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정식운행…성인요금 3만원
육지와 물 위를 다니는 수륙양용버스가 21일 경인아라뱃길에서 첫선을 보였다.

아쿠아관광코리아는 이날 인천시 서구 정서진 경인아라뱃길 여객터미널에서 수륙양용버스인 ‘아쿠아버스’ 시승식을 열었다. 버스는 여객터미널을 출발해 북인천지하차도까지 육로로 왕복 운행한 뒤 여객터미널 선착장 주변 아라뱃길을 달렸다. 육로에선 일반 좌석버스와 비슷한 느낌을 줬고, 육로에서 뱃길로 진입할 때는 부드럽게 이어졌다.

아쿠아버스는 높이 3.7m, 길이 12.6m, 폭 2.49m로 일반 좌석버스보다 조금 크다. 260마력의 대형버스 엔진 1개와 같은 마력의 선박 엔진 2개 등 엔진 3개를 장착했다. 육로에선 시속 140㎞, 뱃길에서는 10노트(약 18.5㎞)까지 달릴 수 있다.

장예원 이사는 “도로에선 버스, 물 위에선 배라고 생각하면 된다. 육로에선 버스 엔진을, 물 위에선 선박 엔진을 이용한다”고 설명했다. ‘기울기 복원장치’와 내부로 유입되는 물을 배출하는 자동펌프 6개를 갖추는 등 안전에도 철저히 대비했다고 한다. 정원은 39명이지만 항해사와 운전사, 관광가이드 등을 제외하면 30~35명을 태울 수 있다.

시범운행을 거쳐 다음달 15일부터 수륙양용버스 2대가 오전 9시30분부터 오후 6시까지 30분~1시간 간격으로 운행될 예정이다. 아라뱃길 여객터미널~계양역까지 왕복 50분간 육로를 달리고, 여객터미널 선착장에서 서해갑문 등 아라뱃길을 15분간 왕복한다. 운임은 성인 3만원, 청소년 2만5천원, 12살 이하 2만원이다.

김영환 기자 ywkim@hani.co.kr, 사진 연합뉴스


(*위 내용은 2015년 4월 21일자 인터넷한겨레에 실린 내용입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2 서울시 ‘생애주기별 테마숲’ 90곳 만든다 베이비트리 2015-07-21 2719
1 ‘쪽배, 감자전, 해바라기...’ 강원도 여름축제 풍성 베이비트리 2015-07-27 280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