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초등생 위치확인 유료서비스 확대”

전자태그가격 15만원, “56만명 중 5만명 지원”



e5264fce7fb97a7590e2d7c497427fcb.서울시가 실시간으로 자녀의 위치를 확인해 유괴나 실종을 예방하는 ‘유(u)-서울 안전 서비스’를 2014년까지 서울 시내 모든 초등학생에게 확대한다.


하지만 이 서비스가 유료여서 학부모에게 부담을 주고 개인정보가 유출될 우려가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시는 20일 현재 구로구 초등학교 7곳 어린이 3141명을 대상으로 실시중인 ‘유-서울 안전존’ 서비스를 개편해 오는 2014년까지 서울 전역 588개 초등학교 학생 56만명으로 대상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유-서울 안전 서비스는 평소엔 휴대전화로 자녀 위치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고, 비상시엔 경찰 등에 연계돼 긴급구조가 이뤄진다. 휴대전화나 스마트폰이 있는 어린이는 위급할 때 미리 등록한 단축번호를 눌러 112에 신고할 수 있다. 현재 초등학교 반경 300~500m인 위치 확인 범위도 2014년까지는 서울 모든 지역으로 확대된다.



시는 휴대전화가 없는 초등학생에게는 캐릭터형 전자태그를 판매할 계획이다. 전자태그 값은 15만원이며 월 이용료는 8000원가량이다. 다만 저소득층 자녀 약 5만명에게는 전자태그 등 단말기 구입비용과 월 이용요금을 전액 지원한다.



권혁철 기자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6 [자유글]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초등학교 입학 준비 imagefile [2] 베이비트리 2017-02-15 3909
5 [직장맘] 1학년과 메르스 imagefile [3] yahori 2015-06-08 6827
4 [자유글] “엄마, 세월호 말이야... 요렇게 하면 되지 않아?” imagefile [3] anna8078 2014-05-14 5544
3 [직장맘] ㅎㅎㅎ 오랜만이어요 imagefile [2] anna8078 2013-04-11 5962
2 [자유글] ‘교실에 책걸상ㆍTV 없어요’‥발도르프교육 첫도입 imagefile anna8078 2012-03-14 21860
» [자유글] 초등생 위치확인, 휴대전화 없는 아이들엔 ‘그림의 떡’ imagefile babytree 2011-09-21 90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