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참담합니다. 화가 납니다.

경주에서 신입생 참사가 있은지 얼마 지나지 않아 이런 참사를 맞게 되니 아이들에게 너무 미안합니다. 이런 큰 사건 사고가 있는데도 그 때마다 수동적으로 뉴스를 접하기만 하고 가만히 있었다는게 미안합니다. 우리 사회의 안전불감증을 이대로 둘 수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이렇게 떠나보낼 수밖에 없는건가. 배가 더 가라앉지 않는다고 하니 일기가 좋아져서 더 많은 이들이 구조될 수 있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그리고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은 이런 사건 사고가 반복되지 않게, 행동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사건 사고의 유족들이 정부나 사회에 요구할 때까지 가만히 있을 게 아니라 국민 모두가 한 목소리로 요구를 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제 짧은 소견으로

 

첫째, 초등학교에서 고등학교의 안전교육이 제대로 진행되고 있는지, 제대로 진행이 되고 있지 않다면 요구를 해야합니다. 자신의 생명을 지키기 위한 최소한의 교육은 진행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화재, 홍수, 지진 그 외 사건 사고 시 어떻게 대처해야하는지 메뉴얼이 있다면 그 메뉴얼대로, 이런 사고 발생 시 어떻게 해야하는지 알고 있어야 합니다. 각 학교에서 안전 교육을 제대로 하고 있는지 묻고 싶습니다. 또한 어른인 우리는 알고 있나요? 누구나 알고 있는 대처요령이었다면......안전 교육을 제대로 받지 못한 어른 세대들의 안전불감증이 우리 아이들을 이렇게 보내는 것 같아 참담합니다.

 

둘째, 대중교통 및 일반 시민들이 많이 모일 수 있는 공간에서의 화재, 충돌 등에 대비한 메뉴얼은 있겠죠? 이 메뉴얼을 일반인들까지 알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가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이 사건을 보며 내 주위, 주변에서 사건 사고가 발생하면 어떻게 대처해야할까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1999년 6월에 화재로 유치원생들을 떠나 보낸 씨랜드 참사, 2003년 대구 지하철 화재 등 많은 이들이 모인 곳에서의 이런 참사가 계속 되풀이되는 것을 보면서 그 동안 우리는 이런 참사가 일어나지 않도록 무엇을 했는지 되묻게 되었습니다. 이런 참사가 있을 때만 반짝하는 안전에 대한 관심을 일상에서의 관심으로 옮기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할지 방안을 마련해야합니다.

 

우리가 무엇을 해야할까요?

구조원들이 최대한 구조를 할 수 있게 일상에서 간절히 바라면서

우리는 각자의 자리에서 안전 점검에 더 신경쓰면서

더 나아가 한 목소리로 요구하고 만들어내야 할 것들이 있지 않을까요.  

이대로는 아닙니다. 이대로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948 [자유글] 지만원라는 사람 정말... [1] 양선아 2014-04-23 4333
1947 [책읽는부모] ♡ 황쌤의 책놀이 -어서 빨간모자를 구출하자! ♡ imagefile 황쌤의 책놀이 2014-04-23 17500
1946 [선배맘에게물어봐] 약 안 먹으려는 아이(17개월) 약 먹이는 법.. [5] 케이티 2014-04-22 6916
1945 [자유글] 밤마다 아이에게 하는 말 케이티 2014-04-22 4197
1944 [자유글] 아무 것도 할 수가 없다 anna8078 2014-04-22 4023
1943 [자유글] 이 나라 밖으로 가고 싶다. imagefile [3] 농부우경 2014-04-22 5091
1942 [자유글] 미안하고 무섭고... [1] 겸뎅쓰마미 2014-04-21 4287
1941 [자유글] 구조 작업 최고 책임자가 누구인지 [4] 난엄마다 2014-04-20 10921
1940 [자유글] 한국인이라는 게 부끄러운 이번 사건 [4] pororo0308 2014-04-20 5718
1939 [자유글] 기본이 안된 나라... [1] 양선아 2014-04-20 4990
1938 [자유글] 미안하다. 미안하다. imagefile 농부우경 2014-04-20 6162
1937 [자유글] 대체... [2] 분홍구름 2014-04-19 4237
1936 [선배맘에게물어봐] ['선배맘에게 물어봐' 이벤트] 따스한 육아 멘토 [1] 베이비트리 2014-04-18 22546
1935 [자유글] 슬퍼하고만 있어서는 안된다. 윤영희 2014-04-17 4369
» [자유글] 참담한 마음 감출 길이 없습니다. 이대로는 아닙니다. [3] 난엄마다 2014-04-17 4676
1933 [자유글] [댓글 이벤트] 또 하나의 약속 imagefile [29] 베이비트리 2014-04-17 27322
1932 [자유글] 제발 기적이 일어나기를...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17 23827
1931 [자유글] 너무 화가 납니다... [1] 양선아 2014-04-17 4759
1930 [요리] 배워봅시다 식당 예절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17 4668
1929 [자유글] 먹먹해지는 이 가슴... [2] 겸뎅쓰마미 2014-04-17 445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