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추 이야기 3

자유글 조회수 6812 추천수 0 2014.09.26 06:11:51

고추를 따면서 드는 생각. 어쩌다가 우리는 이 맵고 자극적인 고추를 삼시 세끼 김치로 먹고 고추장으로 먹고 하다못해 콩나물무침에도 넣어 먹게 되었을까. 임진왜란을 전후해 들어왔다는데 우리 구미에 맞는 뭔가가 없었다면 세종대왕 잡숫던 백김치가 이다지도 시뻘겋게 바뀌진 않았을 터. 남아선호 때문인가? 외제품에 대한 뿌리깊은 선호?

 

가을이라지만 한낮의 바람 없는 고추밭은 건식 사우나. 엉덩이에 30cm 방석을 깔고 앉아 뭉기적뭉기적 고추를 따노라니 저절로 답이 알아진다. 사는 일이 팍팍해서겠지. 부귀영화는 남의 일, 내 앞에 놓인 건 그저 자갈밭이어서 걷기만 해도 발이 아픈데 그 밭을 갈아 콩도 심고 팥도 심어야 하는 생이어서겠지. 자갈밭을 갈다 돌아와 밥 한술 뜨려니 찬이라고는 달랑 고추 몇 개 된장 한 보시기. 밥에 물 말아 후후룩 넘기는 중에 매운 땡초 된장 찍어 찬을 삼노라면 혀도 아리고 속도 아려서 자갈밭 생 따위 그나마 잠시 잊을 수 있어서겠지.

 

몰래라도 미국으로 넘어가기가 소원인 멕시코 사람들이나, 폐지되었다는 카스트 아래 불가촉천민이 엄연한 인도 사람들을 보라구. 유독 매운 맛을 좋아하잖아. 스웨덴 사람들이 닭고기 스프에 칠리 넣어 먹는단 소리 들어봤어? 핀란드 사람들이 자기 전에 자일리톨 대신 고추를 씹지는 않잖아. 살기 팍팍할 수록 매운 맛을 즐긴다는 내 '고추선호 이론'은 나름 근거가 있다니까.

 

하기야 굳이 멕시코, 인도, 대한민국일까. 사는 일은 누구에게나 팍팍하고 퍽퍽하지. 브라질의 고추는 커피일 테고 독일의 고추는 맥주일 테지. 고단한 생을 위무하는 커피거나 맥주거나 담배 따위의 사소하지만 대체불가능한 것들. 고추를 다 따고 커피수확을 마치고 보리 타작을 끝내놓고 태우는 한 개비 담배의 맛이라니. 그런 담배의 값을 인상한다지. 정치며 위정자로 인한 스트레스가 담배보다 백배는 해롭게 느껴지는 나라의 국민으로 사는 일도 팍팍하기 짝이 없는데, 국가 재정을 걱정하는 대통령에게는 아쉽고 안타까운 소식 하나. 나도 담배를 끊었다.

 

-농부 통신 42

 

농부통신 42.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048 [자유글] 마을, 공동체에 관한 독서회 및 책 추천 [4] 케이티 2015-01-03 6858
2047 [자유글] 2014년 속닥속닥 어워드 [5] 베이비트리 2014-12-23 6854
2046 [가족] ] (아빠와 딸의 마주이야기)옷 벗지마, 찌찌 보이니까. [2] artika 2013-08-09 6854
2045 [나들이] 강동풀빌라의 피서 image [9] spica77 2012-08-08 6854
2044 [자유글] 아이 훈육시킬 때 바른소리 어플 사용해보세요~ imagefile finyur 2015-04-28 6853
2043 [나들이] 엑스레이맨 - 닉 베세이전 다녀왔어요^^ imagefile 신순화 2017-07-10 6845
2042 [요리] 꽃보다 꽃요리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3-06 6844
2041 [자유글] 문자해ㅡ>카톡해 [2] akohanna 2012-01-02 6839
2040 [책읽는부모] 공부두뇌... 내 아이 아닌 우리 아이들 이야기 [2] blue029 2012-05-22 6838
2039 [책읽는부모] 나에게 위로가 되고 힘이 되어준 책 [5] oodsky 2012-03-19 6832
2038 [책읽는부모] 영혼이 강한 아이로 키워라 / 아모스 할아버지가 아픈 날 imagefile [3] 꿈꾸는식물 2013-08-26 6827
2037 [자유글] 고추 이야기 2 imagefile [3] 농부우경 2014-08-28 6825
2036 [건강] “청소년 잠 부족하면 자해 충동 높아진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8-13 6817
2035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돈의 달인이 되고 싶다 [2] 난엄마다 2014-11-25 6814
» [자유글] 고추 이야기 3 imagefile [1] 농부우경 2014-09-26 6812
2033 [자유글] 지원 끊긴 아동센터…갈곳 잃은 아이들 imagefile babytree 2010-05-26 6806
2032 [가족] 이혼에 관한 초딩5의 생각 imagefile [2] jjang84 2012-09-13 6803
2031 [자유글] 일본의 사교육비, 얼마나 들까 [4] 윤영희 2013-10-26 6800
2030 [나들이] [이벤트참여]환상의 섬 보라카이 imagefile sangkum7 2010-08-03 6796
2029 [선배맘에게물어봐] 맘대로 안되면 화 내며 던지는 아들 [19] 숲을거닐다 2014-08-12 679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