한 글인데, 2010년 12월까지 유효합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 아기용 상비약, 꼼꼼 사용법아기용 상비약, 꼼꼼 사용법

    | 2010. 06. 01

    상비약 사용에 주의할 점 종합감기약 함부로 사용해서는 안돼 지사제는 처방전 받아서 먹여야 안전 아이를 키우다 보면 아프기 마련입니다. 아이가 많이 아프다면 소아청소년과 의사에게 진료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하지만 아이가 병원 문여는 시간에만 ...

  • 열이 심해 경련을 일으킬 때, ‘당황’은 금물!열이 심해 경련을 일으킬 때, ‘당황’은 금물!

    | 2010. 05. 27

      열이 심해 경련을 일으키는 것이 열성경련 9개월에서 5세 어린이에게 자주 발생   어느 비오는 날 엄마와 아가가 흙탕물을 뒤집어쓰고 울면서 병원을 왔습니다. 경련을 하는 아이를 안고 정신없이 뛰어오다가 넘어진 것입니다. 아무리 강심장을 가진 ...

  • 화상:응급조치가 중요화상:응급조치가 중요

    | 2010. 05. 10

    화상 화상은 아이들을 키울 때 적어도 한번 정도는 경험할 정도로 아주 흔합니다. 화상이 문제가 되는 것은 나중에 아이에게 흉을 남길 수 있다는 것입니다. 화상을 입지 않는 것이 제일 좋지만 일단 화상을 입으면 응급조치를 잘 하는 것이 중요...

  • 복통복통

    | 2010. 05. 10

    복통 복통이란 쉽게 말해서 배가 아프다는 말입니다. 아이들은 흔히 배가 아픈데 공부하기 싫어도 배가 아프다고 할 정도로 심리적인 영향도 큽니다. 하지만 간혹 심각한 문제로 배가 아픈 경우도 있으므로 일단 배가 많이 아프거나 장기간 아픈 아이...

  • 외상외상

    | 2010. 05. 10

    외상 아이들은 툭하면 다칩니다. 다친 아이들의 상처는 제대로 치료하지 않으면 덧나서 흉이 생길 수 있습니다. 상처 치료법 정도는 알아두시는 것이 좋습니다. 상처 치료의 기본은 피를 멎게 하고 감염을 막고 흉터 없이 잘 아물게 하는 것입니다...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