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 상태와 체질에 따른 한방차



복분자차 기운없고 피로쌓인 남성

오미자차 푸석한 피부 고민인 여성

대추차 손발 차고 추위 잘 타는 노인

계피차 열나는 몸살감기 걸린 아이






c502e090468bd22ce4f5fd0f155e474a.






“어휴~ 답답해. 냉수 한사발 줘!” 많은 사람들이 가슴이 답답할 때 냉수를 찾곤 한다. 거기엔 과학적인 근거가 있을까? 전문가들의 답변은 ‘그렇다’이다. 우리가 즐겨 마시는 보리차엔 소화를 촉진하고 갈증을 해소하는 효능이 있다.



요즘처럼 쌀쌀한 가을 날씨엔 따뜻한 차를 많이 찾는다. 예부터 몸을 따뜻하게 하고 피로 회복과 원기 보충을 위해 환절기 때 차를 즐겼다. 한의사들은 “한방차로 한약만큼의 효능을 기대하기는 어렵지만, 기관지와 호흡기 질환이 생기기 쉬운 가을·겨울철 체온 유지와 면역력 증강에 도움이 된다”고 말한다. 차은석 코모코한의원 분당미금점 원장과 한진우 인산한의원 부원장에게 건강에 도움이 되는 한방차들을 추천받았다.



■ 30~50대 남성



평소 원기가 부족하다고 느끼거나 몸이 차고 추위를 잘 타는 남성에게는 인삼이 좋다. 인삼은 그 약성이 ‘대보원기’라 해서 기운을 북돋아주는 대표 약재다. 생으로 그냥 먹거나 인삼차, 홍삼차 등으로 먹을 수 있는데, 몸에 맞는 사람과 그렇지 않은 사람이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인삼차를 마셨을 때 가슴과 머리 쪽이 화끈거리는 사람은 양체질이므로 너무 많이 마시지 않는 것이 좋다. 상열감이나 목이 뻣뻣해지는 등의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다.



“피곤하다”는 말을 달고 사는 남성이라면 피로와 체력 회복에 도움을 주는 구기자차, 오미자차, 복분자차가 좋다. 한의학에서는 간의 기운이 떨어졌을 때 피곤함을 느낀다고 본다. 구기자와 산수유는 간의 기운을 회복시키는 데 도움을 준다. 평소 술을 자주 마시거나 초기 감기 기운이 있다면 갈근, 즉 칡차가 제격이다. 칡은 땀을 흘리게 해 숙취를 해소해줄 뿐 아니라 몸의 열을 내리는 작용도 한다. 차은석 원장은 “말린 차 재료 30~50g을 물 1리터에 넣고 1시간 정도 끓인 후 수시로 마시면 된다”고 설명했다.   



■ 30~50대 여성



환절기 때 푸석해진 피부가 신경 쓰이는 여성이라면 구기자차나 오미자차가 좋다. 한방에서는 몸안의 수분이 부족할 때 피부가 건조해진다고 본다. 차는 몸안의 수분을 보충해준다. 평소 변비를 앓거나 다이어트 중인 여성에게는 율무차, 둥굴레차, 옥수수수염차가 좋다. 몸안의 신진대사를 높이고 공복감을 없앨 뿐 아니라 몸안에 정체된 수분을 제거하는데 도움을 준다. 특히 율무는 식욕을 억제하고 붓기를 가라앉히는 효과가 있다. 또한 비타민B, 니아신, 칼슘, 철뿐 아니라 단백질, 탄수화물 등이 고루 들어 있어 피부미용에도 좋다. 한진우 원장은 “하지만 설탕과 함께 섞여 있는 율무차 제품은 다이어트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카페인, 타닌 등이 풍부해 소화를 촉진하는 우롱차는 기름진 요리를 먹은 뒤 마시면 좋다.



■ 50~80대 노인



환절기 때 노인들은 잦은 기침을 한다. 이는 대부분 호흡기 점막의 기능이 저하되어 생긴 것이라고 볼 수 있는데, 오미자차나 인삼차가 마른기침을 없애는 데 도움을 준다. 기억력 감퇴를 예방하기 위한 차로는 구기자차나 산수유차가 적격이다. 평소 소화가 잘 되지 않거나 손발 저림 등의 증상이 있다면 칼슘, 칼륨, 무기질이 풍부한 모과차가 좋다. 한방에서는 근육통과 관절염, 요통 치료에 모과가 쓰이는데, 변비가 있거나 신장·심장 질환이 있는 사람은 피하는 것이 좋다.   



