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 그리웠어요. 베이비 트리~

마지막 글을 연재해놓고 얼마 후에 바다 동생 호수가 온 것을 알게되었답니다.

기쁨의 환호성을 지른지 며칠 후 부터 저는 폭풍 입덧을 시작했고요.

일주일 정도는 거의 아무것도 못 먹고 간디처럼 말라가며 빈 속에 구토만 계속 하다가

가끔 수액을 맞고 버텼는데 이제는 닭죽도 먹고 과일도 먹고 이래저래 힘을 내고 있어요.

토하러 달려가는 일은 아직 있지만요.

 

더운데 잘들 지내시는지 궁금하네요. 저는 입덧과 함께 여름을 날 것 같아요.

곧 서울 아차산 근처로 이사를 가는데 친구가 없어서 걱정이구요.

아 혹시... 아차산 근처 사시면 연락처 남겨주세요! ^^ (이런 좋은 생각이 나다니)

 

가능하다면 젖 이야기에 이어서 글을 연재하고 싶은데 생생육아 관계자 분들과도 연락을 못 했네요.

새로운 분들이라고 알고 있는데 연락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모두 건강하시구요, 아이들과 싸우지 마시고 즐겁게 여름 나시길 바래요.

저도 바다와 호수와 남편 큰산과 잘 지낼게요! ^ ^

 

 

mail-0524.jpg

 

"바다예요~ 안냐앙~!"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최형주
이십 대를 아낌없이 방황하고 여행하며 보냈다. 서른 살이 되던 해에 시골 대안학교로 내려가 영어교사를 하다가 남편을 만나 결혼했고 지금은 두 딸 바다, 하늘이와 함께 네 식구가 제주 서귀포시 남원읍에 살고 있다. 부모님이 주신 '최형주'라는 이름을 쓰다가 '아름다운 땅'이라는 뜻의 '지아'에 부모님 성을 함께 붙인 '김최지아'로 이름을 바꾸었다. 베이비트리 생생육아에 모유수유를 하며 겪은 에피소드를 그림과 글로 표현한 ‘최형주의 젖 이야기'를 연재 완료하였다.
이메일 : vision323@hanmail.net      
블로그 : https://blog.naver.com/jamjamlife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201074/0c7/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128 [선배맘에게물어봐] 영유아검진 정밀검사 필요시 [2] 푸르메 2014-07-28 4783
2127 [책읽는부모] 엄마 말대로 하면 돼 imagefile [1] 살구 2014-07-28 4410
2126 [책읽는부모] 희망의 불꽃을 읽고 살구 2014-07-28 4028
2125 [자유글] 아이들과 함께 책모임 imagefile [2] 푸르메 2014-07-27 5280
2124 [자유글] 감자 팔아 냉장고바지 imagefile 농부우경 2014-07-26 3494
2123 [책읽는부모] 희망의 불꽃을 읽었어요~~!! 엄지마녀 2014-07-26 3536
2122 [가족] <아이와 동화쓰기> 괴물모자3 imagefile [2] 이니스 2014-07-26 4542
2121 [자유글] 안녕하세용 [4] illuon 2014-07-24 3440
2120 [요리] 뜨끈뜨끈 시장통 만둣국 한그릇이면 여행 피로가 싹~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24 5042
» [자유글] 젖 이야기 최형주예요. 잘들 지내세요? ^^ imagefile [5] 최형주 2014-07-23 4146
2118 [자유글] 책 왔어요, 감사드려요^^ imagefile [6] danachan 2014-07-23 3755
2117 [자유글] 비 오는 날 imagefile [2] 숲을거닐다 2014-07-23 4782
2116 [요리] [숨쉬는 제철밥상] 고기 아닌 복날 음식 ‘따뜻한 콩국수’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4-07-23 4546
2115 [자유글] 감자를 캐다. imagefile [4] 농부우경 2014-07-23 3768
2114 [책읽는부모] [발표] 책 읽는 부모를 모십니다 imagefile [11] 베이비트리 2014-07-22 24520
2113 [가족] 십년 후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21 5958
2112 [자유글] 40일간의 여름방학, 얘들아. 엄마 떨고있니..? [2] 윤영희 2014-07-20 4184
2111 [자유글] 약간 통통한 그녀가 날씬한 그녀보다 건강하대요~ image 양선아 2014-07-18 3716
2110 [선배맘에게물어봐] 39개월 아이 머리 감기는 법 [10] satimetta 2014-07-18 8449
2109 [자유글] 이스라엘의 무차별 공습에 희생되는 아이들, 이건 아니잖아요 ㅠ [3] 숲을거닐다 2014-07-18 485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