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실·놀이터등 갖춰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은 26일 최초의 독립형 어린이 전용 박물관인 ‘경기도 어린이박물관’을 개관했다. 단일 어린이박물관으로는 국내 최대 규모다.



경기도 어린이박물관은 305억원을 들여 용인시 기흥구 상갈동 경기도박물관 옆 2만6896㎡에 연면적 1만677㎡,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지어졌다. 박물관은 수장고와 자료실, 뮤지엄숍, 교육실, 강당, 공연시설, 어린이도서관, 영유아전시실 등 어린이들을 위한 다양한 공간이 마련됐다. 또 10개의 전시실은 주제별로 △호기심 많은 어린이 △환경을 생각하는 어린이 △튼튼한 어린이 △세계 속의 어린이 등 4개의 대주제로 나눠 스포츠, 과학탐구, 인체탐구, 환경, 다문화생활체험 등 어린이들의 자발적인 체험과 학습이 동시에 가능하도록 꾸몄다.

1층에는 유아들을 위한 ‘자연놀이터’와 ‘튼튼놀이터’가 들어섰고 2층에는 한강을 중심으로 자연환경과 물의 중요성을 알아보는 ‘한강과 물’ 전시장이 설치됐다. 3층에는 재활용품을 활용한 작품이 있는 ‘에코아틀리에’, 다양한 의상을 입고 관객들 앞에서 연극배우가 될 수 있는 ‘미니시어터’도 마련됐다. 특히 3층에는 다문화 사회를 이해할 수 있도록 중국, 베트남, 일본, 인도네시아 가정을 재현해 놓은 전시실 ‘내 친구를 소개합니다’가 들어섰다.

박물관 입장료는 도내 만 3살 이상 어린이와 성인은 2000원, 경기도 이외 다른 시·도 어린이와 성인은 4000원이다.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개관하며 매주 월요일은 휴관한다.

김기성 기자 player009@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 양념?약념! 조미료에 얽힌 진실 톺아보기 imagefile babytree 2010-08-24 19120
1 몸에 별 소용없는 의학상식 ‘요주의’ imagefile 김미영 2010-06-01 97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