손발이 차거나 추위를 잘 타며, 코가 막히고 재채기와 콧물을 달고 사는 사람은 생강차, 계피차, 대추차가 좋다. 특히 대추차는 잠들기 전에 마시면 숙면에 도움을 준다.



■ 10~20대 자녀



평소 감기나 비염 등을 달고 사는 아이들한테는 도라지, 생강, 은행, 꿀, 배, 대추 등으로 차를 끓여 마시면 호흡기 질환 예방에 좋다. 아이가 열이 펄펄 끓는 몸살감기에 걸렸을 때는 계피차나 생강차 등을 먹이면 열을 내리는 데 효과를 볼 수 있다. 목감기에는 레몬차, 초기 몸살감기에는 유자차가, 약한 감기에는 파뿌리를 물과 함께 끓여서 먹이면 도움이 된다. 장시간 책이나 컴퓨터를 봐야 하는 학생에게는 눈을 맑게 하는 결명자차가 좋다. 계절성 우울증에 시달리는 수험생이 국화차를 마시면 눈과 머리가 맑아져 상쾌한 기분을 느낄 수 있다.  



김미영 기자 kimmy@hani.co.kr, 사진 티테라피한의원 제공



------------------------------------------------------------------------------------------------------------------------------------------------------------------------



ccc7a28b15064316997a4ad22f9a37a1.



한방차, 만병통치약이 아니다



한방차가 우리 몸에 이로운 건 분명하지만, 한방차가 ‘만병통치약’이 될 수는 없다. 한방차로 병을 치료한다고 과신할 것이 아니라 몸에 좋은 차를 마심으로써 병을 예방하고 치료 과정에 도움을 주는 개념으로 봐야 한다고 한의사들은 말한다. ‘한방차=보약’은 아니지만 커피나 청량음료 대신 한방차를 마시는 습관을 들이다 보면 면역력을 높여 보약을 먹는 것과 유사한 건강 상태를 유지하는 데 이롭다는 것이다. 



한진우 원장은 “농도 차가 커 한방차로 한약이나 보약의 효능을 기대하기는 어렵다”며 “몸에 좋은 음식을 섭취한다는 개념으로 한방차를 바라보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차은석 원장은 “시중에서 파는 한방차는 상관없지만 한방차의 종류, 체질과 몸 상태에 따라 좋게도 나쁘게도 작용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방차는 어린 아이가 먹어도 무방하며, 오히려 미각 발달이나 차를 즐기는 태도나 문화를 익히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고 한의사들은 말한다. 특히 평소 감기에 잘 걸리는 아이의 경우 면역력을 키워주는 데 도움이 된다. 차 원장은 “어렸을 때부터 감기에 잘 걸린다면 한방차를 통해 면역력을 키우는 것도 좋다”고 조언했다. 다만 임신부의 경우 독성이 있는 약재나 어혈을 제거하는 약재가 포함된 차는 유산 위험이 있으므로 복용에 신중해야 한다.  



김미영 기자 kimmy@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5 [자유글] 따뜻하고 풍성했던 2016년 베이비트리 가족 신년회 imagefile [8] 양선아 2016-02-02 13127
14 [자유글] 놀이의 가능성 - 포럼 imagefile [2] 일회용종이컵 2014-05-20 6437
13 [살림] 합리적인 아이 옷 교환 벼룩시장 '키플' image 베이비트리 2013-07-25 8043
12 [살림] 카드 연회비 줄이려면… image sano2 2011-10-12 10286
11 [자유글] 젊은 엄마, 아들보다는 딸이 좋아! imagefile babytree 2011-07-25 15000
10 헬리코박터 덮어놓고 치료할 필요는 없어 imagefile babytree 2010-11-09 8873
» 인삼차 생강차 유자차…내게 맞는 '건강차'는 imagefile babytree 2010-10-26 20619
8 [나들이] 이번 주말 덕수궁 나들이 어때요? imagefile 김미영 2010-10-08 8241
7 [다이어트2-9화] 6시 기상시간 회복! 김미영 2010-08-19 9310
6 [다이어트 39화] 회식, ‘폭탄’ 배려 김미영 2010-07-13 7385
5 [자유글] ‘짠돌이 육아’ 백과사전 image akohanna 2010-06-22 13063
4 [자유글] 부모의 질문에 대답을 회피하는 아이의 심리는? imagefile 김미영 2010-06-01 16078
3 [나들이] 추억 만들기-고양시 꽃박람회 imagefile 양선아 2010-05-07 14006
2 우울한 당신, 완벽주의거나 꿍하거나 imagefile babytree 2010-04-27 89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