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겨레에 사회적 경제 사이트가 생겼어요...(http://se.hani.co.kr/)

아이 옷 공유할 수 있는 기업을 소개했네요.

베이비트리 이용자들께 도움 되었으면 합니다.

---------------------------------------------

* 공유기업 - 키플

쑥쑥 커가는 아이들에게는 새 옷을 사 입혀도 금세 작아져 못 입게 됩니다. 또 어울리지 않거나 싫증이 난 옷들은 깨끗함에도 불구하고 옷장에 한 번 들어가면 나올 일이 없습니다. 그래서 공유기업 ‘키플(http://kiple.net)’이 장롱 속에서 잠들어 있는 아이 옷을 다른 사람과 교환할 수 있는 온라인 벼룩시장을 만들었습니다.

137412415073_20130718.jpg

키플을 애용하는 오수영(35) 씨의 후기를 예로 들어볼까요?

두 아이의 엄마인 오수영 씨는 평소에 작아져서 아이가 못 입거나 싫증 내는 옷을 키플에 보내 키플머니를 적립했습니다. 그리고 키플에서 판매하는 5천여 벌의 옷 중에서 아이에게 맞는 90치수를 중심으로 15벌의 옷을 골랐습니다. 그리고 옷 한 벌을 살 때마다 1+1으로 고를 수 있는 무료나눔 옷장에서 둘째 아이의 여름옷 11벌을 골랐습니다.

137412415062_20130718.jpg
① 나눔옷장에서 고른 옷 ② 무료나눔 옷장에서 고른 옷 ③ 옷을 입고있는 아이
사진 제공 - 오수영

전체 옷의 가격은 54,300원, 이 중 절반은 키플머니로 결제하고 택배비 2,500원을 추가하여 29,650원을 결제했습니다. 안입는 옷은 나누고 새로운 26벌의 옷을 한 벌 당 약 천원에 구입한 것입니다. 오수영 씨는 “새것이나 다름없는 옷이 키플에 많은데 아직 남자아이들 옷이 적다. 홍보가 많이 돼서 남자아이들 옷이 더 많이 늘어났으면 좋겠다.”라고 말합니다.

여러분이 깨끗이 세탁한 의류 10벌을 키플에 보내면 키플은 객관적인 평가 기준에 따라 판매가격을 산정하고 판매가격만큼 키플머니를 충전해줍니다. 내가 보낸 옷의 가치만큼 타인의 옷을 이용할 수 있는 가상화폐를 얻게 되는 것입니다.

또한 키플은 개인 거래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문제들을 해결해서 편의성을 향상시켰습니다. 결제에 대한 위험, 제품 질에 대한 우려, 가격 흥정, 택배 발송 비용, 제품정보 제공을 위한 사진 촬영, 개인정보 노출 등의 문제를 도맡아 해결했을 뿐만 아니라 고객이 보낸 의류들을 분류하고 소비자의 필요에 맞게 재정리한 것입니다.

137412415058_20130718.jpg

클릭 몇 번으로 창고에 잠든 옷을 키플에 무료 택배로 보내고 클릭 몇 번으로 키플이 책정한 중고가의 절반 가격으로 다양한 의류를 구입할 수 있게 된 것입니다. 각 잡힌 새 옷 도 좋지만 누군가 소중히 사용했던 옷의 흔적도 애틋하고 공유하는 소비도 즐겁다면 키플을 이용해 보세요.

이승균 <사회적경제> 리포터 theoliveone@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5 [자유글] 따뜻하고 풍성했던 2016년 베이비트리 가족 신년회 imagefile [8] 양선아 2016-02-02 11967
14 [자유글] 놀이의 가능성 - 포럼 imagefile [2] 일회용종이컵 2014-05-20 6150
» [살림] 합리적인 아이 옷 교환 벼룩시장 '키플' image 베이비트리 2013-07-25 7790
12 [살림] 카드 연회비 줄이려면… image sano2 2011-10-12 10056
11 [자유글] 젊은 엄마, 아들보다는 딸이 좋아! imagefile babytree 2011-07-25 14712
10 헬리코박터 덮어놓고 치료할 필요는 없어 imagefile babytree 2010-11-09 8616
9 인삼차 생강차 유자차…내게 맞는 '건강차'는 imagefile babytree 2010-10-26 20164
8 [나들이] 이번 주말 덕수궁 나들이 어때요? imagefile 김미영 2010-10-08 8078
7 [다이어트2-9화] 6시 기상시간 회복! 김미영 2010-08-19 9027
6 [다이어트 39화] 회식, ‘폭탄’ 배려 김미영 2010-07-13 7203
5 [자유글] ‘짠돌이 육아’ 백과사전 image akohanna 2010-06-22 12744
4 [자유글] 부모의 질문에 대답을 회피하는 아이의 심리는? imagefile 김미영 2010-06-01 15568
3 [나들이] 추억 만들기-고양시 꽃박람회 imagefile 양선아 2010-05-07 13714
2 우울한 당신, 완벽주의거나 꿍하거나 imagefile babytree 2010-04-27 86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