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아이가 성공했으면 하는 마음은 모든 부모들의 바람이자 욕심인 듯 해요.

부모된 입장에서  저두 그런 마음이구요.

그러던 찰나에 인터파크 오늘의 책에서 우연히 본 책 한권을 발견했어요.

 

 

폴 터프<아이는 어떻게 성공하는가>라는 책입니다.

읽어보니 도움이 되실 것 같아서 리뷰 남깁니다^^

 

  

표지에 보니 아마존닷컴 종합 베스트셀러, 미 입학사정관 추천 필독서라고 하네요.

또 베스트셀러 <습관의 힘> 저자 찰스 두히그의 강력 추천도서이기도 하구요. 

책 뒤를 보면 <하루 3시간 엄마 냄새> 저자인 이현수 선생님도 추천사를 남겨주셨네요. 

전 세계적 리딩언론의 극찬을 받은 책이라 그런지, 책을 펴보면 현지 미디어의 서평과 찬사를 담은 글들이 소개되어 있어요.

 

 

 

요즘엔 개천에서 용난다 라는 속담은 먼 이야기라고들 하는데요.

그래서 그런지 아이가 가난한 집안에서 자라나는 경우 빈곤이 대물림 되면서

성공하기 힘들다는 이야기를 조금씩 듣곤합니다.

이 책에서는 빈곤한 아이들이 성공하지 못하는 이유는

빈곤으로 인한 스트레스를 극복하지 못했기 때문이라고 말하고 있어요.

스트레스를 극복할 수 있는 훈련을 통해 그런 빈곤한 아이들이 성공할 수 있다는 것을 이 책에서는 보여줘요.

뚝심, 호기심, 자제력 등의 학습을 통해 충분히 배우면 그런 스트레스를 극복할 수 있기에

이제는 공부감성보다는 성격강점이 아이 성공의 지름길이라고 하네요.

 

  

사실 많은 부모들이 공부를 잘하는 것이 아이의 성공의 지름길이라고 생각하는 분들이 많잖아요.

그런 생각을 가지고 있다보니 사실 조기교육, 선행학습, 영재교육 등 사교육에 쓰는 비용도 만만치 않게 들어가구요.

사실 저도 그런 고민을 하고 있거든요.

그런데 이 책을 읽고 나니 신세계를 경험한 기분이 들었어요.

제목이 눈에 띄어 읽기 시작했지만 읽기를 잘했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아이 성공에 있어서 성적에만 집착하는 엄마가 아닌

스트레스를 극복할 수 있는 성격을 갖추는 것이 중요하다는 점을 알게 되었어요.

책에서는 실제 사례를 통해 증명하고 있어요.

 

아이를 키우는 부모입장에서 다시 한번 생각해보게 만들고 반성하게 되는 책인 것 같아요.

 

 

"실패 혹은 적어도 실패할 수 있는 진짜 리스크는 종종 성공에 이르는 길을 찾는 극히 중요한 단계일 수 있다. 아이에게 필요한 것은 걸맞는 역경, 즉, 넘어졌다가 다시 누구의 도움도 없이 혼자 힘으로 일어설 수 있는 기회였다. 지금 그들이 거기에 있는 것은 첫 발걸음을 뗄 수 있도록 누군가가 도와주었기 때문이잖은가?"

 

저는 이 구절이 참 와닿으면서도 감명깊었어요.

 

 

스트레스와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성격을 아이에게 갖추게끔 하려면 

뚝심, 호기심, 자제력, 열정, 감사, 낙관적 성격, 사회성, 호기심 7가지 성격강점

지도할 수 있는 교육환경 속에서 부모와 선생님들의 도움이 필요하다고 해요.

그래서 많은 분들(특히 부모님, 선생님)께서 읽어보셨으면 하는 바람에 이렇게 글을 올리게 되었어요.

아이의 교육에 관해 고민하시는 분들, 아이의 성공을 바라는 부모님들께 적극 추천드립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674 [살림] 단순하게 우직하게 부엌으로 돌아오는 옛날 살림 image 베이비트리 2013-12-02 22546
1673 [나들이] 공정하게 여행할수록 희망이 돋아난다네 image 베이비트리 2013-12-02 15247
1672 [책읽는부모] <우리는 잘하고 있는 것일까>후기 - 응답하라! 2013년 현재를 살아가는 어른들이여! imagefile [5] 난엄마다 2013-12-01 7107
1671 [책읽는부모] <우리는 잘하고 있는 것일까> 바다를 미치도록 그리워하게 하자! [4] ogamdo13 2013-11-30 6025
1670 [살림] 사과 정말 맛있네요~ `베트' 독자 형민이 엄마 아버님 농사 사과 imagefile [2] 양선아 2013-11-28 5300
1669 [요리] 미리 불려 짓는 현미밥의 부드러움 image [1] 베이비트리 2013-11-27 6343
» [책읽는부모] 내 아이는 공부만 잘하면 성공한다는 착각!을 버리게 만든 책 <아이는 어떻게 성공하는가>꼼꼼리뷰 image [1] jenifferbae 2013-11-26 9713
1667 [자유글] 마음의 선물 vs. 상납 [2] 분홍구름 2013-11-26 5980
1666 [자유글] 김장철~ imagefile [1] 푸르메 2013-11-26 5160
1665 [자유글] [유머]센스넘치는 주문~ imagefile [4] 분홍구름 2013-11-24 5260
1664 [자유글] 완도의 어린이집에서 전복죽이 나오면? [5] 양선아 2013-11-23 6019
1663 [자유글] 베이비트리 도쿄 번개 imagefile [7] lotus 2013-11-22 7163
1662 [자유글] 아동학대 기사에 가슴이 너무 아픕니다 [6] 임지선 2013-11-22 7181
1661 1994년 연세대에 컴퓨터공학과가 없었다고? image [1] 베이비트리 2013-11-21 5993
1660 [자유글] 첫눈! imagefile [1] 빈진향 2013-11-19 6137
1659 [자유글] 남편과의 불화 덕분에 imagefile [14] 빈진향 2013-11-16 17712
1658 [자유글] 제주도보다 아름다운 섬, 그래도 [1] 양선아 2013-11-15 5611
1657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나는 아이들의 로드 매니져! [2] pororo0308 2013-11-14 6263
1656 [요리] 첨가물 없는 착한 주스, 가격도 착했으면 좋겠네 image 베이비트리 2013-11-13 7683
1655 [가족] 나랑 남편 단둘이 사는데 10인용 밥솥이 웬 말이냐 image 베이비트리 2013-11-13 721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