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가 끝났네요. 이제 주말이 오니, 연휴(휴일)가 완전히 끝났다고는 할 수 없지만... 다들 추석 연휴 때 살빼는(?) 일상을 실천하셨나요? 핑계 같지만, 전 비 때문에 실천을 못했답니다. 줄넘기까지 챙겨갔지만, 연휴 동안 비가 내렸잖아요. 흑흑.

그래도 지난 명절 때보다 적게 먹고, 더 많이 움직이려는 나름의 노력은 했던 것 같아요. 예를 들면, 전도 예전보다 적게 먹었고 송편은 거의 먹지 않았네요... 매 끼마다 밥의 양도 1/2공기 수준을 지켰고  저녁 식사를 마친 뒤에는 아예 음식에 손대지 않으려고 했답니다. 틈틈히 몸을 움직이거나, 스트레칭 시도도 해봤구요...

명절이라 그런지, 다이어트 일기 조회수도 댓글수도 형편 없이 떨어졌네요. 추석 연휴 때 여성, 특히 주부들이 가장 바쁘니 어쩔 수 없지요. 저도 추석 연휴 동안 시댁과 친정을 오가며 3일 내내 시달렸기 때문에 이제서야 인터넷을 하네요...

이제 그동안 우리를 긴장시켰던 연휴가 끝났으니, 다시 마음 가다듬고 다이어트에 전념하도록 해요... 번개도 해야 하는데, 분발해야지요...

연휴를 보내고, 집에 와서 몸무게를 재어보니 63kg. 1kg 남짓 체중이 증가한 것 같은데, 이 정도면 양호하다고 전 생각하고 있습니다. 사실 지난 2주 동안 운동도 거의 하지 않은 것에 비하면 오히려 감사하지요... 

<9월20,21,22,23일 식사>

*20일

생식+우유, 밥1/2공기와 육개장, 밥1/2공기와 청국장

*21일

밥1/2공기와 청국장 계란찜, 각종 전 시식, 밥 1/2공기 갈비찜 등

*22일

밥1/2공기 미역국, 잡채 전 토스트 1/4쪽, 밥1/2공기 갈비찜 미역국 등 

*23일

밥1/2공기 콩나물국 , 약과 2개, 밥 1/2공기 김치국

<9월20,21,22,23일 운동>

거의 못했음. 22일에만 낮에 줄넘기 500번. 시간을 내서 운동하는 게 쉽지 않더군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408 [자유글] 즐거운 추석 되세요~ [1] 양선아 2014-09-04 2950
407 [나들이] 우중산책 imagefile [4] 숲을거닐다 2015-05-03 2948
406 [자유글] [만추] 추억도 남기고, 선물도 받고... 꿩 먹고 알 먹고? imagefile [2] 강모씨 2015-12-07 2947
405 [건강] [육아웹툰- 야옹선생의 (근거중심) 자연주의 육아] 콧구멍은 소중해 imagefile [4] 야옹선생 2015-05-18 2942
404 [책읽는부모] 로봇 소스 imagefile 고려교장 2018-10-17 2941
403 [책읽는부모] <영어책 한 권 외워봤니?> 영어뿐 아니라 살아가는 자세에 대한 이야기 imagefile [5] 강모씨 2017-05-30 2941
402 [자유글] 자녀 사랑하기 - 올바른 훈육 공유합니다. imagefile jihojiho 2015-09-22 2940
401 [자유글] 교육감과 대청소 [4] 분홍구름 2014-06-11 2940
400 [자유글] 참깨를 세우며 imagefile [2] 농부우경 2014-08-05 2938
399 [직장맘] 기다릴 수 있으니까 엄마 걱정하지 말고 일해... [2] sybelle 2016-10-20 2937
398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아이셋 엄마, 아이넷 엄마 imagefile [2] 윤영희 2017-06-22 2934
397 [자유글] [궁금증 톡] 전송받은 모바일 교환권은 누구 소유일까?! 베이비트리 2014-07-08 2934
396 [자유글] 흔들리지 않는 편안함, 무도vs삼시세끼 happyhyper 2015-01-26 2933
395 [자유글] 후기보고 책샀어요. [2] illuon 2014-10-29 2933
394 [책읽는부모] <놀이의 과학>을 보고, 느끼고, 생각하고 [2] 윤기혁 2016-07-12 2931
393 [건강] 아침 거르는 어린이, 되레 비만 위험 베이비트리 2014-06-18 2930
392 [자유글] 불금, 퇴근길 하하하 웃은 사연 [2] 양선아 2015-07-25 2927
391 [책읽는부모] 엄마 말대로 하면 돼... 읽었습니다~ orazoo 2014-07-30 2918
390 [직장맘] 저는 메르스 최전선에 있는 검사요원입니다 image 베이비트리 2015-06-24 2916
389 [책읽는부모] <슬로육아>를 읽고 [2] barun518 2014-08-27 2916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