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2_060620.jpg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에 거의 1년만에 글을 쓰네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저는 올해 3월 초등학교 입학을 앞둔 아이의 워킹맘입니다.

등원은 신랑이 도와주고, 하원은 제가 돕습니다.

 

어린이집 다닐 때엔 아이와 떨어지면서 출근하는게 쉽지않았지만,

이제는 아이가 어느새 많이 자라서 출근하는 엄마를 만나도 이따가 만나자고 잘 배웅을 해줍니다.

 

출근 전 아직 아이가 자고 있을 때,

다이어리에 제가 아이에게 편지를 쓰기 시작했습니다.

아이는 일어나서 제게 답장을 씁니다.

 

새해 부터 시작해서 벌써 1주일째 매일 매일 쓰다보니 어느새 책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서로가 만나지 못하는 아침 등원시간이 덕분에 가득찬 기분입니다.

 

아이가 만나게 되는 새로운 세상을 응원하면서,

새해엔 편지쓰기를 통해서 서로의 하루와 생각을 글과 그림으로 나누렵니다.

이렇게 편지를 주고 받고 하면서 아이가 크다보면, 10대가 되었을 때에도 서로의 생각을 조금 더 이해할 수 있지 않을까요.

 

2018년 제가 아이와 나누고 싶은 "으뜸가치"는 , 그래서 소통 입니다.

 

귀한 이벤트 열어주셔서 감사합니다.

 

p.s.편지중 하루치를 공유합니다.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68 [자유글] 아기가 너무 안먹어요 silverhohosr 2010-05-25 6420
67 임신 석달 전 엽산부터 챙기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05-25 14359
66 [자유글] `우유 고르는 것도 쉽지 않네'... 현명한 우유 선택법 imagefile 양선아 2010-05-25 20936
65 [자유글] 첫인사 드려요! akohanna 2010-05-25 5580
64 [자유글] 내가 대통령이라면...한겨레에 바란다 li0637 2010-05-25 5205
63 [자유글] [이벤트참여] 아가와 특별한 하루를 보내요^^ imagefile akohanna 2010-05-25 5986
62 [자유글] 하정훈 박사 "저출산의 답은 쉽고 재밌는 육아" imagefile 김미영 2010-05-25 21569
61 [자유글] '다산의 여왕' 개그우먼 김지선씨 억척 모유수유기 imagefile 양선아 2010-05-25 23139
60 [자유글] [이벤트참여]내가 스트레스 푸는방법 apple0410 2010-05-25 5166
59 [자유글] 초보맘인 저 자주 찾을것 같네요! yumim76 2010-05-25 5444
58 [자유글] 육아지수 `양'..."엄마 아빠 공부하세욧!" imagefile 양선아 2010-05-25 19044
57 [나들이] 유명산 자연휴양림에 다녀와서 image yahori 2010-05-25 13198
56 [자유글] 이벤트참여- 노래를 불러줘요 rain3018 2010-05-24 5510
55 [자유글] 당신은 몇 점짜리 부모? 육아 상식 체크해 보세요. imagefile 김미영 2010-05-24 10713
54 [자유글] [이벤트참여] 한잔합시다... ye2144 2010-05-23 5529
53 [자유글] [이벤트참여]자화자찬하기!우리 정말 잘하고 있잖아요!^^ msjsy 2010-05-23 5303
52 [자유글] 이벤트 참여)엄마도 사람이다 prexin 2010-05-21 5957
51 [자유글] [이벤트참여]잠투정아가 재우며 영어단어 큰소리로 외우기+ 기타 책읽기 cine1994 2010-05-21 6208
50 [나들이] 5월의 충북 진천의 농다리(진천농교) imagefile gks00818 2010-05-20 8991
49 [자유글] 한겨레가 이런 공간을 만들면 좀 다를 거라고.. sonamj 2010-05-20 645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