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력 약해도 규칙적 운동이 수명 늘린다

조회수 5781 추천수 0 2010.08.17 09:38:16

‘약골’도 꾸준히 하면 사망위험 줄어



체력이 약한 사람도 규칙적으로 운동을 하면 강한 체력을 타고난 이들 못지않게 오래 살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박민선 서울대병원 건강증진센터 가정의학과 교수팀은 1995~2003년 1만8775명의 남성을 대상으로 규칙적인 운동과 체력 수준이 사망 위험도에 미치는 영향을 조사한 결과, 규칙적인 운동을 하는 집단에서는 타고난 체력 수준이 사망위험도에 큰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최근 밝혔다. 반면 규칙적인 운동을 하지 않는 군에서는 타고난 체력 수준이 사망위험도에 큰 영향을 줬다. 이 연구 결과는 <대한의학회지> 최근호에 실렸다.



연구 결과를 보면 우선 조사 대상자들의 체력수준을 ‘자전거 에르고미터’(bicycle ergometer) 측정법으로 심폐지구력에 따라 세 집단으로 나눈 뒤, 암이나 심장 및 혈관질환의 발생 위험 등을 조사해 사망위험도를 측정했다. 그 결과 체력 수준이 높은 상위 두 집단의 사망위험도는 체력 수준이 가장 낮은 집단에 견줘 사망위험도가 42% 낮아졌다. 또 규칙적인 운동을 한 경우에는 그렇지 않은 집단에 견줘 심장 및 혈관질환 사망위험도는 58%, 전체 사망위험도는 37% 줄어드는 것으로 조사됐다.



아울러 체력과 규칙적인 운동의 상호작용을 모두 고려한 사망위험도를 조사한 결과 운동을 규칙적으로 하지 않는 집단에서는 체력 수준이 높은 사람들이 체력 수준이 가장 떨어지는 사람들에 견줘 심장 및 혈관질환 사망위험도와 전체 사망위험도가 각각 51%, 54% 낮아졌다. 반면 하루 30분 이상, 1주일에 3회 이상 운동을 규칙적으로 한 사람들의 경우에는 체력 수준이 높든 낮든 사망위험도에서 큰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박 교수는 “타고난 체력이 약한 이들이라 해도 규칙적인 운동을 한다면 체력 수준이 높은 사람만큼 사망위험도를 낮출 수 있다”고 말했다.



김양중 의료전문기자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 체력 약해도 규칙적 운동이 수명 늘린다 babytree 2010-08-17 5781
1 암 관련 통계기사 무서워하지 말자 babytree 2010-07-27 59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