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을 받고서

자유글 조회수 5018 추천수 0 2014.04.25 09:45:37


동네 아줌마한테 카톡 한 통을 받았드랬습니다. 


그만 울고 나오라고.

이제는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이 무엇인지

찬찬히 치밀하게 해보자고.


동네 아줌마들의 카톡과 밴드가 

하루동안 바삐 움직였습니다. 


딸아이와 같이 나가보니

초딩, 중딩 아이들과 함께 나온 엄마들이 제법 있더라고요. 

 

  • 지나가던 중년 아주머니 : 이거라도 해야잖아요. 아이구 어렵게 나오셨어요. 
  • 장보고 가던 유모차 젊은 엄마 : 저도 참여해도 되요? 
  • 20대 회사원 언니 : 약속 있어 촛불은 못 들지만 사진 찍어서 트위터에 날릴께요. 
  • 퇴근길 아저씨 : (아무 말 없이 캔커피 봉다리 살포시 두고 가심)
mmm_sss.jpg




이제 집에 가야지 - 너무  춥잖아

꼭 살아서 땅 위에서 보자

당연한 것조차 기적이 필요한 사회

미안하고 미안하고, 또 미안하다

1주일이 넘도록 아무 것도 못한 정부

국가가 지켜주지 못해도 우리가 끝까지 잊지 않을께

구조자 0명, 탈출자 174명

대한민국호의 선장은

책임을 반드시 물어주세요


언니 오빠 제발 돌아와줘, 응?


-------------------

(손피켓)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1968 [자유글] 오랫만에 로그인 [7] 푸르메 2014-05-07 3784
1967 [자유글] 지상에서 가장 바쁜 날들 imagefile 농부우경 2014-05-06 3778
1966 [자유글] 결혼 6주년, 영화 <역린> 중용 23장의 배움 imagefile [6] 안정숙 2014-05-05 5939
1965 [가족] 어린이날 선물이래요 imagefile [2] 난엄마다 2014-05-04 9493
1964 [자유글] 비둘기를 보다가.. [4] 분홍구름 2014-05-03 4307
1963 [선배맘에게물어봐] 어린이날, 어버이날, 스승의 날 어떻게 하세요? [6] 양선아 2014-05-01 4851
1962 [자유글] 잘 가시라, 그대들 imagefile 인디고 2014-04-30 4833
1961 [직장맘]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⑥ 직장맘, 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30 18898
1960 [자유글] 그래. 아들아, 네 덕분에 imagefile 농부우경 2014-04-30 3899
1959 [자유글] 비판과 분노 넘어 연대와 공감으로 [13] 케이티 2014-04-29 8698
1958 [선배맘에게물어봐] 아이 생일파티 어떻게 해주시나요? [2] pororo0308 2014-04-28 5423
1957 [자유글] [토토로네 미국집] 어른들의 실천, 미국의 안전 울타리 imagefile [6] pororo0308 2014-04-26 7844
1956 [자유글] 서로 힘이 되어주자. 난엄마다 2014-04-25 3391
1955 [가족]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⑤ 놀 줄 아는 아빠, 그대가 진정한 슈퍼맨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25 15671
» [자유글] 카톡을 받고서 imagefile anna8078 2014-04-25 5018
1953 [가족] <야옹선생의 육아CPR - 안전한 나라를 만들어주세요> imagefile [1] 야옹선생 2014-04-24 4917
1952 [자유글] 미개한 국민은 어떻게 살아야 할까요? 숲을거닐다 2014-04-24 3383
1951 [자유글] 모두가 Stop... [1] 분홍구름 2014-04-23 3784
1950 [건강] 사고 소식 반복적으로 듣기, 절대금기 사항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4-04-23 6154
1949 [살림] 층간소음 걱정말고 건강하게만 자라다오 image 베이비트리 2014-04-23 662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