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몇 살 이야?” 라는 물음에 손가락 세 개를 펼쳐서 대답할 수 있는 나이.

. 불과 9개월 전까지도 아빠”, “할머니도 못하던 녀석이
  할머니 할머니 할머니 할머니숨넘어가게 부르고,
  “
아빠~~~~~~~~~~~~~~” 늘어지게 부를 수 있는 나이.

. “엄마랑 약속해하면서, 새끼 손가락 고리 걸자고 하면,
 
제가 먼저 서툰 손놀림으로 엄지 손가락 도장~”하고, 손바닥 펼쳐서 복사!” 까지 하는 나이.

. 옆집 누나를 만나러 가기 전에 싫어라 하는 양치질도 기꺼이 하는 나이.

. 동네 축제(?)한다고 소란한 음악이 끊이지 않는 공간을 향해
  양손으로 귀를 막으며 조용히 해!!!!” 힘껏 소리칠 수 있는 나이.

. "나비야 불러줘~"하면 0.5초의 망설임도 없이 "나비야 나비야..."가 시작되고, 2절까지 부를 수 있는 나이.

. 테크노마트 야외 특설 무대 위에서 몸부림에 가까운 단독 댄스 공연을 맘껏 펼칠 수 있는 나이.
  (
물론 관객은 개똥이 엄마, 아빠 꼴랑 2)

. 같이 어린이집 다니는 여자아이 A를 두고 개똥이는 A가 좋아?” 하고 물으면,
  주저하지 않고 힘차게 !!!!” 할 수 있는 나이.

. "그럼 A도 개똥이 좋아해?” 하는 물음에 한참을 생각하다가 좋아해!” 조심스럽게 대답하는 나이.

- 강모씨.

 

!cid__0208231739044150082841_.jpg 
- V는 양손이 기본인 개똥이.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716 [자유글] 나만의 귀여운 악동! imagefile akohanna 2010-06-22 5738
715 [자유글] 이유식 시기 문의 malangmalang 2010-06-25 5732
714 [자유글] 22개월, 눈썰매를 즐기기엔... [4] 강모씨 2012-02-20 5730
713 [자유글] [이벤트참여] *** 육아스트레스, 사람들이 풀어주던걸요! ^^ charmjune 2010-05-31 5728
712 [자유글] 엄마도 힘들때가 있단다. akohanna 2010-06-24 5722
711 [자유글] [*우리끼리이벤트*] 겨울왕국의 모든 것 - 당첨자 발표 [1] 베이비트리 2014-03-06 5720
710 [자유글] 2011년 발표회를 위한 유아국악놀이 여름연수 kukaknori 2011-07-21 5718
» [자유글] 29개월 개똥이의 세살이란? imagefile [4] 강모씨 2012-09-14 5716
708 [자유글] 유니레버 바세린, 여행상품권 증정 이벤트 김미영 2010-06-23 5715
707 [자유글] 조선미교수님의 강의를 듣고나서.. [1] 전병희 2013-01-18 5710
706 [자유글] 교육의 힘 - 액체와 고체 편. [2] 분홍구름 2012-07-09 5709
705 [자유글] 열감기 한번 제대로 앓아보려고 했는데.. [15] 분홍구름 2012-04-12 5706
704 [자유글] 사교육걱정없는세상 송인수 대표 만나보니... image 베이비트리 2012-07-24 5706
703 [자유글] 저만 이렇게 피곤한건가요? ... [9] 나일맘 2012-11-29 5705
702 [자유글] 건의사항 pansoeun 2011-01-17 5704
701 [자유글] [이벤트 참여]남편과 함께 떠나는 여행 imagefile j94146 2010-06-05 5703
700 [자유글] 14년차 연인의 살짝 닭살스런 이야기- 내 발톱을 남에게 맡겨본 적이 있으신가요? imagefile [6] 안정숙 2014-07-04 5696
699 [자유글] 마이카가 생겼어요^^ imagefile akohanna 2010-06-01 5694
698 [자유글] <아이의 정서지능>을 읽고 [2] lizzyikim 2012-05-29 5690
697 [자유글] [다짐] 중간보고~! [4] jenaya 2012-11-14 5688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